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왁자지껄 제주도 여행…웃음과 힐링 선사 
더팩트 2022.06.20 09:59:54
조회 92 댓글 1 신고

에너제틱한 제주 관광, 시청률 같은 시간대 1위 

19일 방송된 '1박 2일 시즌4'-'제주도 하루 살기' 특집이 마지막까지 꽉 채운 일정으로 안방극장에 웃음과 힐링을 선사했다. /방송화면 캡처
19일 방송된 '1박 2일 시즌4'-'제주도 하루 살기' 특집이 마지막까지 꽉 채운 일정으로 안방극장에 웃음과 힐링을 선사했다. /방송화면 캡처

[더팩트|원세나 기자] '1박 2일'이 청량하고 유쾌한 제주도 여행기로 일요일 저녁 힐링 에너지를 불어넣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9일 방송된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제주도 하루 살기' 특집은 시청률 9.1%(전국 가구 기준)로 같은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송악산의 시원한 절경과 함께 다섯 남자가 다 같이 "1박 2일"을 외치는 순간은 분당 최고 시청률 13.4%(전국 가구 기준)까지 치솟았다. 2049 시청률 또한 3.1%(수도권 가구 기준)로 같은 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안방극장을 풍성한 볼거리와 재미로 가득 채웠다.

이날 방송에서는 누구보다 제주도를 알차게 즐긴 다섯 남자의 쉴 틈 없는 관광이 그려졌다. 지난주 미션을 완수하지 못해 저녁 식사 획득에 실패한 멤버들은 딱새우 회, 자리돔 회, 전복 흑돼지 두루치기 등 제주 향토 음식으로 차려진 미니 사이즈 '한입 상'을 받게 됐다.

각 메뉴를 건 미니게임 향연이 펼쳐진 가운데 나인우는 제기차기 도중 밥상 킥(kick)을 날리는가 하면 뿅망치 대결에서 수비에 성공한 문세윤의 옆통수를 가격하는 꼼수로 아수라장을 만들었다. 그런데도 음식을 하나도 얻지 못한 그는 아낌없이 음식을 나누어주는 형들의 모습에 감동하면서 훈훈하게 식사를 마쳤다.

잠자리 복불복으로는 말재주, 발재주, 손재주를 겨루는 '재주 3종 경기'가 펼쳐졌다. 먼저 단어를 맞추는 게임에서 멤버들은 출제자인 제주도 토박이 어머님들의 속사포 방언 퍼레이드에 넋이 나간 모습으로 폭소를 유발했다. 하지만 연정훈은 '언어 천재' 모드를 발동, 단어들을 해석해 정답을 맞히며 1등을 차지했다. 다음으로 진행된 양말 빨리 벗기기 게임에서 '힘세윤'은 발뒤꿈치로 곡괭이질(?)을 하며 위협적인 면모를 보였지만 긴 다리를 활용한 나인우와 에너지를 끌어올린 '열정훈'이 연합해 승리하게 됐다.

마지막 손재주 종목으로 머랭 치기가 진행됐고 '머랭 유경험자' 김종민은 그동안의 실패에서 얻은 경험을 토대로 성공하겠다면서 자신감을 드러냈다. 그러나 계속해서 크림을 테이블에 엎지르고 그것을 그릇에 다시 담는 모습으로 모두를 기함하게 했다. 요리 프로그램 출신답게 거침없는 솜씨를 발휘한 딘딘이 1등을 차지한 그때, 질투심을 폭발시킨 김종민은 그의 머리에 머랭을 쏟아붓고 순식간에 현장을 난장판으로 만들었다. 유치찬란하게 티격태격하던 두 남자는 온몸에 크림을 끼얹은 '머랭 샤워 쇼'로 보는 이들의 배꼽을 쥐게 했다.

다음 날 아침 산방산 랜드로 향한 다섯 남자에게 바이킹에서 소리를 내지 않고 명상하라는 지령이 주어졌고 겁에 질린 김종민은 시작 전부터 포기를 선언했다. 불안감을 안고 놀이 기구에 탑승한 그는 오랜 인내 끝에 결국 절박하게 비명을 질러 시청자들의 웃음을 터트리기도. 그러나 멤버들은 김종민을 제외하고 재도전에 성공해 전원 아침 식사를 획득했다.

