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9월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1위
더팩트 2022.09.25 15:20:37
조회 241 댓글 0 신고

임영웅 이어 이찬원 장윤정 김호중 순

가수 임영웅이 9월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1위에 올랐다. /더팩트 DB
가수 임영웅이 9월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1위에 올랐다. /더팩트 DB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가수 임영웅이 9월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1위에 올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22년 8월 25일부터 2022년 9월 25일까지 트로트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해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지수를 분석했다. 이에 따르면 임영웅이 1위를 차지했고 이찬원과 장윤정이 뒤를 이었다.

4위부터 30위는 김호중, 정동원, 영탁, 송가인, 나훈아, 장민호, 홍지윤, 양지은, 박군, 홍진영, 남진, 진성, 태진아, 김희재, 김태연, 강진, 전유진, 한강, 은가은, 설운도, 강혜연, 최백호, 신유, 홍자, 주현미, 이승연, 김다현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임영웅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트로트 가수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 보니 지난 8월 브랜드 빅데이터 6817만2074개와 비교하면 2.83%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 11.20% 상승, 브랜드 이슈 4.24% 하락, 브랜드 소통 7.36% 상승, 브랜드 확산 13.88% 하락했다"고 브랜드 분석했다.

이어 "2022년 9월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1위를 기록한 임영웅 브랜드는 링크 분석에서 '변신하다, 꾸준하다, 개최하다'가 높게 나왔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사랑은 늘 도망가, 유튜브, 콘서트'가 높게 나왔다. 긍부정비율 분석에서는 긍정비율 83.87% 기록했다"고 설명을 더했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로또 1034회 당첨번호 조회…경기 '아예'·서울 '사실상' 없다

· '논란의 5박7일' 순방 마치고 귀국한 윤 대통령 [TF사진관]

· 尹 대통령 '순방 리스크'에 與 집안싸움…유승민 vs 김기현

· '성접대 의혹' 이준석 불송치…'실체 확인' 불씨 남았다

· 북한, 동해상에 탄도미사일 발사…추가 도발 가능성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미스트롯' 신예 강예슬, 10일 신곡 '사랑의 포인트' 음원 공개  file new 더팩트 12 13:08:22
[TF인터뷰] '교수직 사임' 주영훈, "이범수 논란은 무관 '오비이락..  file new 더팩트 16 12:52:14
강민경, 유튜브 수익 1억 기부…시즌2로 돌아온 K-드라마 [TF업앤다..  file new 더팩트 28 00:00:03
이범수 갑질 의혹…논란의 후크, 윤여정도 계약 종료 [TF업앤다운(..  file new 더팩트 45 00:01:01
'서해 공무원 피격' 서훈 전 실장 재판행…"사건 은폐 시도"  file 더팩트 10 22.12.09
[속보] 검찰, '서해 피격'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 구속기소  file 더팩트 11 22.12.09
'2.4억 대장동 뇌물' 정진상 구속기소…이재명 공범 적시 안돼(종합)  file 더팩트 19 22.12.09
화물연대 파업 16일 만에 종료…찬성률 61.8%  file 더팩트 19 22.12.09
'대장동 뇌물 2억4000만원 혐의' 정진상 구속기소  file 더팩트 15 22.12.09
남욱 "이재명, 1공단 공원화 비용 대가로 대장동 수익 보장"  file 더팩트 17 22.12.09
[속보] '이재명 측근' 정진상 구속기소…대장동 뇌물 등 혐의  file 더팩트 13 22.12.09
[속보] 화물연대, 전 조합원 투표 '파업 종료' 가결  file 더팩트 11 22.12.09
검찰, 'CJ계열사 취업 의혹' 전 청와대 직원 등 압수수색  file 더팩트 14 22.12.09
특수본 "경찰·소방·용산구, 업무상과실치사상 공동정범"  file 더팩트 16 22.12.09
조선시대 대표 마포나루, 그때 그 자리에 재현  file 더팩트 18 22.12.09
'사장님을 잠금해제' 채종협, 변화무쌍한 연기 '눈길'  file 더팩트 26 22.12.09
'이태원 희생자 성적모욕' 인터넷글 3명 불구속 기소  file 더팩트 12 22.12.09
특수본, 전 용산서 상황실장 재소환…기각 후 처음  file 더팩트 17 22.12.09
[속보] 신규확진 6만2734명…전날보다 2519명↓  file 더팩트 14 22.12.09
'스쿨존 초등생 사망사고' 30대 음주운전자 구속송치  file 더팩트 12 22.12.0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