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흙탕물 뛰어들고, 배수로 뚫고…폭우 속 등장한 의인들
39 더팩트 2022.08.12 00:00:02
조회 35 댓글 0 신고

고립 운전자 구한 표세준 씨, 이강만 고기3통장 등 조명

표세준 씨가 지난 8일 밤 서울 서초구 서초동 도로에서 불어난 물에 고립된 여성 운전자를 구하고 있다./유튜브 갈무리
표세준 씨가 지난 8일 밤 서울 서초구 서초동 도로에서 불어난 물에 고립된 여성 운전자를 구하고 있다./유튜브 갈무리

[더팩트ㅣ김이현 기자] "구해야겠다는 것 말고 다른 생각은 안 들었어요."

표세준 씨(27)는 망설이지 않았다. 지난 8일 9시쯤 서울 서초동 도로에서 불어난 물에 고립된 여성 운전자가 "살려달라"고 외치자, 표 씨는 곧바로 흙탕물로 뛰어들었다. 물은 턱 끝까지 찬 상황이었다.

때마침 물에 떠다니는 플라스틱 주차금지판을 여성에게 쥐여준 그는 "꽉 붙잡고 있으면 물에 안 잠기니까 안고 계시라"며 다독였다. 그리고는 여성의 남편이 있는 반대편 차선까지 50m가량을 함께 헤엄쳐왔다.

표 씨는 11일 <더팩트>와 전화 인터뷰에서 "물이 계속 불어나고 있어서 오래 버틸 수 없었다"며 "밤이라 어두웠고, 흙탕물이라 밑이 보이지 않아 조금 무섭기도 했다. 침수된 차량이 많아 떠다니는 기름이 눈에 들어가서 앞이 안 보였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나가다가 구조할 수 있는 상황이 돼 구조했을 뿐"이라고 했다. 표 씨는 초등학교 저학년 때 서울시장배 수영대회에서 자유형‧평형 금메달을 딴 적이 있다. "폭우 속 ‘의인’으로 불리는 게 부담스럽다"는 그는 국방홍보원 소속 공무원이기도 하다.

기록적인 폭우가 내리면서 곳곳에 침수·인명 피해가 이어진 가운데, 표 씨와 같은 의인들이 조명되고 있다. 사진은 지난 9일 하천이 범람해 침수피해를 입은 경기 용인시 수지구 고기동 일대./경기도 제공
기록적인 폭우가 내리면서 곳곳에 침수·인명 피해가 이어진 가운데, 표 씨와 같은 의인들이 조명되고 있다. 사진은 지난 9일 하천이 범람해 침수피해를 입은 경기 용인시 수지구 고기동 일대./경기도 제공

기록적인 폭우가 내리면서 곳곳에 침수·인명 피해가 이어진 가운데, 표 씨와 같은 의인들이 조명되고 있다.

경기 용인시에 따르면 지난 8일 밤 11시 30분쯤 용인시 수지구 고기동 동막천이 범람하면서 주민 A씨가 차 안에 갇혔다. 폐암 수술 후 휴대용 산소호흡기를 몸에 차고 있던 A씨는 물이 점점 차오르는 차 안에서 옴짝달싹할 수 없었다.

이를 목격한 이강만 고기3통장은 지인 3명과 함께 급류를 뚫고 A씨 차로 접근했다. 이 통장이 곧바로 차량 뒷문을 열었고, A씨를 구조했다. A씨는 "이제 죽는구나 했는데 이들이 살려줬다"며 고마움을 표시했다고 한다. 이상일 용인시장은 이 통장 등 4명에게 모범시민 표창장을 수여하기로 했다.

경기 의왕시에서는 새벽에 주민들이 합심해 물길을 뚫었다. KBS에 따르면 지난 8일 새벽 1시쯤 의왕시 한 아파트 단지 인근 산책로가 물에 잠기기 시작했다. 인근 모락산의 흙이 폭우로 인해 흘러 내려오면서 물길이 막힌 것이다.

해당 아파트 경비실은 새벽 1시임에도 "산사태로 인해 산책로에 물이 차오르니, 도움을 줄 수 있는 주민분들은 도와달라"고 긴급 방송을 했다. 그러자 30~40명의 주민이 쓰레받기 등 도구를 들고 모였다고 한다. 이후 돌과 흙을 함께 치워내면서 상황은 금세 마무리됐다.

