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국감] "X나 줘버려"…고성 범벅된 '김건희 논문 논란'
더팩트 2022.10.07 19:43:46
조회 37 댓글 0 신고

홍원화 대교협 회장 “지방·사립대 너무 힘들어…살기 위해 몸부림”

7일 열린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등 교육부 산하 공공기관 국정감사에서 여야는 ‘김건희 논문’ 관련한 증인 출석에 대한 공방을 이어갔다. 사진은 주명현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이사장 등 피감기관 관계자들이 7일 서울 여의도 국회 교육위원회에서 열린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등에 관한 국정감사에 출석해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뉴시스
7일 열린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등 교육부 산하 공공기관 국정감사에서 여야는 ‘김건희 논문’ 관련한 증인 출석에 대한 공방을 이어갔다. 사진은 주명현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이사장 등 피감기관 관계자들이 7일 서울 여의도 국회 교육위원회에서 열린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등에 관한 국정감사에 출석해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뉴시스

[더팩트ㅣ안정호 기자] 7일 열린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등 교육부 산하 공공기관 국정감사에서 여야는 ‘김건희 논문’ 관련한 증인 출석에 대한 공방을 이어갔다.

유기홍 국회 교육위원장은 해외출장을 이유로 지난 국감에 불출석한 임홍재 국민대 총장과 장윤금 숙명여대 총장을 거론하며 "해외출장을 빙자한 증인들의 불출석 문제로 국회의 권위가 훼손됐다고 볼 수 있다"면서 "해외체류 중인 증인들이 국감을 예의주시할 거라고 보는데 21일 열리는 국감에는 무슨 일이 있어도 참석해야 한다"고 말했다.

야당 간사인 김영호 민주당 의원은 "이들이 내세운 불출석 사유가 국감 회피용이란 사실이 분명"하다면서 "국민대와 숙대 총장은 이번 해외출장에 대한 자료를 제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여당 간사인 이태규 국민의힘 의원은 "야당이 증인 채택을 일방적으로 날치기 강행 처리했으면서 (불출석한) 증인을 일방적으로 비난하고 비판하는 것에 유감스럽고 동의하기 어렵다"며 "합의된 증인이 아니라는 점을 다시 말씀드린다"고 했다.

고성도 오갔다. 강민정 민주당 의원은 "국감에서 국민검증단을 두 번 죽이는 것"이라며 "지난 국감에서 정경희 국민의힘 의원이 인격살해에 버금가는 행동을 했다"며 여당에 "검증단에 속한 교수들이 연구윤리 문제가 있는 사람처럼 말하는 것은 심각한 문제"라고 지적했다.

이에 정 의원은 "(야당은 국민대·숙대 총장을 향해) 도망쳤다는 등 범죄자, 죄인 취급하면서 (국민대·숙대 총장의) 일정을 하나 하나를 제출하라는 것은 국민대·숙대에 대한 심각한 명예훼손"이라고 받아쳤다.

정 의원 발언을 들은 문정복 민주당 의원은 "사실에 대한 팩트체크도 안한 사람이 어떻게 그런 말을 하는가"라며 "김 교수의 명예를 훼손하고 사과도 개나 줘버리라는 식으로 한 것 아닌가. 다른 사람 몰라도 정 의원은 그런식으로 말하면 안된다"고 말하면서 여야 의원 간 고성이 오가기도 했다.

사진은 유기홍 국회 교육위원장이 7일 서울 여의도 국회 교육위원회에서 열린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등에 대한 국정감사를 진행하고 있다./뉴시스
사진은 유기홍 국회 교육위원장이 7일 서울 여의도 국회 교육위원회에서 열린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등에 대한 국정감사를 진행하고 있다./뉴시스

이날 야당에서 이주호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의 인사청문요청서 송부를 미뤄달라는 목소리가 이어졌다. 이에 여야는 협의를 통해 대통령실에 송부를 연기해달라고 요청했고 대통령실은 이를 받아들였다.

