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서해 피살 공무원 유족 인천항서 위령제..."진상 규명해야"
39 더팩트 2022.07.02 15:13:11
조회 87 댓글 0 신고

해경 월북 수사 뒤집은 지 2주 만

지난 2020년 9월 서해 북단 소연평도 해상에서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대준 씨의 위령제가 2일 인천항 여객터미널에서 열렸다. 이 씨의 형 이래진 씨가 국화꽃을 헌화하고 있는 모습. /뉴시스
지난 2020년 9월 서해 북단 소연평도 해상에서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대준 씨의 위령제가 2일 인천항 여객터미널에서 열렸다. 이 씨의 형 이래진 씨가 국화꽃을 헌화하고 있는 모습. /뉴시스

[더팩트ㅣ김정수 기자] 지난 2020년 9월 서해 북단 소연평도 해상에서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대준 씨의 위령제가 2일 인천항 여객터미널에서 열렸다. 해경이 이 씨의 월북 여부에 대한 수사 결과를 뒤집은 지 2주 만이다.

이날 이 씨의 형 이래진 씨 등 유가족 2명과 국민의힘 '해수부 공무원 서해피격 지상조사 태스크포스(TF)' 단장 하태경 의원, 김진형 전 해군 군수사령관, 문경복 옹진군수, 김기윤 변호사 등은 인천시 중구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 2층에서 위령제를 지냈다.

형 이 씨와 하 의원은 헌화와 묵념을 한 뒤 숨진 이 씨의 아들과 딸이 쓴 편치를 차례로 낭독했다.

고인의 아들은 편지를 통해 "사람들은 잘 알지도 못하는 아빠에 대해 함부로 말하고 권력을 가진 사람들은 남은 가족의 상처는 아랑곳없이 삶을 짓밟았다"며 "가족과 나라를 위해 헌신했던 아빠를 저는 너무 잘 알고 있다"고 전했다.

형 이 씨는 "동생의 어린 딸은 최근 3주 전쯤에야 아빠가 배에서 실종된 걸 알고 '더 이상 아빠 안 기다릴게'라고 했다"며 "끝까지 진상 규명을 위해 노력해 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왼쪽부터) 이 씨의 형 이래진 씨와 고인의 배우자 권영미 씨가 지난달 2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고발인 조사에 출석하며 공개 브리핑을 갖고 있다. /윤웅 기자
(왼쪽부터) 이 씨의 형 이래진 씨와 고인의 배우자 권영미 씨가 지난달 2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고발인 조사에 출석하며 공개 브리핑을 갖고 있다. /윤웅 기자

앞서 해경은 2020년 9월 서해에서 이 씨가 북한군 총격에 피살된 지 1주일 만에 중간수사 결과를 발표, 그가 월북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해경은 1년 9개월 만인 지난달 언론 브리핑을 통해 이 씨의 월북 의도를 찾지 못했다며 수사 결과를 정반대로 뒤집었다.

유가족과 하 의원 등 5명은 이날 오후 여객선과 보트로 연평도 인근 해상으로 이동해 해수부 서해어업관리단 소속 어업지도선 무궁화 35호로 옮겨 탈 예정이다. 또한 이들은 해경이 앞서 숨진 이 씨의 월북 근거로 제시했던 슬리퍼, 구명조끼, 부유물 등을 확인하고 고인의 첫 발견 지점 좌표에 대한 명확한 수사를 요청하기로 했다.

하 의원은 "월북 근거 7개 중 감청, 도박 빚, 정신적 공황 상태 말고는 모두 배와 바다에서 확인할 수 있는 것들"이라며 "어업지도선을 타고 바다에 어떤 부유물들이 있는지와 선내에서 어떤 신발을 신고 야간 당직을 서는지 등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변호사는 "국방부에 북측이 숨진 이 씨를 발견한 위도, 경도를 달라고 했지만 군사 기밀이라고 했다"며 "(국방부가 밝힌) 강령군 금동리 연안 일대는 북한 연통문에 적힌 부분으로 이에 대한 자료가 더 있을 것이란 생각에 검찰에 자료를 제출했다"고 말했다.

유가족 등은 숨진 이 씨가 발견된 것으로 추정되는 해역과 서해 북방한계선(NLL) 인근 해역을 살펴보고 다음날 다시 인천항으로 입항할 예정이다.

js8814@tf.co.kr



[인기기사]

· '잠행' 깬 박지현, 청년 출마자 간담회서 보인 '밝은 웃음'

· 내년도 교원 채용 '먹구름'…예비교사 한숨 깊어진다

· "돈가스 팔고 42원 남아" 배민, '우리가게클릭' 정산방식 문제없나

· [주간政談<상>] '말 많은' 尹대통령 첫 해외 순방…"축구는 또 무슨 죄?"

· [주간政談<하>] '당대표 도전설' 박지현, 이유 있는 '랜선 행보?'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지하철 1~8호선 정상 운행…9호선 급행 중단  file new 더팩트 0 06:34:29
콩비지 도넛, 대추즙 막걸리…청년 골목창업가 30명 선발  file new 더팩트 0 06:00:01
'물에 잠긴 강남' 80년 만의 기록적 폭우에 속수무책 (영상)  file new 더팩트 8 03:28:46
수능 100일 앞으로…“오답노트·모의고사 자주 접해야”  file new 더팩트 2 00:00:03
법무부 사면심사위 9일 개최…MB·김경수 사면 여부 주목  file new 더팩트 6 00:00:02
"넥스트 레벨 향해"...골든차일드, 제대로 선 넘은 'AURA'(종합)  file new 더팩트 6 00:00:02
전도연·전혜진·이정현…8월 극장가, 걸크러쉬 열연 [TF프리즘]   file new 더팩트 13 00:00:02
국민대 총장 “김건희 논문 재조사 회의록 공개 못해”  file new 더팩트 29 22.08.08
박순애, 35일 만의 사퇴…음주운전부터 학제개편까지  file new 더팩트 12 22.08.08
'경찰국 공방' 윤희근 청문회…시종일관 모호한 답변  file new 더팩트 10 22.08.08
법원, '아들 50억' 곽상도 보석 허가…주거지 제한 (종합)  file new 더팩트 10 22.08.08
서울시, 퇴근시간 지하철·버스 증차…집중호우 대비  file new 더팩트 13 22.08.08
오세훈, '법적대응 예고' 이준석에 "우려스럽다"  file new 더팩트 13 22.08.08
[속보] 박순애 부총리 사퇴…임명 34일 만에  file new 더팩트 6 22.08.08
윤희근, '대우조선 경찰특공대' 놓고 "깊이있는 판단 못해"  file new 더팩트 5 22.08.08
이제훈, 3년 만에 단독 팬미팅…"고마운 마음 보답할 기회"  file new 더팩트 10 22.08.08
'원조 이빨꾼' 김승현, TBN 심야 '낭만이 있는 곳에' 추억과 낭만 ..  file new 더팩트 6 22.08.08
윤희근, '갭투자' 의혹에 "사정 겹치면서 실거주 못해"  file new 더팩트 5 22.08.08
오세훈 "한강을 글로벌 석양 명소로"…수상공연장·대관람차도  file new 더팩트 6 22.08.08
AOA 출신 신지민, '두 번째 세계'로 복귀...유빈→문별과 보컬 전쟁  file new 더팩트 17 22.08.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