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수, 드라마 OST 첫 가창…'진검승부' 위해 지원사격
더팩트 2022.10.07 16:31:12
조회 64 댓글 0 신고

주연작 '진검승부' OST 'Bite', 19일 공개 

배우 도경수가 KBS2 수목드라마 '진검승부' OST 가창에 나선다. /네오엔터테인먼트, 블라드스튜디오
배우 도경수가 KBS2 수목드라마 '진검승부' OST 가창에 나선다. /네오엔터테인먼트, 블라드스튜디오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배우 겸 가수 도경수(엑소 디오)가 주연작 '진검승부' OST를 직접 부른다.

SM엔터테인먼트는 7일 "도경수가 OST 가창에 직접 나섰다"며 "19일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KBS2 새 수목드라마 '진검승부'(극본 임영빈, 연출 김성호)의 OST인 'Bite(바이트)'가 공개된다"고 밝혔다.

도경수는 지난 5일 첫 방송된 '진검승부'에서 악인들을 처단하기 위해서라면 편법도 마다하지 않는 검찰계의 문제아 검사 진정 역을 맡아 안방극장에 통쾌함을 선사하고 있다.

도경수는 이번 작품에서 껄렁한 말투, 광기 가득한 눈빛, 목검 액션 등으로 진정 캐릭터에 완벽 몰입하며 시청자들에게 연기 호평을 받고 있다. 여기에 OST까지 직접 부르며 기대가 더욱 모인다.

특히 도경수가 자신의 드라마 OST를 가창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Bite'는 신비로운 분위기와 함께 진행되는 다이나믹한 멜로디, 심장을 때리는 듯한 묵직한 리듬이 매력적인 곡이며 도경수 특유의 호소력 짙은 음색과 어우러져 듣는 이들을 매료시킬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이 곡은 물불 가릴 것 없이 한입 베어 물고 삼켜내겠다는 강렬한 메시지도 담고 있어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앞만 보고 돌진하는 '진검승부'의 진정 캐릭터와 만나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일 전망이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팩트체크] '윤석열차' 표현의 자유? 표절?...따져보니

· 이준석 가처분 '기각+당원권 정지 1년 추가'…미소 못 감추는 與

· [2022 국감] 국방위, '낙탄 사고' 네 탓 공방…고성 오가며 파행

· 국감 출석한 윤종하 MBK파트너스 부회장 "bhc 경영 관여 안 해"(영상)

· 루나 '셀프상장' 논란에…업비트 이석우 "이해상충 여지 있다"(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전자발찌 훼손 공범' 김봉현 조카 구속…"도망 우려"  file new 더팩트 10 22.12.08
행안부, 이태원참사 유가족 개별접촉…'갈라치기' 논란  file new 더팩트 11 00:00:04
민호, 14년간 쌓이고 다듬어진 딴딴한 결과물 [TF초점]  file new 더팩트 11 00:00:03
'금혼령' 김영대X박주현, '꺾이지 않는 연기력' 필요할 때 [TF초점.  file new 더팩트 14 00:00:03
후크엔터, 권진영 대표 대리처방 의혹 반박 "위법·불법행위 NO"  file new 더팩트 27 22.12.08
검찰, '채널A 사건' 이동재 2심도 징역 1년6개월 구형  file new 더팩트 20 22.12.08
'청담동 초등생 사망' 뺑소니 혐의 적용…내일 송치  file new 더팩트 19 22.12.08
"히어로 아닌 인간 안중근"...익숙함과 새로움의 적절한 조화, '영..  file new 더팩트 12 22.12.08
채종협, 짠내 나는 취준생 그 자체…반가운 연기 변신  file new 더팩트 10 22.12.08
코로나 3·4차 접종 중단...17일부터 2가 백신 단일화  file new 더팩트 31 22.12.08
“교사 10명 중 7명 교원평가서 성희롱 등 직·간접적 피해”  file new 더팩트 19 22.12.08
법원, '노조 분열 공작' MB 정부 국가배상 책임 인정  file new 더팩트 13 22.12.08
류삼영 총경 "경찰국 신설, 이태원참사 원인 중 하나"  file new 더팩트 19 22.12.08
'공정위 보고 누락' 김상열 전 호반 회장, 1심 벌금 1.5억  file new 더팩트 13 22.12.08
유족·시민단체 "이태원참사 대비 못한 서울시 수사해야"  file new 더팩트 13 22.12.08
'김건희 보고서 유출' 경찰관 2심도 선고유예…"공익에 부합"  file new 더팩트 15 22.12.08
'라임 사태' 김봉현 도피 조력자 2명 구속기소  file new 더팩트 13 22.12.08
서울경찰청, 더탐사 '한동훈 스토킹 의혹'도 직접수사  file new 더팩트 7 22.12.08
서울시, 쪽방촌에 무료 치과…오세훈 "진료과목 확대됐으면"(종합)  file new 더팩트 7 22.12.08
'연대 청소노동자 시위' 혐의없음…"수업권 침해 아냐"  file new 더팩트 10 22.12.0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