유 위원장은 오후 열린 전체회의에서 "이 후보자에 대한 청문요청서가 11일 송부될 예정이라고 전달받았다"면서 "여야 간사 간 협의가 있었고 김진표 국회의장이 애써 주셨다"고 설명했다.

대통령실은 오는 11일 이 후보자의 청문요청서를 국회에 송부할 예정이다. 국회는 관련법에 따라 이달 30일까지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해야 한다.

이날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편에 대한 질의도 나왔다.

강민정 의원은 "정부가 고등교육재정이 어려워졌다는 이유로 유초중등 교육교부금 일부를 고등교육으로 전용하겠다고 논의 중인 것으로 안다"며 "이는 학생들에게 필요한 교육비를 머릿수로 계산하는 오류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증인으로 출석한 홍원화 한국대학교육협의회 회장은 "고등교육에 종사하는 분들은 절대 초중고에 지원하는 교부금을 고등교육으로 전용하란 말을 하지도 않고 할 생각도 없다"며 다만 "사립대와 지방대가 너무 힘들기 때문에 살기 위한 몸부림이라고 생각해달라"고 말했다.

vividocu@tf.co.kr



[인기기사]

· [팩트체크] '윤석열차' 표현의 자유? 표절?...따져보니

· 이준석 가처분 '기각+당원권 정지 1년 추가'…미소 못 감추는 與

· [2022 국감] 국방위, '낙탄 사고' 네 탓 공방…고성 오가며 파행

· 국감 출석한 윤종하 MBK파트너스 부회장 "bhc 경영 관여 안 해"(영상)

· 루나 '셀프상장' 논란에…업비트 이석우 "이해상충 여지 있다"(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신화 WDJ, 스포티파이 '한류 보이 밴드 플레이리스트' 커버 장식  file new 더팩트 0 17:48:11
영탁, 든든한 팬심 '선한 영향력'…팬카페 회원 이름 7361만 기부  file new 더팩트 2 17:19:43
로코베리 로코, 빅스마일엔터서 새 도전…배우까지 영역 확장  file new 더팩트 0 17:36:46
'더 아이돌 밴드’, 피 튀는 캐스팅 전쟁 발발  file new 더팩트 0 17:12:22
실내마스크 의무 해제 추진 공식화…내년 1~3월 유력  file new 더팩트 4 16:19:56
박희영 용산구청장, 자택 불법증축…이태원 참사 뒤 철거  file new 더팩트 3 16:13:18
'전자팔찌 훼손 공범' 김봉현 조카 구속영장…내일 심사  file new 더팩트 13 15:42:53
경찰, '한동훈 주거침입' 더탐사 압수수색 시도…대치 중  file new 더팩트 10 15:37:06
김성주·최수영, 'MBC 연기대상' MC 확정…환상 호흡 예고  file new 더팩트 16 13:49:12
TFN, 남미 인기 고공행진…버스킹에 3000명 모여  file new 더팩트 6 13:51:24
경찰, 건설현장 갈취·폭력 특별단속…주동자·배후 추적  file new 더팩트 6 12:15:02
'떼춤' 립제이X아이키X리헤이X하리무, 레전드 명곡·안무 재해석  file new 더팩트 18 13:09:53
김철윤, '환혼2' 출연 확정…이재욱·황민현과 호흡  file new 더팩트 24 13:02:57
이임재·송병주 구속영장 재신청 예정…"업과상 논리 정비"  file new 더팩트 11 12:15:01
'월성1호기 자료삭제 의혹' 산업부 공무원 선고 연기  file new 더팩트 8 11:59:25
유동규, 위례재판 변호인 없이 출석…"혐의 상당부분 인정"  file new 더팩트 10 12:02:17
카라, 日 활동 초읽기…10년 만에 '엠스테' 출격  file new 더팩트 13 12:03:52
에이티즈, 日 오리콘 주간 차트 1위…현지 입기 입증  file new 더팩트 15 11:28:47
'선거법 위반' 이은주 정의당 원내대표, 1심 당선무효형  file new 더팩트 14 11:11:17
서울 공공 공사장 3곳 중 1곳 불법하도급…행정처분·고발  file new 더팩트 8 11:15:0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