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성훈, '줄 서는 식당' 태도 논란…"과했던 부분 있어"
39 더팩트 2022.08.10 15:42:22
조회 108 댓글 0 신고

식당에서 줄 선다고 투덜+비위생적인 모습까지

배우 성훈이 '줄 서는 식당'에서 보여준 태도에 일부 시청자들이 불편하다고 지적했다. 소속사는 이에 \
배우 성훈이 '줄 서는 식당'에서 보여준 태도에 일부 시청자들이 불편하다고 지적했다. 소속사는 이에 "재미있게 하려다 보니 과했던 부분이 있다"며 사과했다. /방송 캡처

[더팩트 | 정병근 기자] 배우 성훈이 tvN 예능 '줄 서는 식당'에서 보여준 태도로 논란인 가운데 소속사가 사과했다.

성훈의 소속사는 10일 "재미있게 하려다 보니 과했던 부분이 있었다. 시청자 분들께서 불편함을 느끼셨다면 죄송하다. 앞으로는 좀 더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전했다.

앞서 성훈은 지난 8일 방송된 '줄 서는 식당'에 출연했다. 그는 음식점 밖에 긴 줄을 보고 "정말 차례 올 때까지 카메라를 돌리는 거냐", "나는 줄 못 선다. 맛집 찾아다니는 스타일도 아니고 대기 인원이 한 명이라도 있으면 바로 옆집을 가버린다"며 좌절했다.

또 그는 식당 안에서 고기를 구을 때 쓴 집게로 음식을 집어 먹었다. 음식을 먹으면서는 머리에 있는 땀을 터는 등의 행동으로 동행한 박나래와 입짧은햇님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방송을 본 일부 시청자들은 성훈의 태도가 프로그램의 콘셉트를 모르고 출연했다거나 다 함꼐 음식을 먹는 장소에서 비위생적이었다고 지적했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안산서 폭우속 나체로 활보한 40대 남성...경찰에 체포

· 이준석 vs 박민영, 대통령실行 '충성·배신 논란'

· [김병헌의 체인지] '이재명당'으로 가는 민주당, 후퇴하는 민주주의

· '어대명' 넘어 '확대명' 기류...민주당, '친명'이 트렌드?

· 이재용 등 기업인 사면, 발표만 남았다…확정 시 광폭 행보 예상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2)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4)
윤대진 "'이규원 말고 차라리 날 입건하라' 사실무근"  file new 더팩트 0 00:00:03
민선8기 100일 오세훈…약자동행·시민안전에 집중  file new 더팩트 0 00:00:03
[2022 TMA D-DAY] "함성 준비되셨나요?"...역대급 라인업·다채로운..  file new 더팩트 11 00:00:01
이원석 검찰총장 "마약범죄 임계점…광역단위 합동수사"  file new 더팩트 0 22.10.07
[2022 국감] "X나 줘버려"…고성 범벅된 '김건희 논문 논란'  file new 더팩트 9 22.10.07
국교위, 17일 첫 국정감사 확정…이배용 청문 가능성  file new 더팩트 4 22.10.07
[2022 국감] 이재명·김건희 수사 '공정성' 격돌…여야 서로 "부실..  file new 더팩트 6 22.10.07
'박수홍 출연료 횡령' 친형 구속기소…피해액 62억  file new 더팩트 35 22.10.07
[속보] '박수홍 출연료 횡령' 친형 구속기소…배우자도 재판행  file new 더팩트 28 22.10.07
'작은아씨들', 베트남 전쟁 왜곡 논란…제작사 "문화적 감수성 고려..  file new 더팩트 20 22.10.07
도경수, 드라마 OST 첫 가창…'진검승부' 위해 지원사격  file new 더팩트 31 22.10.07
라비, 27일 입대 "건강상의 이유로 사회복무요원 근무"  file new 더팩트 29 22.10.07
[단독] '내곡동 땅·용산참사 발언 논란' 오세훈 서울시장 불송치  file new 더팩트 7 22.10.07
검찰, '블랙리스트 의혹' 조명균 전 통일부 장관 조사  file new 더팩트 4 22.10.07
이제훈, '천원짜리 변호사' 특별 출연...남궁민과 재회  file new 더팩트 38 22.10.07
주원·이주우→최화정, '스틸러' 출연 확정…2023년 tvN 방송  file new 더팩트 19 22.10.07
'작은 아씨들' 김고은→위하준, 종영 소감 "본 적 없는 강렬한 결말.  file new 더팩트 27 22.10.07
강남 한복판 대낮에 마약 추정 물질…경찰, 조사 착수  file new 더팩트 7 22.10.07
[단독] 대장동 잊었나…금융정보분석원(FIU) 사건 송치 여전히 저조  file new 더팩트 4 22.10.07
[2022 국감] 여야 '봐주기 수사' 설전…윤희근 "법과 원칙대로"  file new 더팩트 4 22.10.0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