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성 측 "학폭 허위사실 유포자, 명예훼손 검찰 송치"
더팩트 2022.10.06 10:51:54
조회 119 댓글 0 신고

학폭 유포자와 법적 공방 중 "손해배상 청구 소송+형사 고소"

가수 진해성이 자신에 대한 학교폭력 루머를 유포한 누리꾼과 법적 공방 중이다. /더팩트 DB
가수 진해성이 자신에 대한 학교폭력 루머를 유포한 누리꾼과 법적 공방 중이다. /더팩트 DB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가수 진해성이 학교폭력(학폭) 루머 유포자에 대한 법적 조치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KDH엔터테인먼트 법률자문을 맡고 있는 법무법인 백송 측은 6일 진해성의 학폭 관련 허위 사실 유포자와 법적 공방 중이라며 경과를 설명했다.

법무법인 관계자는 "(일부 누리꾼들이) 진해성이 지난해 방송된 KBS2 '트롯 전국체전'에서 우승한 후 '진해성이 중학생 시절 학교 폭력을 저질렀다'는 허위 사실을 유포함으로써 명예를 훼손하고 연예 활동을 방해한 사실이 있다"며 "가장 악의적으로 허위 사실을 유포한 누리꾼에 대해 다수의 민·형사상 조치를 꾸준히 취해 오고 있다"고 알렸다.

현재 진해성 측은 서울중앙지방법원에 해당 누리꾼을 상대로 게시물 삭제를 구하는 취지의 가처분을 신청했다. 법원은 누리꾼의 표현이 진해성 및 소속사의 인격권과 영업권을 침해하는 위법한 표현행위에 해당한다고 보고 게시물을 삭제하고 동일한 표현을 금지하는 결정을 내렸다.

그러나 해당 누리꾼은 일부 게시물을 삭제하지 않았다. 이에 진해성 측은 다시 간접강제 명령을 신청했고 법원 역시 이를 받아들이며 3일 내에 게시물을 삭제하지 않을 시 1일당 300만 원, 이후에는 1건당 100만 원의 배상금을 지급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법무법인은 "간접강제 명령에 기초해 해당 누리꾼에 대한 급여채권 압류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현재 해당 누리꾼에 대한 손해배상금 청구 소송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가처분 외에도 해당 누리꾼에 대한 형사 고소도 진행했는 바, 담당 경찰서는 지난해 8월 해당 누리꾼의 명예훼손 혐의를 인정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앞으로도 진해성에 관한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누리꾼에 대해 형사 고소 및 손해배상금청구 소송제기 등 단호한 법적 조치를 취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음은 진해성 측 법무법인 공식입장 전문>

트로트 가수 진해성과 그 소속사인 KDH 엔터테인먼트에 법률자문을 제공하고 있는 법무법인 백송입니다.

진해성이 2021. 2.경 KBS 2TV에서 방송된 '트롯 전국체전'이라는 프로그램에서 우승한 이후, 일부 누리꾼들이 온·오프라인에서 ‘진해성이 중학생 시절 학교 폭력을 저질렀다’는 취지의 허위사실을 유포함으로써 진해성의 명예를 훼손하고 연예활동을 방해한 사실이 있습니다.

이에, 우리 법무법인은 진해성과 KDH의 위임을 받아 가장 악의적으로 허위사실을 유포한 누리꾼에 대하여 다수의 민·형사상 조치를 꾸준히 취해 오고 있는바, 현재까지의 경과를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우리 법무법인은 서울중앙지방법원에 해당 누리꾼을 상대로 게시물 삭제를 구하는 취지의 가처분을 신청하였는바, 위 법원은 2021. 10.경 해당 누리꾼의 표현이 진해성 및 소속사의 인격권과 영업권을 중대하고 현저하게 침해하는 위법한 표현행위에 해당한다고 보아 게시물을 삭제하고 동일한 표현을 금지하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와 같은 법원의 결정도 불구하고 해당 누리꾼이 일부 게시물을 삭제하지 아니하였기 때문에 우리 법무법인은 다시 간접강제 명령을 신청하였는데, 법원은 해당 누리꾼이 3일 내에 게시물을 삭제하지 않으면 1일 당 300만 원, 3일 이후에는 1건당 100만 원의 배상금을 지급하라는 명령을 내렸습니다. 우리 법무법인은 위 간접강제 명령에 기초하여 해당 누리꾼에 대한 급여채권 압류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현재 해당 누리꾼에 대한 손해배상금 청구 소송을 진행하고 있음은 물론입니다.

