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국감] 한동훈 "내가 심사했으면 '윤석열차' 상 안 줘"
더팩트 2022.10.06 18:18:53
조회 111 댓글 0 신고

"표현의 자유 넓게 보장돼야…혐오 정서는 반대"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를 듣고 있다. /이새롬 기자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를 듣고 있다. /이새롬 기자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윤석열 대통령 풍자만화 '윤석열차'에 대해 "제가 심사위원이었다면 상을 주진 않았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 장관은 6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법무부 국정감사에 출석해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윤석열차' 관련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김 의원은 "검찰공화국이라는 지적이 나오는데 고등학생이 그린 만평을 봐달라. 김건희 여사 뒤에 칼을 들고 있는 검사들이 있다. 왜 고등학생이 이런 만평을 그렸는가"라고 물었다.

이에 한 장관은 "법률가로서, 대한민국 법무부 장관으로서 표현의 자유는 넓게 보장돼야 한다"면서도 "풍자와 혐오의 경계는 늘 모호하다. 그럼에도 이런 혐오나 증오의 정서가 퍼지는 것에 대해선 반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표현의 자유에는 들어가지만, 제가 심사위원이었다면 상을 줘서 응원하지는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이 재차 의견을 묻자 한 장관은 "미성년자가 그린 그림에 함의가 뭐냐고 묻는 것은 미성년자에게 부담이 될 것"이라며 말을 아꼈다. 그는 "그림이니까 그림 그대로 보는 사람도 있고, 불편한 사람도 있을 것이다. 그림이니까 시각대로 보면 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최근 부천국제만화축제에 윤 대통령의 얼굴이 담긴 열차에 김건희 여사로 추정되는 인물과 검사들이 줄지어 탑승한 모습이 그려진 '윤석열차'라는 작품이 전시됐다. 해당 작품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전국학생만화공모전에서 고등부 카툰 부문 금상을 수상했다.

이에 문화체육관광부가 '엄중 경고' 의사를 밝히면서 표현의 자유를 억압한다는 논란이 일었다.


sejungkim@tf.co.kr



[인기기사]

· '성남FC 의혹' 광폭 수사…이재명 조여드는 검찰

· '두 번은 없었다' 이준석, 가처분 완패...李 "고독하게 제 길 가겠다"

· [2022국감] 배현진, 김정숙 여사 '인도 순방 예비비' 의혹 제기(영상)

· 한동훈 "판결문 안 읽었나…최강욱 허위사실 명시돼"

· '21년 만에 폐지 앞둔 여성가족부' [TF사진관]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법원, '57억 비자금 혐의' 신풍제약 전무 구속  file new 더팩트 6 00:47:23
화물 이어 철도 총파업 예고…정부-노동계 '긴장 고조'  file new (1) 더팩트 7 00:00:05
김만배 측, 남욱에 직접 묻는다…대장동 재판 '하이라이트'  file new 더팩트 5 00:00:04
SAL 정규 4집 앨범 '간헐창작'에 프라하 시립 필하모닉 참여  file new 더팩트 8 00:00:04
"특별한 작품"...'20년 지기' 마동석·정경호의 유쾌한 말맛, '압꾸..  file new 더팩트 8 00:00:03
신수아, 70년대 전설의 여가수 故 조미미 '바다가 육지라면' 열창  file new 더팩트 5 00:00:03
[팩트체크] 김희재, 출연료까지는 OK…영리행위·보고 누락은?  file new 더팩트 7 00:00:02
[마동석 이즈백(상)] '압꾸정' 등판…이번엔 'K-뷰티'다   file new 더팩트 9 00:00:02
김만배 측 "남욱, 검찰에 회유됐을 가능성 높아"  file new 더팩트 8 22.11.28
서울 지하철 노사협상 또 결렬…내일 파업 갈림길  file new 더팩트 11 22.11.28
이달소 소속사 "츄 폭언 갑질, 당사자 동의하면 공개"  file new 더팩트 15 22.11.28
서울시, 가나전 거리응원 안전대책…강우 임시대피소도  file new 더팩트 13 22.11.28
이승기 측 "후크 거짓 주장 유감…더이상 대화 무의미"  file new 더팩트 26 22.11.28
'과일박스 의혹' 류경기 중랑구청장, 선거법 위반 기소  file new 더팩트 8 22.11.28
검찰, '6조 철근 담합' 7대 제강사 임직원 영장 청구  file new 더팩트 9 22.11.28
'불법 간담회 의혹' 조희연, 검찰도 무혐의 확인  file new 더팩트 12 22.11.28
별, 콘서트 6일 앞두고 돌연 취소 "속상하고 서운해"  file new 더팩트 18 22.11.28
"무드 다른 샘플링"…레드벨벳, 키치·발랄한 시간여행(종합)  file new 더팩트 15 22.11.28
'가수 태연도 피해' 2500억원 가로챈 기획부동산 일당  file new 더팩트 20 22.11.28
'아카이브K' 제작사, '아이엠어서퍼'와 K콘텐츠 확장  file new 더팩트 9 22.11.2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