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억 수수 의혹'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더팩트 2022.09.30 23:26:30
조회 122 댓글 0 신고

법원 "증거인멸, 도망 우려"

이정근 전 더불어민주당 사무 부총장이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박헌우 인턴기자
이정근 전 더불어민주당 사무 부총장이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박헌우 인턴기자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청탁 대가로 총 10억원을 수수한 혐의를 받는 이정근 전 더불어민주당 사무부총장이 구속됐다.

김상우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30일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알선수재) 및 변호사법,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를 받는 이정근 전 사무부총장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김상우 부장판사는 "증거인멸과 도망의 우려가 있다"고 발부 사유를 밝혔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이상현 부장검사)는 이 전 사무부총장이 2019년 12월부터 올해 1월까지 사업가 A씨에게 정부지원금 배정, 마스크 사업 관련 인허가 관련 청탁을 받고 총 9억5000만원가량의 뇌물을 수수했다며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21대 총선 비용으로 3억3000만원을 받은 혐의도 뒀다. 이중 중복된 액수를 따져 수수액을 10억1000만원 규모로 집계했다.

이 전 사무부총장은 A씨와는 단순 채무관계로 일부는 갚았다고 반박해왔다. A씨를 명예훼손 등 혐의로 고소하기도 했다.

leslie@tf.co.kr



[인기기사]

· 민주당 '박진 해임건의안' 단독 처리…정국 급랭

· 뉴욕증시, 대장주 애플 부진에 '털썩'…다우 1.54%·나스닥 2.84% 하락

· 감사원, 권익위 감사 마무리…전현희 조사 없었다

· 술·마약 비판하던 돈스파이크 이중성(영상)

· [김병헌의 체인지] 尹대통령 비속어 공방...'뭣이 중헌디?'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서울 지하철 노사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종합)  file new 더팩트 4 01:40:33
서울 지하철 노사협상 타결…파업 하루 만에  file new 더팩트 11 00:31:21
'밀리면 죽는다'…벼랑끝 몰리는 화물연대 파업  file new 더팩트 15 00:00:05
국교위로 넘어간 개정 교육과정…연내 확정 '발등의 불'  file new 더팩트 9 00:00:05
'커넥트' 감독 "정해인의 구석구석 볼 수 있는 작품" [디즈니 쇼케..  file new 더팩트 11 00:00:04
김현중 측 "양육비 미지급? 교묘히 사실 왜곡…참담해"  file new 더팩트 16 00:00:03
[나의 인생곡(96)] 고 함중아 '내게도 사랑이', 독특한 보컬 '매력.  file new 더팩트 12 00:00:02
'구속 기로' 서훈 "서해 피격 은폐, 상상할 수 없는 일"  file new 더팩트 9 22.11.30
도이치 '김건희 파일' 지시 의심인물 공항서 체포  file new 더팩트 9 22.11.30
"자꾸 밀지 마세요"…지하철 파업 첫날 '퇴근길 대란'  file new 더팩트 16 22.11.30
현아·던, 6년 열애 마침표..."좋은 친구이자 동료로 남기로"  file new 더팩트 20 22.11.30
'카지노' 최민식, 25년 만에 TV드라마 복귀한 비하인드 [디즈니 쇼..  file new 더팩트 16 22.11.30
'지하철 파업' 서울교통공사 노사 교섭 재개  file new 더팩트 14 22.11.30
경찰 헬기진압 저항한 쌍용차 노조 …대법 "정당방위"  file new 더팩트 11 22.11.30
‘고등교육 특별회계’ 예산부수법안 지정…교육계·야당 반발  file new 더팩트 7 22.11.30
'유서대필 조작' 피해자 강기훈 국가배상 책임 커졌다  file new 더팩트 14 22.11.30
15년 구형 곽상도 "하나은행 문턱도 안 넘어…억울해" (종합)  file new 더팩트 18 22.11.30
빌리, 41곡·유기적 서사·1.6억 뷰…알찬 1년 결실  file new 더팩트 9 22.11.30
이정현 "정진웅에 사과" vs 한동훈 "과오 성찰해야"  file new 더팩트 15 22.11.30
민주노총, 업무개시명령 반발…내달 6일 전국 총파업  file new 더팩트 9 22.11.3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