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진태현·박시은 부부, 출산 앞두고 비보…"태아 심장 멈춰" 
39 더팩트 2022.08.19 10:49:14
조회 74 댓글 0 신고

출산 20일 앞두고 유산, 진태현 담담히 소식 전해 

배우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출산을 20일 앞두고 유산했다는 가슴 아픈 소식을 전했다. /진태현 SNS 캡처
배우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출산을 20일 앞두고 유산했다는 가슴 아픈 소식을 전했다. /진태현 SNS 캡처

[더팩트|원세나 기자] 배우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아이를 유산했다는 가슴 아픈 소식을 전했다.

진태현은 19일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조심스럽게 유산 소식을 알렸다. 그는 "8월 16일 임신 마지막 달 폭우와 비바람의 날씨가 끝나고 화창한 정기 검진 날 우리 베이비 태은이가 아무 이유 없이 심장을 멈췄다"고 어렵게 운을 뗐다.

진태현은 "3주만 잘 이겨냈다면 사랑스러운 얼굴을 마주할 수 있었을 텐데 정확히 20일을 남기고 우리를 떠났다. 9개월 동안 아빠 엄마에게 희망을 주고 사랑을 주고 모든 걸 다 주고 얼굴만 보여주지 않은 채 떠났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우리 아내 마음 잘 보살피고 몸도 잘 회복할 수 있게 옆에서 많이 도와야겠다. 우리 부부를 사랑해주시는 모든 분들 정말 감사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저희에게 찾아온 기적 같은 시간 정말 소중하게 간직하고 늘 그랬듯이 잘 이겨내겠다. 눈물이 멈추진 않지만 우리 가족을 위해 일어서야 하니 조금만 더 울다 눈물을 멈추겠다"고 말했다.

진태현은 "지금보다 아내를 더 사랑하고 아내와 모든 것을 함께하겠다. 후회 없이 9개월 동안 우리 태은이를 너무너무 사랑해서 다행이다"라며 "우리는 잘 회복하겠다. 그리고 다음엔 꼭 완주하겠다. 우리 부부, 우리 아내를 위해 기도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아이를 잃고 가슴 아파할 아내 박시은에게 "사랑하는 내 사랑 시은아. 불운도 아니고 누구의 탓도 아니니까 자책만 하지 말자. 지금 이 시간이 우리는 그냥 또 슬퍼해야 하는 시간인가 봐"라며 "고생해서 9달 동안 태은이 품느라 이제 좀 쉬어. 누가 뭐라 해도 내가 괜찮아. 사랑해"라고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진태현 박시은 부부는 지난 2015년 결혼해 대학생 딸을 입양한 후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결혼 7년 만에 임신 소식을 전하며 많은 이들에게 축하를 받았지만 출산 20일을 남겨두고 유산을 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다음은 진태현의 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진태현입니다.

2022년 8월 16일 임신 마지막 달 폭우와 비바람의 날씨가 끝나고 화창한 정기 검진날 우리 베이비 태은이가 아무 이유 없이 심장을 멈췄습니다.

3주만 잘 이겨냈다면 사랑스러운 얼굴을 마주할 수 있었을 텐데 정확히 20일을 남기고 우리를 떠났습니다. 9개월 동안 아빠 엄마에게 희망을 주고 사랑을 주고 모든 걸 다 주고 얼굴만 보여주지 않은 채 떠났습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응원과 사랑을 받아 우리 태은이 정말 행복했을 거 같습니다. 다시 한번 고개 숙여 감사드립니다.

방송국에서 초대해주셨던 시간도 후회하지 않고 sns로 함께 공유했던 시간도 후회하지 않습니다. 추억으로 잘 간직하겠습니다. 응원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앞으로 우리 아내 마음 잘 보살피고 몸도 잘 회복할 수 있게 옆에서 많이 도와야겠습니다. 우리 부부를 사랑해주시는 모든분들 정말 감사합니다.

저희에게 찾아온 기적 같은 시간 정말 소중하게 간직하고 늘 그랬듯이 잘 이겨내겠습니다. 눈물이 멈추진 않지만 우리 가족을 위해 일어서야 하니 조금만 더 울다 눈물을 멈추겠습니다.

아이를 기다리는 수술실 앞에서의 다른 아버지들과는 다른 의미로 아내를 기다리는 이 경험할 수 없는 경험은 겸손함 뿐만 아니라 제가 살아온 인생을 뼈저리게 반성하는 아주 귀한 경험이었습니다.

생명을 기다리는 아빠들과 생명을 기다렸던 아빠 지금까지의 시간이 꿈인지 아이를 보내고 나서의 시간이 꿈인지 모르겠지만 모든 게 현실이며 또 잘 받아드려야 이 시간이 건강하게 지나갈 거 같습니다.

지금보다 아내를 더 사랑하고 아내와 모든 것을 함께하겠습니다. 후회 없이 9개월 동안 우리 태은이를 너무너무 사랑해서 다행입니다. 많이 슬프지만 저보다 하나님 아버지가 놀아줄 생각 하니 조금은 웃음이 나기도 합니다.

