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노제 소속사, SNS 광고 논란 사과 "미흡한 의사소통 반성"
39 더팩트 2022.07.05 10:52:39
조회 77 댓글 0 신고

약속한 광고 게시물 미업로드 및 삭제 인정 

노제 측이 광고 갑질 논란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스타팅하우스 제공
노제 측이 광고 갑질 논란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스타팅하우스 제공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댄서 노제 소속사가 광고 관련 논란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소속사 스타팅하우스는 5일 광고 갑질 논란에 관해 "광고 관계자분들과 소속 아티스트 노제를 응원하는 팬분들에게 불편함과 실망을 끼쳐 죄송하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당사는 아티스트가 광고 게시물을 SNS에 업로드하기에 앞서 계약 기간과 업로드 일정을 확인 후 아티스트에게 전달, 그 후 아티스트 SNS를 통해 업로드를 진행해왔다. 게시물 업로드 및 게시물 삭제 관련해서는 당사와 아티스트가 협의 후 진행했음을 말씀드린 바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위 과정 중 당사의 불찰로 인해 광고 관계자와 사전에 약속한 계약 기간을 지키지 못했고, 아티스트와 미흡한 의사소통으로 기한 내에 게시물이 업로드되지 못하거나 삭제된 점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위키트리는 노제가 SNS 광고를 진행하며 갑질을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해당 매체는 중소 업체 관계자들의 말을 빌려 노제가 계약된 업로드 요청 기한을 지키지 않고 수개월이 지난 뒤 올리는가 하면 그마저도 얼마 뒤에 삭제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소속사는 "노제가 '명품'과 '중소'로 브랜드를 나뉘어 SNS 게시물을 업로드한다는 점과 게시물 1건당 3~5000만 원 수준을 받고 있다는 점은 사실이 아니"라면서 "게시물 업로드 일정에 대해서는 기한 내 일정에 맞게 진행하고 있다. 게시물 삭제 역시 사전에 아티스트가 당사와 협의 하에 진행했다"고 해명했다. 그리고 하루 뒤, 소속사는 추가 입장을 밝히며 논란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다음은 소속사 스타팅하우스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스타팅하우스입니다.

아티스트 노제(NO:ZE) 광고 게시물 업로드 관련해서 당사의 입장을 전달드립니다.

먼저 당사는 아티스트가 광고 게시물을 SNS에 업로드하기에 앞서 계약 기간과 업로드 일정을 확인 후 아티스트에게 전달, 그 후 아티스트 SNS를 통해 업로드를 진행해왔습니다. 게시물 업로드 및 게시물 삭제 관련해서는 당사와 아티스트가 협의 후 진행하였음을 말씀드린 바 있습니다.

그러나 위 과정 중 당사의 불찰로 인해 광고 관계자와 사전에 약속한 계약 기간을 지키지 못했고, 아티스트와 미흡한 의사소통으로 기한 내에 게시물이 업로드되지 못하거나 삭제된 점을 확인했습니다. 이로 인해 광고 관계자분들과 소속 아티스트 노제를 응원해 주시는 팬분들에게 불편함과 실망을 끼쳐 드려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합니다.

당사와 아티스트는 본 사안의 심각성을 깨닫고 반성하고 있으며 앞으로 이러한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그리고 관계자들과 아티스트와의 원활한 소통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민주당, 박지현 출마 불허…朴 "비대위의 자가당착" 불복

· 여야, 합의 국회의장단 선출…상임위 협상 '사개특위' 난관

· 서혜진 PD, MBN서 트롯 오디션 '성공신화' 다시 쓸까 [TF초점]

· 노제 측 "명품 편애·SNS 광고비 5000만 원 사실무근"

· [화제작-'오수재'①] 흔치 않은 '여성 원톱물', 배우 서현진의 힘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서하얀, '동상이몽2' 건강 적신호 해명 "든든한 지원군 있어"  file new 더팩트 0 08:45:25
'서해 공무원 사건' 서욱 전 국방부 장관 자택 압수수색  file new 더팩트 0 08:46:43
'오징어게임'·이정재, 美할리우드 비평가협회 어워즈 2관왕 '쾌거.  file new 더팩트 9 08:09:56
앤 헤이시, 교통사고 뇌사 9일 만에 장기기증 후 영면  file new 더팩트 12 07:33:07
'트로트 자존심' 설운도, "익숙함보다 변화를 택했다" [인터뷰]  file new 더팩트 39 00:00:04
검찰총장후보추천위 오늘 개최…후보 3~4명 윤곽  file new 더팩트 7 00:00:03
[히(HE)스토리-이정재(상)] '잘생김' 묻은 대한민국 대표 배우  file new 더팩트 11 00:00:02
'고 이예람 중사 사건 증거조작' 변호사 구속  file new 더팩트 48 22.08.15
거리에서 흉기 휘두른 베트남 국적 30대 입건  file new 더팩트 22 22.08.15
검찰, '윤석열 불법감찰 의혹' 폭로 검사 참고인 조사  file new 더팩트 21 22.08.15
양홍석 변호사 "참여연대 탈퇴…文정부 거치며 특정 정치집단 추종.  file new 더팩트 19 22.08.15
검찰, '탈북어민 강제북송 사건' 서호 전 통일부 차관 조사  file new 더팩트 5 22.08.15
서울시, 반지하 전수조사…"공공 임대주택 이주 지원"  file new 더팩트 29 22.08.15
영화 '한산', 누적 관객 수 600만 돌파  file new 더팩트 27 22.08.15
광복절 보수단체 서울 도심 대규모 집회…일대 혼잡  file new 더팩트 22 22.08.15
이용수 할머니 "尹 대통령, 위안부 문제 말 한마디 없어"  file new 더팩트 15 22.08.15
초근접 촬영에도 굴욕 없는 이세영…"사랑해 토깽이들, 팬들 애정"  file new 더팩트 47 22.08.15
집중호우 전국 7692명 대피…14명 사망·6명 실종  file new 더팩트 16 22.08.15
'신라젠 BW 가장납입 설계' DB금투 전·현직 임원 1심 실형  file new 더팩트 11 22.08.15
용산 아파트 단지 인근 남성 납치 신고…강남서 자력 탈출  file new 더팩트 39 22.08.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