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투약 혐의' 돈스파이크에 놀란 유튜버 "필로폰 하면 살 빠지는데"
더팩트 2022.10.01 12:04:30
조회 83 댓글 1 신고

"심각한 체중감소 오는데…필로폰 하는 사람들 체구 아냐"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작곡가 겸 사업가 돈스파이크(45·본명 김민수)가 지난달 28일 오후 서울 도봉구 북부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뒤 법원을 나서고 있다. /이새롬 기자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작곡가 겸 사업가 돈스파이크(45·본명 김민수)가 지난달 28일 오후 서울 도봉구 북부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뒤 법원을 나서고 있다. /이새롬 기자

[더팩트ㅣ박경현 기자] 마약 중독에서 벗어난 뒤 마약 근절 콘텐츠를 만들어온 유튜버 스컬킹이 최근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된 돈스파이크(45·본명 김민수)에 대해 "돈스파이크의 마약 투약 사실은 의외였다"며 놀라워했다.

스컬킹은 과거 심각한 마약 중독자였으나 지금은 약물 중독을 이겨내고 마약의 위험성을 알리고 있다.

1일 유튜브 채널 '스컬킹TV'에 따르면 해당 채널을 운영하는 유튜버 스컬킹은 지난달 28일 돈스파이크의 마약 투약과 관련한 생각을 밝혔다.

스컬킹은 "돈스파이크의 마약 투약 사실에 놀라긴 했다"며 "그분 몸 사이즈 자체가 필로폰 하는 사람들에게 나오기 힘든 사이즈"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약 휴지기에 엄청 잘 챙겨 먹었나 보다. 원래 필로폰 하면 살이 쭉쭉 빠진다. 그게 고기의 힘인가?"라며 놀라워했다.

필로폰은 단 한 번의 경험으로도 심각한 금단 증상이 나타나는 등 강력한 위력을 가지고 있다. 투약을 멈출 경우 치아 통증, 탈모, 우울증, 근육 위축, 급격한 노화 등의 고통을 겪게 되며 통상 심각한 체중 감소 증상이 동반된다.

스컬킹은 또한 "(돈스파이크가) 집에 가지고 있다가 걸린 필로폰 양도 어마어마하게 많던데, 그 정도 양이면 주변 연예인들도 한 번…(검사해봐야 하지 않겠나)"라며 지인들을 조사할 필요성을 제기하기도 했다.

아울러 그는 "뉴스를 보면 한국도 이제 마약 청정국에서 아예 멀어졌다는 것이 매일매일 와닿는다. 정말 안타깝다"며 "제가 더 열심히 활동해서 제 채널이 사회에 도움이 되길 진심으로 바랄 뿐"이라고 덧붙였다.

작곡가 겸 사업가인 돈스파이크는 필로폰을 투약하고 소지한 혐의로 지난달 26일 서울 강남구의 한 호텔에서 긴급 체포됐다. 경찰은 현장에서 돈스파이크가 소지하고 있던 필로폰 30g을 압수했다. 통상 1회 투약량이 0.03g인 것을 고려하면 약 1000회분에 해당하는 상당한 양이다. 가격은 시가 1억 원가량으로 추산된다.

pkh@tf.co.kr



[인기기사]

· [주간政談<상>] 갈수록 꼬이는 해명…'출구 전략' SOS 친 대통령실

· [주간政談<하>] '정언유착' 공세에 野 '급발진'…尹 대신 뺨 맞은 박진

· 러시아 동원령 혼란 속…빅토르안 반식욕 즐기며 근황 전해

· "잔소리해서 홧김에" 아내 살해 후 시신 불태운 60대…구속기소

· “성관계 안하면 불운” 가스라이팅… 동거녀 살해한 40대 무기징역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이슈 현장] '갑질 의혹' 이범수 대학 캠퍼스, 실체 없는 소문만 '..  file new 더팩트 2 05:00:02
'전자발찌 훼손 공범' 김봉현 조카 구속…"도망 우려"  file new 더팩트 10 22.12.08
행안부, 이태원참사 유가족 개별접촉…'갈라치기' 논란  file new 더팩트 11 00:00:04
민호, 14년간 쌓이고 다듬어진 딴딴한 결과물 [TF초점]  file new 더팩트 11 00:00:03
'금혼령' 김영대X박주현, '꺾이지 않는 연기력' 필요할 때 [TF초점.  file new 더팩트 14 00:00:03
후크엔터, 권진영 대표 대리처방 의혹 반박 "위법·불법행위 NO"  file new 더팩트 28 22.12.08
검찰, '채널A 사건' 이동재 2심도 징역 1년6개월 구형  file new 더팩트 20 22.12.08
'청담동 초등생 사망' 뺑소니 혐의 적용…내일 송치  file new 더팩트 19 22.12.08
"히어로 아닌 인간 안중근"...익숙함과 새로움의 적절한 조화, '영..  file new 더팩트 12 22.12.08
채종협, 짠내 나는 취준생 그 자체…반가운 연기 변신  file new 더팩트 10 22.12.08
코로나 3·4차 접종 중단...17일부터 2가 백신 단일화  file new 더팩트 32 22.12.08
“교사 10명 중 7명 교원평가서 성희롱 등 직·간접적 피해”  file new 더팩트 19 22.12.08
법원, '노조 분열 공작' MB 정부 국가배상 책임 인정  file new 더팩트 13 22.12.08
류삼영 총경 "경찰국 신설, 이태원참사 원인 중 하나"  file new 더팩트 19 22.12.08
'공정위 보고 누락' 김상열 전 호반 회장, 1심 벌금 1.5억  file new 더팩트 15 22.12.08
유족·시민단체 "이태원참사 대비 못한 서울시 수사해야"  file new 더팩트 13 22.12.08
'김건희 보고서 유출' 경찰관 2심도 선고유예…"공익에 부합"  file new 더팩트 16 22.12.08
'라임 사태' 김봉현 도피 조력자 2명 구속기소  file new 더팩트 13 22.12.08
서울경찰청, 더탐사 '한동훈 스토킹 의혹'도 직접수사  file new 더팩트 7 22.12.08
서울시, 쪽방촌에 무료 치과…오세훈 "진료과목 확대됐으면"(종합)  file new 더팩트 7 22.12.0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