우리 법무법인은 위 가처분 외에도 해당 누리꾼에 대한 형사 고소도 진행하였는바, 담당 경찰서는 2022. 8.경 해당 누리꾼의 명예훼손 혐의를 인정하여 검찰에 송치하였습니다.

진해성과 KDH는 앞으로도 진해성에 관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누리꾼에 대하여 형사 고소 및 손해배상금청구 소송제기 등 단호한 법적 조치를 취해 나갈 입장임을 알려드립니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성남FC 의혹' 광폭 수사…이재명 조여드는 검찰

· [2022 국감] '윤석열차' 블랙홀에 빛바랜 '김정숙 여사 타지마할 방문'

· [2022국감] 배현진, 김정숙 여사 '인도 순방 예비비' 의혹 제기(영상)

· '채널A 사건' 최강욱 무죄 이유는 "의심할만 했기 때문"

· 한동훈 첫 국정감사…'이재명·김건희 수사' 공방 예고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강일홍의 클로즈업] 이승기 소속사 갈등과 아이린 카라의 비극  file new 더팩트 24 00:00:05
윤희근 경찰청장, 참사당일 '캠핑장 동선 의혹' 이유는  file new 더팩트 7 00:00:05
엉뚱한 학생증 발급한 서울시립대…총장 아닌 환경단체 직인  file new 더팩트 11 22.12.04
경찰, 인터폴과 합동단속 성과…세계 경제사범 975명 검거  file new 더팩트 9 22.12.04
백혈병 소녀의 소원과 희망…손흥민 '럭키세븐' 세레머니 한다면  file new 더팩트 18 22.12.04
서훈 전 실장 측 "방어권 보장 필요…구속적부심 검토"  file new 더팩트 19 22.12.04
'삭발투혼' 김흥국, "내친 김에 브라질 잡고 8강 가자"  file new 더팩트 14 22.12.04
마약·도박 청소년 유해정보 대체 누가…단속 79만건  file new 더팩트 8 22.12.04
배달 업소가 아니었다…'24시간 성매매 알선' 무더기 검거  file new 더팩트 21 22.12.04
임영웅-김용임 듀엣 '내 사랑 그대여' 1000만뷰 영상 등극  file new 더팩트 60 22.12.04
임용 공정성 문제제기한 교수…법원 "품위유지 의무 위반 아냐"  file new 더팩트 18 22.12.04
'압꾸정' 뜬 마블리, 익숙하고 뻔한 말맛 코미디[TF 씨네리뷰]  file new 더팩트 18 22.12.04
[TF현장] 조용필, 세렝게티 초원 비상…'명불허전 가왕'의 위엄  file 더팩트 65 22.12.04
[폴리스스토리] "찾을 때까지 종결은 없다"…실종자 가족의 희망을 위..  file 더팩트 33 22.12.04
세무사시험 '공무원 특혜' 의혹 1년…장기전 준비하는 청년들  file 더팩트 19 22.12.04
[인터뷰] 최원영, '데뷔 20주년'에도 변치 않는 연기 열정  file 더팩트 19 22.12.04
유동규, ‘대선자금 재판’ 국선 변호인 선임한다  file 더팩트 17 22.12.03
홍석천, 황희찬 역전골 세리머니 보더니 "검정옷 히트예감"  file 더팩트 50 22.12.03
“16강 힘들다”던 딘딘, 포르투갈전 승리에 “죄송하고 감사”  file 더팩트 39 22.12.03
[단독] 김흥국, 태극전사 '16강 진출 시 삭발 약속' 이행한다  file 더팩트 48 22.12.03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