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아씨들' 김고은→위하준, 종영 소감 "본 적 없는 강렬한 결말"
더팩트 2022.10.07 14:17:39
조회 61 댓글 0 신고

오는 8일 11회, 9일 최종회…밤 9시 10분 방송

'작은 아씨들' 김고은, 남지현, 위하준, 박지후(왼쪽 위부터 시계방향)가 최종회까지 2회를 남겨두고 종영 소감과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tvN 제공
'작은 아씨들' 김고은, 남지현, 위하준, 박지후(왼쪽 위부터 시계방향)가 최종회까지 2회를 남겨두고 종영 소감과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tvN 제공

[더팩트|박지윤 기자] '작은 아씨들' 주역들이 종영 소감과 마지막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tvN 토일드라마 '작은 아씨들'(극본 정서경, 연출 김희원)은 삶의 내밀한 곳에 흐르는 돈에 웃고 분노하고 이를 위해 싸우는 캐릭터들의 사투를 그리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특히 김고은, 남지현, 박지후는 자매라는 관계에서 날카롭게 부딪치다가도 결국 서로를 위하고 성장하며 완벽한 케미스트리를 완성했다. 여기에 위하준은 신뢰와 의심을 오가는 미스터리 조력자로 활약하며 극의 몰입도를 더했다. 정란회에 맞선 이들의 싸움이 정점에 다다른 가운데 '작은 아씨들' 주역들은 최종회까지 2회를 남겨 두고 종영 소감과 관전 포인트를 전하며 마지막까지 긴장감을 유발했다.

먼저 김고은은 돈으로 가족을 구원하고 싶은 첫째 오인주로 분해 탄탄한 연기 내공을 아낌없이 드러냈다. 그는 무모할 만큼 순진한 듯 보이다가도 사랑하는 가족을 지키기 위해 모든 것을 쏟아내고야 마는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극을 이끌었다.

김고은은 "함께 추리하면서 인물들을 한 명 한 명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지금까지 힘껏 달려온 자매들이 각자 어떤 성장을 하게 되는지 눈여겨 봐달라. 이제껏 본 적 없는 강렬한 결말이 나올 것"이라고 기대감을 높였다.

남지현은 세 자매 중 둘째이자 투철한 사명감을 지닌 기자 오인경으로 분해 끝없는 정의감과 집요함으로 이야기의 한 축을 견인했다. 그는 "지금까지처럼 마지막까지도 자매들은 많은 일을 겪는다. 여기까지 오셨으니 끝까지 함께 지켜봐 달라"고 관전 포인트를 꼽으며 시청을 독려했다.

또한 남지현은 "'작은 아씨들'이 다루는 사건은 거대하고 극적이지만 주인공들이 그것을 헤쳐가는 과정은 지극히 현실적이라서 이 작품을 사랑했다. 부족한 부분도 많았지만 오인경을 연기하는 모든 순간이 행복했다"며 "때로는 쉽지 않으셨을 텐데도 믿고 와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두 언니의 사랑을 받은 셋째 오인혜로 분한 박지후는 맞붙는 상대마다 새로운 면모를 드러내며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그는 "세 자매는 아주 우애 깊고 단단하다. 복선들이 회수되는 상황에서 마음이 더욱 강해진 우리 자매가 어떻게 싸워나갈지 봐달라"고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어 박지후는 "토요일 저녁 지하철을 타고 가는 길에 옆자리 분들이 '작은 아씨들' 너무 재미있다고 이야기 나누시는 것을 들었을 때 정말 가슴이 벅찼다"며 "많은 분께서 기다려주시고, 사랑해주셔서 너무나도 소중하고 감사했던 시간이었다. 잊지 못할 것 같다"고 끝인사를 남겼다.

그런가 하면 미스터리 조력자 최도일 역을 맡은 위하준은 다채로운 얼굴로 섬세함과 냉정한 신념 사이 간극을 극대화했다. 또한 지난 방송 말미 700억 원을 잃어버린 오인주의 간절한 연락에도 자취를 감춰버리며 마지막까지 예측할 수 없는 전개를 펼친 위하준은 "세 자매가 어떻게 원령가에 대적하는지, 또 최도일은 어떤 방식으로 풀어나가는지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끝으로 위하준은 "여러분께서 '작은 아씨들'을 많이 사랑해주셔서 너무 행복하다. 마지막까지 꼭 본방사수 부탁드린다. 앞으로도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작은 아씨들' 11회는 오는 8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팩트체크] '윤석열차' 표현의 자유? 표절?...따져보니

· 이준석 가처분 '기각+당원권 정지 1년 추가'…미소 못 감추는 與

· [2022 국감] 국방위, '낙탄 사고' 네 탓 공방…고성 오가며 파행

· 국감 출석한 윤종하 MBK파트너스 부회장 "bhc 경영 관여 안 해"(영상)

· 루나 '셀프상장' 논란에…업비트 이석우 "이해상충 여지 있다"(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불법 촬영' 래퍼 뱃사공 재판행…내년 1월 첫 기일  file new 더팩트 0 18:28:00
'이태원 참사 진상규명' 174개 시민단체 모였다  file new 더팩트 0 18:33:30
신화 WDJ, 스포티파이 '한류 보이 밴드 플레이리스트' 커버 장식  file new 더팩트 10 17:48:11
영탁, 든든한 팬심 '선한 영향력'…팬카페 회원 이름 7361만 기부  file new 더팩트 14 17:19:43
로코베리 로코, 빅스마일엔터서 새 도전…배우까지 영역 확장  file new 더팩트 9 17:36:46
'더 아이돌 밴드’, 피 튀는 캐스팅 전쟁 발발  file new 더팩트 8 17:12:22
실내마스크 의무 해제 추진 공식화…내년 1~3월 유력  file new 더팩트 11 16:19:56
박희영 용산구청장, 자택 불법증축…이태원 참사 뒤 철거  file new 더팩트 9 16:13:18
'전자팔찌 훼손 공범' 김봉현 조카 구속영장…내일 심사  file new 더팩트 17 15:42:53
경찰, '한동훈 주거침입' 더탐사 압수수색 시도…대치 중  file new 더팩트 14 15:37:06
김성주·최수영, 'MBC 연기대상' MC 확정…환상 호흡 예고  file new 더팩트 17 13:49:12
TFN, 남미 인기 고공행진…버스킹에 3000명 모여  file new 더팩트 6 13:51:24
경찰, 건설현장 갈취·폭력 특별단속…주동자·배후 추적  file new 더팩트 6 12:15:02
'떼춤' 립제이X아이키X리헤이X하리무, 레전드 명곡·안무 재해석  file new 더팩트 18 13:09:53
김철윤, '환혼2' 출연 확정…이재욱·황민현과 호흡  file new 더팩트 27 13:02:57
이임재·송병주 구속영장 재신청 예정…"업과상 논리 정비"  file new 더팩트 11 12:15:01
'월성1호기 자료삭제 의혹' 산업부 공무원 선고 연기  file new 더팩트 8 11:59:25
유동규, 위례재판 변호인 없이 출석…"혐의 상당부분 인정"  file new 더팩트 10 12:02:17
카라, 日 활동 초읽기…10년 만에 '엠스테' 출격  file new 더팩트 13 12:03:52
에이티즈, 日 오리콘 주간 차트 1위…현지 입기 입증  file new 더팩트 15 11:28:47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