또한 트램펄린에서는 가부좌 자세를 제일 오랫동안 유지한 멤버에게 디저트를 주겠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문세윤은 마치 돌하르방 같은 자태로 독보적인 안정감을 자랑했지만 딘딘은 종이 인형처럼 자신의 몸을 가누지 못하고 몸 개그 파티를 벌였다. 그러던 중 "리듬이랑 같이 타야 돼!"라며 기세등등한 모습을 보이던 김종민이 압도적인 기록으로 1위를 차지해 순식간에 최약체에서 에이스로 거듭나면서 유쾌한 대반전을 선사했다.

제주 향토 음식인 고사리 해장국으로 만족스러운 아침 먹방을 마친 멤버들은 퇴근 미션을 위해 송악산으로 향했다. 다섯 남자는 이곳에서 동명이인을 마주쳐야 퇴근을 할 수 있다는 소식에 애타게 자신의 이름을 외쳤지만 아무도 목표물을 찾지 못하고 둘레길 정상에 도착했다. 이들은 가파도와 마라도가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아름다운 풍경 속에서 여정을 마무리하며 마지막까지 알찬 재미를 선사했다.

이렇듯 '1박 2일'은 제주도 방방곡곡을 누비는 멤버들의 빈틈없는 여행기로 안방극장에 웃음과 힐링을 선사했다.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1박 2일 시즌4'는 매주 일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wsen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블랙리스트에 서해 공무원 변수까지…'청와대 수사' 뇌관

· [강일홍의 클로즈업] TV조선이 서혜진 PD 붙잡은 '절박한 이유'

· 與 지지율 '우하향'…'이준석 리스크' 현실화?

· '이재명 불가론'에 민주당 당권 대진표 안갯속

· 흥행 청신호 켠 '토레스'...쌍용차, '티볼리 신화' 재연할까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시민단체 "'남산 위에 저 곤돌라'…즉각 철회하라"   더팩트 696 23.07.27
'수지 국민호텔녀' 악플 40대, 벌금 50만 원 확정   더팩트 750 23.07.27
조희연 "교권보호 위해 뼈를 깎는 각오로 임하겠다"   더팩트 353 23.07.27
세븐틴 준, 中 웹드 '독가동화' 공개…'당아비분향니' 장묘이와 호..   (1) 더팩트 460 23.07.27
'편스토랑' 래퍼 한해 "무대출로 신축 전세 아파트 입성"   더팩트 442 23.07.27
'신림동 흉기난동' 조선, 범행 전 '묻지마 살인' 검색   더팩트 398 23.07.27
'라임 연루' 주가조작 혐의 에스모 전 대표 징역 5년 확정   더팩트 320 23.07.27
'이 연애는 불가항력' 로운, 조보아에게 직진 "책임져 내 심장"   더팩트 425 23.07.27
군인권센터 "'지휘부 의혹' 백마회관 관리관도 갑질·폭행"   더팩트 448 23.07.27
[속보] 수지에 '국민호텔녀'…악플러, 대법서 유죄 확정   더팩트 452 23.07.27
이중섭의 '황소', 광화문광장 야경 수놓는다   더팩트 302 23.07.27
책읽는 서울광장에 토끼 조형물…수익금 기부   더팩트 236 23.07.27
방탄소년단 정국, '인기가요' 출연 예고 "한국 아미에게 보답"   더팩트 300 23.07.27
납품업체 356억 부당이득 의혹…GS리테일 재판행   더팩트 245 23.07.27
"당신을 위한 노래"…'댄스가수 유랑단' 평창 찾아 감동 선사   더팩트 330 23.07.27
'마스크걸' 안재홍·염혜란, 원작과 '싱크로율 100%'   더팩트 323 23.07.27
마마무+, 유쾌·발랄 '댕댕' 예고…텐션UP 스타일   더팩트 189 23.07.27
"압도·팽팽"…'콘크리트 유토피아' 이병헌→박보영, 독보적 존재감   더팩트 80 23.07.27
'유니버스 티켓', 82명 다국적 소녀 청초한 비주얼   더팩트 66 23.07.27
"당신의 선택은?"…'국민사형투표' 2차 티저도 '강렬'   더팩트 119 23.07.27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