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동성착취물 웰컴투비디오' 손정우 오늘 1심 선고
39 더팩트 2022.07.05 00:00:03
조회 90 댓글 0 신고

"전 세계 공분 일으킨 범죄로 얻은 수익"…구형은 징역 4년

'웰컴투비디오'(W2V) 운영자 손정우(사진)의 범죄수익금 은닉 혐의 등 사건 1심 판결 선고가 5일 내려진다. /이덕인 기자
'웰컴투비디오'(W2V) 운영자 손정우(사진)의 범죄수익금 은닉 혐의 등 사건 1심 판결 선고가 5일 내려진다. /이덕인 기자

[더팩트ㅣ송주원 기자] 세계 최대 아동 성 착취물 사이트 '웰컴투비디오'(W2V) 운영자 손정우의 범죄수익금 은닉 혐의 등 사건 1심 판결 선고가 5일 내려진다.

서울중앙지법 형사5단독 조수연 판사는 이날 오후 2시 10분 범죄수익은닉규제법 위반, 도박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손 씨의 1심 선고 공판을 연다.

손 씨는 다크 웹에서 아동·청소년 성 착취물을 배포해 얻은 수익 약 4억 원의 비트코인을 여러 암호화폐 계정 등을 거쳐 부친 명의 계좌 등으로 현금화한 혐의를 받는다. 인터넷 게임사이트에 접속해 560만여 원을 배팅하는 등 도박을 한 혐의도 있다. 앞서 손 씨는 W2V 유료 회원 4000여 명에게 아동·청소년 성 착취물을 제공한 혐의로 징역 1년 6개월 선고받고 2020년 4월 만기 출소했다.

이 같은 공소사실은 2020년 4월 손 씨의 만기 출소 이후 미국이 범죄인 인도 조약에 따라 송환을 요구하자, 손 씨의 아버지가 자신의 아들을 직접 검찰에 고소·고발한 혐의다. 당시 손 씨의 아버지는 아들이 본인 동의 없이 가상화폐 계좌를 개설해 범죄수익금을 거래·은닉했다고 주장했다.

미국 법무부는 2019년 10월 손 씨를 아동 성 착취물 제작·광고·배포와 국제자금세탁 등 9개 혐의로 기소했는데, 검찰은 일사부재리(이중처벌 금지) 원칙에 따라 한국에서 처벌하지 않은 국제자금세탁 혐의로 강제 인도를 추진했다. 손 씨의 아버지는 국내 법원에서 재판을 받도록 하기 위해 아들을 국제자금세탁 관련 혐의로 고소·고발한 것으로 풀이된다. 미국으로 송환될 경우 국내보다 훨씬 무거운 형을 선고받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서울고법은 2020년 7월 "손 씨를 미국으로 인도하면 관련 수사에 지장이 생길 가능성이 있다"며 손 씨의 미국 송환을 불허했다.

손 씨는 5월 열린 범죄수익은닉규제법 위반 혐의 등 사건 첫 공판에서 공소사실을 모두 인정했다. 지난달 9일 결심 공판에서 검찰은 "이 사건 수익은 전 세계적으로 공분을 일으킨 범죄를 통해 얻었다는 점을 고려해달라"며 손 씨에게 징역 4년과 벌금 500만 원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ilraoh@tf.co.kr



[인기기사]

· 민주당, 박지현 출마 불허…朴 "비대위의 자가당착" 불복

· 여야, 합의 국회의장단 선출…상임위 협상 '사개특위' 난관

· 서혜진 PD, MBN서 트롯 오디션 '성공신화' 다시 쓸까 [TF초점]

· 與 계파갈등에 유승민-홍준표 '소환'?

· '아동성착취물 월컴투비디오' 손정우 오늘 1심 선고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검찰, '서해 공무원' 박지원·서훈·서욱 전격 압수수색  file new 더팩트 0 10:03:41
'헌트' 연휴 박스오피스 1위…누적 관객 200만 명 목전  file new 더팩트 0 10:08:26
블랙핑크, 美 MTV 시상식 출격…K팝 걸그룹 최초  file new 더팩트 0 10:03:18
[속보] 신규확진 8만4128명…전주보다 6만여 명 감소  file new 더팩트 0 09:41:56
"부모를 바꿔서 부자가 된다"...'금수저', 강렬한 티저 포스터 공개  file new 더팩트 0 09:33:50
박민영의 새 로코, '월수금화목토' 티저 포스터 공개  file new 더팩트 0 09:33:10
서하얀, '동상이몽2' 건강 적신호 해명 "든든한 지원군 있어"  file new 더팩트 2 08:45:25
'오징어게임'·이정재, 美할리우드 비평가협회 어워즈 2관왕 '쾌거.  file new 더팩트 13 08:09:56
앤 헤이시, 교통사고 뇌사 9일 만에 장기기증 후 영면  file new 더팩트 26 07:33:07
'트로트 자존심' 설운도, "익숙함보다 변화를 택했다" [인터뷰]  file new 더팩트 39 00:00:04
검찰총장후보추천위 오늘 개최…후보 3~4명 윤곽  file new 더팩트 7 00:00:03
[히(HE)스토리-이정재(상)] '잘생김' 묻은 대한민국 대표 배우  file new 더팩트 13 00:00:02
'고 이예람 중사 사건 증거조작' 변호사 구속  file new 더팩트 51 22.08.15
거리에서 흉기 휘두른 베트남 국적 30대 입건  file new 더팩트 26 22.08.15
검찰, '윤석열 불법감찰 의혹' 폭로 검사 참고인 조사  file new 더팩트 21 22.08.15
양홍석 변호사 "참여연대 탈퇴…文정부 거치며 특정 정치집단 추종.  file new 더팩트 25 22.08.15
검찰, '탈북어민 강제북송 사건' 서호 전 통일부 차관 조사  file new 더팩트 5 22.08.15
서울시, 반지하 전수조사…"공공 임대주택 이주 지원"  file new 더팩트 29 22.08.15
영화 '한산', 누적 관객 수 600만 돌파  file new 더팩트 28 22.08.15
광복절 보수단체 서울 도심 대규모 집회…일대 혼잡  file new 더팩트 22 22.08.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