[이건뭐지?] '10명 중 1명만 양보'…무용지물 '임산부 배려석' (영상)
더팩트 2023.01.13 00:00:02
조회 9 댓글 0 신고

지하철 '임산부 배려석' 도입 만 10년째
임산부석 실험 '10명 중 양보 단 1명'
임신부 "시위하는 느낌 들어…불편한 심정"


[더팩트|이덕인 기자] 오늘은 지하철 임산부 배려석에 대해 취재해 보겠습니다. 임산부 배려석은 지난 2013년 12월 처음 도입됐고, 올해로 만 10년째를 맞이했습니다. 임산부 배려석이 필요한 이유는 단순히 임산부가 힘들어서가 아니라 태아의 유산 위험성 때문입니다. 저출산 문제가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지만 우리 사회는 아직도 출산 육아 환경이 열악합니다.

임산부 배려석 캠페인도 강산이 변한다는 10년이 흘렀지만 임산부들은 이용하는 데 아직 불편함을 느끼고 있습니다. 제가 그들과 함께 동행취재를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10일 오후 서울 광진구 강변역 2호선. 임신 8개월 차 임신부와 지하철을 동행했습니다. 임신부는 지하철 좌석의 양쪽 끝 분홍색으로 구별된 임산부석에 앉아 있는 일반 승객 10명 앞에 섰습니다.

8개월 차 임신부가 10일 오후 지하철 2호선 임산부 배려석 앞에 서 있다. 게임하는 임산부석 일반 승객. /이덕인 기자
8개월 차 임신부가 10일 오후 지하철 2호선 임산부 배려석 앞에 서 있다. 게임하는 임산부석 일반 승객. /이덕인 기자

결과는 놀라웠습니다. 분홍색 임산부 배지(엠블럼)를 잘 보이게 달았지만, 임산부석에서 일어난 승객은 10명 중 단 1명이었습니다. 오히려 임산부석 옆자리 승객 중 3명이 임신부에게 자리를 양보했습니다.

[임신부/8개월 차: 많은 사람들이 비켜줄 거라고 생각했는데 막상 실험해 보니까 그렇지 못한 부분이 안타깝습니다. (배려석) 앞에 서 있는데 굉장히 뻘쭘하고 제가 자리를 비켜달라고 시위하는 것 같은 느낌도 들어서 저도 그렇고 앉아 계신 분들도 그렇고 서로 불편한 상황이었습니다.]

서울교통공사는 지난 2016년 5월부터 임산부 배려석 관련해 임산부가 나타나면 양보하는 것이 아니라 무조건 비워두는 것으로 캠페인 내용을 수정했지만, 현재 잘 지켜지지 않고 있습니다.

[서울교통공사 관계자: 저희는 (임산부 배려석을 상시) 비워 두는 것을 공사 정책으로 하고 있습니다.]

[서울교통공사 관계자: (2023년부터는) 비임산부가 앉을 경우 임산부 배려석이니 자리를 양보해달라는 식의 문구를 추가해서 안내 방송을 합니다.]

하루 동안 지하철을 둘러 본 결과, 많은 일반 승객이 임산부석을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시민들의 생각을 들었습니다.

[지하철 이용객 ㅂ씨: (자리에 앉은 승객들) 휴대폰을 보통 많이 보잖아요. 그래서 (임산부가 배려석) 자리 양보를 받지 못하는 경우도 있고, 그 자리에 앉으시는 분들 중 기본적으로 양보할 마음이 없는 분도 있는 것 같아요.]

[지하철 이용객 ㅇ씨: (임산부석) 굳이 있어야 될까 싶어요. 자리가 비어 있다고 해도 앉기에도 눈치도 보이고 앉아도 되는지 말아야 되는지 명확하게 몰라서요.]

[지하철 이용객 ㅇ씨: 저는 임산부가 아닌 사람이 앉아 있는 거 보면 조금 불편하더라고요. (임산부석 이용 관련해) 사회적으로 광고나 홍보를 통해서 정확하게 안내 해줬으면 좋겠습니다.]

임산부석에서 잠을 자거나 휴대폰을 보는 경우, 앞에 서있는 임산부를 못 볼 가능성이 큽니다. 임산부 입장에서는 승객과 말싸움 같은 불편한 상황을 겪을까 봐 자리 양보를 요청하기가 꺼려집니다.

임산부의 경우 흔들림이 많은 대중교통 이용 시 오래 서 있게 되면 태아의 유산 위험성 등 신체에 무리를 줄 수 있습니다. 기억해야 합니다. 한 명이 일어나면 두 명이 앉을 수 있습니다.

thelong0514@tf.co.kr



[인기기사]

· '조카 살인은 데이트폭력' 이재명, 손배소 1심 승소

· [단독] 강아지 학대해 숨지게 한 40대 남성 '송치'

· [팩트체크] 성남 FC 사건은 '무혐의 처분' 이재명, 맞을까?

· 엔하이픈 제이, 아는 체 하다 위험한 자책골[TF초점]

· 4세 딸 굶기고 때려 숨지게 한 비정한 20대 엄마 '구속 기소'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드니 빌뇌브 감독, 기분 좋은 미소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오스틴 버틀러, 강렬한 눈빛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티모시 샬라메, 해맑은 미소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함께 손하트 만드는 젠데이아-티모시 샬라메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티모시 샬라메, 여심 훔친 미소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드니 빌뇌브 감독, ‘듄: 파트2’로 내한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드니 빌뇌브 감독, 한국 반가워요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구미시, 저출생 극복 일환 ‘고위험 신생아 집중치료’ 협약 체결   new 스포츠동아 0 16:11:06
티모시 샬라메, 긴장한 포토타임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티모시 샬라메, 화보 같은 입장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낙오 없고 2군서 온 기대주 점검까지…기장 1군-익산 2군 거리 없었던 K..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한국 찾은 오스틴 버틀러-젠데이아-티모시 샬라메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스텔란 스카스가드, 한국 첫 방문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영화 ‘듄2’ 한국식 손하트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드니 빌뇌브 감독, 차분한 입장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오스틴 버틀러, 모델 같은 워킹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도니 빌뇌르-티모시 샬라메, 속닥속닥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영화 포스터 소개하는 티모시 샬라메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젠데이아, 러블리한 미소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5
티모시 샬라메, 손 모으고 [포토]   new 스포츠동아 0 16:11: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