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야구' 콜드패 딛고 3차전 승리…다음 상대 천안북일고
더팩트 2022.08.16 10:19:52
조회 164 댓글 0 신고

최강몬스터즈, 7할 승률 수성

콜드 패배로 충격을 안겼던 '최강야구' 팀이 충격을 딛고 충암고등학교와의 3차전을 승리로 마무리했다. /JTBC 제공
콜드 패배로 충격을 안겼던 '최강야구' 팀이 충격을 딛고 충암고등학교와의 3차전을 승리로 마무리했다. /JTBC 제공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최강야구' 최강 몬스터즈가 콜드 패배의 충격을 딛고 충암고등학교와 3차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15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최강야구' 11회에서는 최강 몬스터즈와 충암고등학교의 3차전이 그려졌다. 전날 펼쳐진 2차전에서 콜드게임을 당하면서 프로의 자존심에 금이 간 최강 몬스터즈는 절치부심한 모습으로 충암고와 마주했다.

이날 유희관이 선발로 투구를 이어가는 가운데 충암고가 전날의 좋은 컨디션을 이어갔다. 특히 이충헌과 임준하는 매 타석 좋은 활약을 이어가며 유희관을 괴롭혔다. 평소 완벽했던 제구까지 말을 듣지 않았고 결국 5이닝까지 4실점을 기록했다.

하지만 일일 알바로 '최강야구'를 찾아온 오주원이 분위기를 바꿨다. 0:4로 뒤지고 있는 6회 초에 마운드에 오른 오주원은 현역 못지않은 속구로 타자들을 제압했다. 특히 이날 이홍구를 대신해 포수 마스크를 쓴 이택근과 19년 만에 배터리로 호흡을 맞추며 의미를 더했다.

마운드가 안정되자 타자들이 힘을 냈다. 프로 시절 아쉽게 내려놨던 포수 미트를 다시 잡은 이택근이 타석에서도 먼저 포문을 열었다. 이후 후속 안타와 충암고의 실책으로 만든 만루 찬스에서 막내 류현인이 타석에 들어섰다. 앞선 이닝에서 물샐틈없는 수비로 팀을 위기에서 구했던 류현인은 공격에서도 적시타를 때려내며 소중한 선취 타점을 기록했다.

나아가 찬스 때마다 고배를 마셨던 박용택이 만루 찬스에 적시타를 때려내며 동점을 만드는 것은 물론, 런 다운 위기를 기회로 바꿔내며 역전까지 이끌었다. 류현인은 타석 때마다 안타를 이어가며 4안타를 때려냈고, 정근우는 통산 3호 홈런포를 가동하며 팀 내 홈런왕의 위용을 과시했다.

오주원의 호투 속에 점수 차를 10:5까지 벌린 최강 몬스터즈는 8회 이대은을 마운드에 올린다. 앞선 경기에서 부진했던 그를 위해 이승엽 감독이 넉넉한 점수 차와 함께 자신감 회복의 기회를 준 것. 이에 이대은은 특유의 직구는 물론 몸쪽 공까지 좋은 제구력을 선보이며 무실점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날 경기의 MVP에는 만장일치로 막내 류현인이 선정됐다. 4안타의 맹타를 비롯 빠른 판단의 수비로 형님들을 하드 캐리한 결과였다. 전날의 콜드패를 완벽하게 설욕한 최강 몬스터즈의 다음 상대로 천안북일고가 선정됐다. 천안북일고는 지난 4월 열린 2022년 첫 전국고교야구대회 신세계 이마트배에서 우승을 차지한 전통의 강호다.

강팀을 마주한다는 긴장감도 잠시, 최강 몬스터즈는 회식 자리에서 승리의 회포를 풀었다. 이 자리에서 이홍구는 입스 증세로 인한 상담 치료를 앞두고 있음을 고백하고, 송승준은 조언을 더하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대은 역시 대선배 김선우 해설위원과 상담을 통해 보다 심기일전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콜드게임 패배라는 시련을 극복하고 더 단단해진 최강 몬스터즈와 올해 첫 고교야구대회인 신세계 이마트배의 우승팀 천안북일고는 어떤 명승부를 펼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네돈내쓴 정치자금③] 서울집 '전세' 주고 후원금으로 '숙소' 사는 의원들

· 국토부 오늘(16일) 주택공급대책…'기생충' 반지하 대책 나오나

· '트로트 자존심' 설운도, "익숙함보다 변화를 택했다" [인터뷰]

· 고려인 마을에 우뚝 선 홍범도 장군 [TF사진관]

· 검찰총장후보추천위 오늘 개최…후보 3~4명 윤곽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노동계 "화물연대 탄압, 21세기형 긴급조치…대화나서야"  file new 더팩트 3 14:12:06
'이태원 참사' 이임재 전 용산서장 등 4명 구속심사 출석  file new 더팩트 2 14:17:44
이태원 참사 2차 가해자 4명 검거…13건 수사 중  file new 더팩트 3 14:05:04
특수본 "지자체, 주최없는 축제 안전 1차 책임"  file new 더팩트 3 12:15:01
설인아, 비주얼이 '열일'한 시크·우아 스타일링  file new 더팩트 6 12:10:33
은가은, 문화체육관광부 2030자문단 발탁  file new 더팩트 5 11:16:24
'책읽는 서울광장' 올해 21만 명 발길…"4월에 만나요"  file new 더팩트 3 11:15:01
김수현x김지원, 박지은 신작 '눈물의 여왕' 출연 확정  file new 더팩트 19 10:38:07
'공공시설 확충' 종합병원에 용적률 120% 인센티브  file new 더팩트 2 10:20:59
[속보] 신규확진 2만3160명…1주 전보다 847명↑  file new 더팩트 4 10:20:03
임영웅, 부산에 펼쳐진 하늘색 빛 물결…다음은 서울  file new 더팩트 58 09:31:05
강민경, 유튜브 수익금 전액 기부 "여러분 덕분이니까"  file new 더팩트 19 08:53:56
"다음엔 스타디움"…세븐틴, 27만 캐럿 만난 日 돔투어  file new 더팩트 16 08:40:08
임영웅, 김수찬X임영웅 '울면서 후회하네' 영상 2100만 뷰 돌파  file new 더팩트 26 07:59:02
'슈룹' 최원영 "복식+무릎 연기, 여기저기 관절 통증"(일문일답)  file new 더팩트 74 07:41:04
6년 전 마약 범행으로 영구적 입국금지…법원 "다시 판단하라"  file new 더팩트 14 07:00:03
지하철 파업 매듭 푼 오세훈…'강대강' 정부와 대조  file new 더팩트 15 05:00:03
[강일홍의 클로즈업] 이승기 소속사 갈등과 아이린 카라의 비극  file new 더팩트 51 00:00:05
윤희근 경찰청장, 참사당일 '캠핑장 동선 의혹' 이유는  file new 더팩트 33 00:00:05
엉뚱한 학생증 발급한 서울시립대…총장 아닌 환경단체 직인  file new 더팩트 17 22.12.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