나중엔 꼭 우리 태은이 하늘나라에서 아빠랑 같이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전 하나님을 믿는 사람입니다. 우리는 잘 회복하겠습니다. 그리고 다음엔 꼭 완주를 하겠습니다. 우리 부부, 우리 아내를 위해 기도해주세요.

팬들과 지인들이 보내주신 모든 선물들은 다시 올 다른 우리 태은이를 위해서 잘 간직하다 그때 아이를 위해 사용하겠습니다.

사랑하는 내 사랑 시은아 불운도 아니고 누구의 탓도 아니니까 자책만 하지 말자. 지금 이 시간이 우리는 그냥 또 슬퍼해야 하는 시간인가 봐. 고생했어 9달 동안 태은이 품느라. 이제 좀 쉬어. 그리고 누가 뭐라 해도 내가 괜찮아. 사랑해.

기자님들 그리고 커뮤니티 관리자, 누리꾼 여러분 폭우와 더위로 피해는 없으신지요? 저희 두 사람 병원에서 수술과 입원 중에 우리 딸 태은이 장례와 발인까지 잘 마무리하는 마음으로 이제 집으로 돌아가려 준비 중입니다.

하나 부탁드리고자 정중하게 말씀드리는 건 저희 가족은 세상을 자극적이거나 부정적으로 살지 않습니다. 이 모든 시간을 조용히 지나갈 수 있지만 그래도 저희가 직접 이렇게 소식을 알려야 우리 가족, 이 모든 것을 함께 해주신 분들이 편해질 수 있습니다.

한 가정의 남편이자 아빠로 부탁드리겠습니다. 더 값지게 살겠다고 여러분께 약속하겠습니다. 그러니 우리 아내와 떠난 우리 아이를 위해서 부디 조금은 따뜻한 시선으로 소식을 전해주십사 조심스럽게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더 좋은 모습으로 회복하겠습니다.

wsen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리더십 타격 입은 '권성동'…비대위 합류에 쏟아지는 우려

· '이재용 움직임 본격화'…삼성전자 주가 들썩이나

· 유승민, '尹 때리며' 존재감 키우기…당권 노림수?

· [엔터Biz] K팝 엔터 '빅4' 연이어 실적 기지개...주가 전망도 '맑음'

· 부채비율 6544% 아시아나항공…대한항공 부담 커지나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2)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4)
윤대진 "'이규원 말고 차라리 날 입건하라' 사실무근"  file new 더팩트 0 00:00:03
민선8기 100일 오세훈…약자동행·시민안전에 집중  file new 더팩트 0 00:00:03
[2022 TMA D-DAY] "함성 준비되셨나요?"...역대급 라인업·다채로운..  file new 더팩트 3 00:00:01
이원석 검찰총장 "마약범죄 임계점…광역단위 합동수사"  file new 더팩트 0 22.10.07
[2022 국감] "X나 줘버려"…고성 범벅된 '김건희 논문 논란'  file new 더팩트 8 22.10.07
국교위, 17일 첫 국정감사 확정…이배용 청문 가능성  file new 더팩트 4 22.10.07
[2022 국감] 이재명·김건희 수사 '공정성' 격돌…여야 서로 "부실..  file new 더팩트 6 22.10.07
'박수홍 출연료 횡령' 친형 구속기소…피해액 62억  file new 더팩트 35 22.10.07
[속보] '박수홍 출연료 횡령' 친형 구속기소…배우자도 재판행  file new 더팩트 28 22.10.07
'작은아씨들', 베트남 전쟁 왜곡 논란…제작사 "문화적 감수성 고려..  file new 더팩트 15 22.10.07
도경수, 드라마 OST 첫 가창…'진검승부' 위해 지원사격  file new 더팩트 31 22.10.07
라비, 27일 입대 "건강상의 이유로 사회복무요원 근무"  file new 더팩트 26 22.10.07
[단독] '내곡동 땅·용산참사 발언 논란' 오세훈 서울시장 불송치  file new 더팩트 7 22.10.07
검찰, '블랙리스트 의혹' 조명균 전 통일부 장관 조사  file new 더팩트 4 22.10.07
이제훈, '천원짜리 변호사' 특별 출연...남궁민과 재회  file new 더팩트 34 22.10.07
주원·이주우→최화정, '스틸러' 출연 확정…2023년 tvN 방송  file new 더팩트 19 22.10.07
'작은 아씨들' 김고은→위하준, 종영 소감 "본 적 없는 강렬한 결말.  file new 더팩트 26 22.10.07
강남 한복판 대낮에 마약 추정 물질…경찰, 조사 착수  file new 더팩트 7 22.10.07
[단독] 대장동 잊었나…금융정보분석원(FIU) 사건 송치 여전히 저조  file new 더팩트 4 22.10.07
[2022 국감] 여야 '봐주기 수사' 설전…윤희근 "법과 원칙대로"  file new 더팩트 4 22.10.0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