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홉 "크러쉬 신곡 듣고 심장 뛰었다" 협업 소감
더팩트 2022.09.25 11:53:03
조회 78 댓글 0 신고

'Rush Hour' 작업기→즉석 라이브까지

제이홉이 크러쉬의 신곡에 참여한 것에 대해 \
제이홉이 크러쉬의 신곡에 참여한 것에 대해 "노래를 들어보니 안 할 수가 없는 제 스타일의 곡이었다. 충격받았다"고 말했다. /크러쉬 공식 유튜브 채널 제공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가수 크러쉬(Crush)와 방탄소년단(BTS) 제이홉(j-hope)이 협업 비하인드를 전했다.

크러쉬는 지난 24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신개념 드라이브 토크쇼 'BLACKVOX' 1화를 공개했다. 대망의 첫 번째 게스트는 방탄소년단 제이홉이었다. 크러쉬는 지난 22일 발표한 신곡 'Rush Hour(러시 아워)'에서 제이홉과 호흡을 맞췄다.

크러쉬는 'Rush Hour'를 함께 하게 된 계기를 물었다. 이에 제이홉은 "형의 연락을 받자마자 심장이 뛰었다"며 "노래를 들어보니 안 할 수가 없는 제 스타일의 곡이었다. 충격받았다"고 답했다.

크러쉬는 "제이홉 군이 피처링 아티스트로 들어가는 작업임에도 불구하고 나만큼의 에너지와 열정을 보여줬다"며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에 제이홉은 "성의와 예의는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솔로로서 피처링을 하는 게 처음이라 더 열심히 했다. 평소에 크러쉬라는 아티스트를 너무 좋아하기도 하니까"라고 덧붙였다.

특히 크러쉬는 피처링에 이어 랩 메이킹에 참여한 제이홉에 "가사를 이렇게 잘 쓰는 줄 몰랐다"며 감탄했고, 제이홉은 "이입을 많이 했다. 곡도 재밌고, '크러쉬 형 따라 직진하겠다'라는 이야기를 담았다"라고 말했다.

뮤직비디오 이야기도 빠지지 않았다. 크러쉬는 "후렴 안무를 2~3주 동안 연습했는데 제이홉 군은 30분도 안 걸리더라. 소름 돋았다. 같이 작업할 수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의미가 있다. 정말 좋았다"며 소감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둘만의 'Rush Hour' 청음회를 열어 드라이브를 즐겼다. 두 사람은 노래에 맞춰 즉석 라이브를 곁들이며 보는 이들의 흥을 돋웠다. 끝으로 크러쉬는 "더 멋진 활동과 음악을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고, 제이홉은 "갓효섭"이라며 아낌없는 응원을 보냈다.

이밖에도 크러쉬는 이날 첫 방송된 JTBC 새 음악 프로그램 '뮤직 유니버스 K-909'에서 'Oasis'와 신곡 'Rush Hour' 라이브 무대를 방송 최초로 선보여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이어 tvN '놀라운 토요일'에도 출연한 그는 여전한 입담과 예능감을 유감없이 드러내는 등 맹활약을 펼쳤다.

크러쉬는 25일 오후 9시 5분 방송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尹 대통령 '순방 리스크'에 與 집안싸움…유승민 vs 김기현

· '성접대 의혹' 이준석 불송치…'실체 확인' 불씨 남았다

· [TF비즈토크<하>] 오프라인 힘주는 애플, 열쇠는 아이폰14 가격?

· 로또 1034회 당첨번호 조회…경기 '아예'·서울 '사실상' 없다

· [폴리스스토리] '치안 현장의 일당백' 경찰기동대, 이유 있는 자부심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법원, '57억 비자금 혐의' 신풍제약 전무 구속  file new 더팩트 6 00:47:23
화물 이어 철도 총파업 예고…정부-노동계 '긴장 고조'  file new (1) 더팩트 7 00:00:05
김만배 측, 남욱에 직접 묻는다…대장동 재판 '하이라이트'  file new 더팩트 5 00:00:04
SAL 정규 4집 앨범 '간헐창작'에 프라하 시립 필하모닉 참여  file new 더팩트 6 00:00:04
"특별한 작품"...'20년 지기' 마동석·정경호의 유쾌한 말맛, '압꾸..  file new 더팩트 8 00:00:03
신수아, 70년대 전설의 여가수 故 조미미 '바다가 육지라면' 열창  file new 더팩트 5 00:00:03
[팩트체크] 김희재, 출연료까지는 OK…영리행위·보고 누락은?  file new 더팩트 7 00:00:02
[마동석 이즈백(상)] '압꾸정' 등판…이번엔 'K-뷰티'다   file new 더팩트 7 00:00:02
김만배 측 "남욱, 검찰에 회유됐을 가능성 높아"  file new 더팩트 8 22.11.28
서울 지하철 노사협상 또 결렬…내일 파업 갈림길  file new 더팩트 11 22.11.28
이달소 소속사 "츄 폭언 갑질, 당사자 동의하면 공개"  file new 더팩트 13 22.11.28
서울시, 가나전 거리응원 안전대책…강우 임시대피소도  file new 더팩트 13 22.11.28
이승기 측 "후크 거짓 주장 유감…더이상 대화 무의미"  file new 더팩트 24 22.11.28
'과일박스 의혹' 류경기 중랑구청장, 선거법 위반 기소  file new 더팩트 8 22.11.28
검찰, '6조 철근 담합' 7대 제강사 임직원 영장 청구  file new 더팩트 9 22.11.28
'불법 간담회 의혹' 조희연, 검찰도 무혐의 확인  file new 더팩트 12 22.11.28
별, 콘서트 6일 앞두고 돌연 취소 "속상하고 서운해"  file new 더팩트 18 22.11.28
"무드 다른 샘플링"…레드벨벳, 키치·발랄한 시간여행(종합)  file new 더팩트 15 22.11.28
'가수 태연도 피해' 2500억원 가로챈 기획부동산 일당  file new 더팩트 20 22.11.28
'아카이브K' 제작사, '아이엠어서퍼'와 K콘텐츠 확장  file new 더팩트 9 22.11.2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