지난 10일 오전 서울 동작구 남성사계시장에서 자원봉사자들과 군인들이 침수피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박헌우 인턴기자
지난 10일 오전 서울 동작구 남성사계시장에서 자원봉사자들과 군인들이 침수피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박헌우 인턴기자

이번 폭우로 피해가 컸던 신림동 인근에도 사람들이 몰리고 있다. 현재 관악구, 동작구 내 거리 곳곳에는 침수된 가재도구와 쓰레기가 엉켜있고, 아직까지 물이 찬 지하주차장도 있다.

관악구청 관계자는 "민간 자원봉사자 500여 명과 구청 직원과 군인 등을 포함해 총 1700여 명이 현장에 투입돼 복구 작업을 하고 있다"며 "도움을 주겠다는 민간단체나 봉사자들이 점점 더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도심 속 막힌 배수로와 빗물받이 덮개를 맨손으로 비워낸 의인들도 있다. 지난 8일 '강남역 슈퍼맨'이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한 남성은 폭우가 내리는 가운데 서울 강남역 인근에서 맨손으로 빗물받이 덮개를 연 뒤 안에 쌓인 쓰레기 등을 건져내는 모습이 SNS에서 화제가 됐다.

지난 9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 남성이 경기 의정부시에서 맨손으로 배수구를 막은 쓰레기를 치우자 순식간에 물이 내려갔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spes@tf.co.kr



[인기기사]

· [속보] '성접대·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전 차관 무죄 확정

· HDC현산, 광주 화정 아이파크 계약고객 주거지원에 2630억 투입

· 친딸과 손녀 바꿔치기 의혹, ‘구미 3세 여아 사망사건’…파기환송심 첫 재판

· '어두운 표정'으로 법원 출석하는 이재용 [TF영상]

· 천안서 3세 어린이 유치원 통학버스에 한시간 동안 갇혀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2)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4)
'집주인 스토킹' 실형 산 세입자, 출소 후 재범  file new 더팩트 0 13:10:09
검찰, '쌍방울 의혹' 동북아평화경제협회 압수수색  file new 더팩트 0 13:07:32
[2022국감] 질병청장, 주식보유 ‘이해충돌’ 거듭 논란  file new 더팩트 0 12:50:08
서울시, tbs 기관장 경고 최종결정…"공정성·객관성 위반"  file new 더팩트 2 12:48:18
교총 “경제논리 치중하면 교육실패…정부, 과오 반복 말아야”  file new 더팩트 0 12:20:15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 이서진, 능력·외모 출중한 엔터 이사..  file new 더팩트 2 12:11:55
정다경, '부캐' 미쓰정으로 컴백…신곡 '좋습니다' 반전 매력  file new 더팩트 4 11:52:04
한동훈 "판결문 안 읽었나…최강욱 허위사실 명시돼"  file new 더팩트 0 11:52:51
'주가 조작 의혹' 에디슨모터스 회장 구속심사 연기  file new 더팩트 1 11:51:41
김남길→이다희·차은우 '아일랜드', 12월 티빙 공개 확정   file new 더팩트 15 11:37:50
'사랑의 이해', 유연석·문가영→금새록 탄탄 라인업...올 하반기 ..  file new 더팩트 7 11:28:45
트레저, 日 최대 음원 사이트 라인뮤직 1위  file new 더팩트 1 11:16:38
진해성 측 "학폭 허위사실 유포자, 명예훼손 검찰 송치"  file new 더팩트 9 10:51:54
김연자·진성, '미스터트롯2' 마스터 합류..."함께하게 돼 영광"  file new 더팩트 8 10:41:04
'3년 만의 정상화' 부국제, 좌석 100% 채운 관객 속 화려한 포문(종..  file new 더팩트 19 10:44:41
아이돌 출신 여배우 스토킹한 30대 구속 송치  file new 더팩트 5 10:34:40
판타지 액션 '아일랜드', 김남길·이다희→차은우 라인업 완성...1..  file new 더팩트 19 10:38:09
도경수 복귀작 '진검승부', 전작 후광효과 없이 4%로 출발  file new 더팩트 6 10:37:32
[2022국감] 한동훈 "아직 부족한 점 많아…발전 계기로 삼겠다"  file new 더팩트 1 10:33:44
서울시, 강우처리목표 최대 110㎜ 상향…첨단 수방시스템 구축  file new 더팩트 2 10:30:0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