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마약 비판하던 돈스파이크 이중성(영상)
더팩트 2022.09.30 00:00:05
조회 122 댓글 0 신고

구속 전 과거 방송 출연 언행 주목
술·마약에 부정적인 생각도 드러내
이미 마약류 전과 3회 확인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작곡가 겸 사업가 돈스파이크가 28일 오후 서울 도봉구 북부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뒤 법원을 나서며 심경을 밝히고 있다. /이새롬 기자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작곡가 겸 사업가 돈스파이크가 28일 오후 서울 도봉구 북부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뒤 법원을 나서며 심경을 밝히고 있다. /이새롬 기자

[더팩트|이상빈 기자·선은양 인턴기자] 유명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45·본명 김민수)가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됐다. 최근까지 방송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하던 그의 충격적인 소식으로 과거 행적이 재조명되고 있다.

돈스파이크는 지난달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 출연해 평소 공상과 망상을 많이 하며 스스로 '4중 인격'이라고 밝혔다. 그의 이런 발언들이 구속 이후 회자하면서 마약 투약 후유증으로 보인다는 전문가들의 견해도 언론을 통해 알려졌다.

아울러 얼마 전 소셜미디어에 "우리나라는 술에 지나치게 관대하다. 술은 단지 합법이라는 점 이외에 독성, 중독성이 마약에 비할 만큼 해로운 물질이며 건강에 치명적"이라고 쓰며 음주와 마약에 관해 부정적인 생각을 내비치는 이중성을 보이기도 했다.

과거 소셜미디어에서 음주와 마약에 관해 부정적인 생각을 내비쳤던 돈스파이크. /돈스파이크 인스타그램
과거 소셜미디어에서 음주와 마약에 관해 부정적인 생각을 내비쳤던 돈스파이크. /돈스파이크 인스타그램

돈스파이크는 올 4월부터 서울 강남 일대 호텔을 빌려 지인들과 여러 차례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구속됐다. 경찰이 현장에서 압수한 돈스파이크 소지 필로폰은 30g으로, 1회 투약량이 0.03g인 점을 고려하면 약 1000회 분을 갖고 있던 셈이다.

29일 서울 노원경찰서에 따르면 돈스파이크는 구속 전 이미 마약류 전과가 3회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전날 영장실질심사를 마치고 취재진에 "마약을 최근 시작했다"고 말한 것과 대비된다.

pkd@tf.co.kr



[인기기사]

· 尹 '비속어 논란' 후폭풍…정쟁 늪에 빠진 여야

· 올해도 줄줄이 증인 신청 명단에…10대 그룹 총수 국감장 설까

· '이재명 측근' 이화영 향한 檢 칼날…민주당은 '거리 두기'

· 화천대유 이사 "곽상도 아들 50억, '김만배 통 크다' 생각"

· ‘금 나와라 뚝딱’…편의점서 ‘金’ 나왔다(영상)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서울 지하철 노사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종합)  file new 더팩트 5 01:40:33
서울 지하철 노사협상 타결…파업 하루 만에  file new 더팩트 13 00:31:21
'밀리면 죽는다'…벼랑끝 몰리는 화물연대 파업  file new 더팩트 16 00:00:05
국교위로 넘어간 개정 교육과정…연내 확정 '발등의 불'  file new 더팩트 9 00:00:05
'커넥트' 감독 "정해인의 구석구석 볼 수 있는 작품" [디즈니 쇼케..  file new 더팩트 11 00:00:04
김현중 측 "양육비 미지급? 교묘히 사실 왜곡…참담해"  file new 더팩트 16 00:00:03
[나의 인생곡(96)] 고 함중아 '내게도 사랑이', 독특한 보컬 '매력.  file new 더팩트 12 00:00:02
'구속 기로' 서훈 "서해 피격 은폐, 상상할 수 없는 일"  file new 더팩트 9 22.11.30
도이치 '김건희 파일' 지시 의심인물 공항서 체포  file new 더팩트 9 22.11.30
"자꾸 밀지 마세요"…지하철 파업 첫날 '퇴근길 대란'  file new 더팩트 16 22.11.30
현아·던, 6년 열애 마침표..."좋은 친구이자 동료로 남기로"  file new 더팩트 20 22.11.30
'카지노' 최민식, 25년 만에 TV드라마 복귀한 비하인드 [디즈니 쇼..  file new 더팩트 16 22.11.30
'지하철 파업' 서울교통공사 노사 교섭 재개  file new 더팩트 14 22.11.30
경찰 헬기진압 저항한 쌍용차 노조 …대법 "정당방위"  file new 더팩트 11 22.11.30
‘고등교육 특별회계’ 예산부수법안 지정…교육계·야당 반발  file new 더팩트 7 22.11.30
'유서대필 조작' 피해자 강기훈 국가배상 책임 커졌다  file new 더팩트 14 22.11.30
15년 구형 곽상도 "하나은행 문턱도 안 넘어…억울해" (종합)  file new 더팩트 18 22.11.30
빌리, 41곡·유기적 서사·1.6억 뷰…알찬 1년 결실  file new 더팩트 9 22.11.30
이정현 "정진웅에 사과" vs 한동훈 "과오 성찰해야"  file new 더팩트 15 22.11.30
민주노총, 업무개시명령 반발…내달 6일 전국 총파업  file new 더팩트 9 22.11.3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