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단독] '정경심 재판 모해위증' 최성해 불송치…방조혐의 윤석열·한동훈도
39 더팩트 2022.05.25 14:32:03
조회 26 댓글 0 신고

경찰, "정경심 유죄 확정돼 수사 실익 없어"

자녀 입시 비리 혐의 등으로 징역 4년 확정판결을 받은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의 1심 재판에서 위증했다며 고발당한 최성해 전 동양대 총장에 대해 경찰이 불송치 처분을 내렸다. /이새롬 기자
자녀 입시 비리 혐의 등으로 징역 4년 확정판결을 받은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의 1심 재판에서 위증했다며 고발당한 최성해 전 동양대 총장에 대해 경찰이 불송치 처분을 내렸다. /이새롬 기자

[더팩트ㅣ최의종 기자]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의 자녀 입시비리 사건 1심 재판 위증으로 고발당한 최성해 전 동양대 총장을 놓고 경찰이 불송치 처분을 내렸다.

25일 <더팩트> 취재 결과 서울 서초경찰서는 지난 9일 모해위증 혐의로 고발당한 최 전 총장에 불송치(각하) 처분했다. 모해위증 방조 혐의로 고발당한 윤석열 대통령과 한동훈 법무부 장관 등도 각하 처분됐다.

경찰은 최 전 총장의 증인신문조서 등 뒷받침할 만한 자료가 제출되지 않았고 정 전 교수가 표창장 위조 혐의 등으로 기소돼 징역형이 확정되는 등 더 이상 수사 실익이 없다고 판단했다.

최 전 총장은 지난 2020년 3월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임정엽·권성수·김선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정 전 교수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했다. 당시 최 전 총장은 본인 명의로 발급된 정 전 교수 딸과 아들의 표창장이나 수료증 등을 수여하지 않았다는 취지로 말했다.

시민단체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사세행)은 지난해 5월 최 전 총장을 고발했다. 윤 대통령과 한 장관, 당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수사팀 등이 정치적 목적으로 최 전 총장 진술을 사건 증거 등으로 활용해 모해위증을 방조했다며 고발했다.

사세행은 "정 전 교수 딸 조민 씨의 표창장 수여에 승인한 사실이 없으므로 표창장은 위조라고 증언했으나, 최 전 총장이 조민에게 표창장이 수여됐다는 사실도 모르면서 확정적으로 진술한 것은 위증"이라고 주장했다.

대법원 2부(주심 천대엽 대법관)는 지난 1월27일 자녀 입시 비리 등 혐의로 기소된 정 전 교수에 징역 4년을 선고한 2심 판결을 확정했다. 기소된 15개 혐의 가운데 12개 혐의가 유죄로 확정됐다.

bell@tf.co.kr



[인기기사]

· 박지현 '대국민 호소'에 발칵 뒤집힌 민주당…"사퇴하라"

· "아담하고 조용해"…개통 앞둔 신림선 타보니(영상)

· 김건희 '머리부터 발 끝까지' 고르기만 하면 '완판' [TF사진관]

· '의원직 상실형' 최강욱 판결문 보니…'잡무 제외' 진술 결정적

· 이근, 부상 치료 위해 귀국…"다시 우크라 가고싶어"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검찰, 남부지검 초임검사 사망에 "가혹행위 없었다"  file new 더팩트 0 17:37:10
외국인 제자 강제추행 혐의…80대 명예교수 집행유예  file new 더팩트 0 17:35:25
헌재소장 공관 앞 등산로, 이번 주말 다시 열린다  file new 더팩트 1 17:15:27
무더위·장마 속 쪽방촌 찾은 오세훈…"에어컨 부족하네요"  file new 더팩트 1 17:06:32
'만취 음주운전 사고' 배우 김새론 불구속 송치  file new 더팩트 2 16:13:40
투모로우바이투게더, 8월 日 싱글 발매→9월 콘서트 개최  file new 더팩트 1 15:52:32
엑스지, 오늘(29일) 신곡 'MASCARA' 발표...라이브 스테이지 공개  file new 더팩트 4 15:46:58
대학생단체 “등록금 인상 반대…개인에 책임 전가”  file new 더팩트 3 15:43:52
尹,'서해 피살' 공무원 아들에 "국가가 상처준 점 부끄러워"  file new 더팩트 4 15:32:47
[단독 그 후] KBS, 김영철 후임 '동네 한 바퀴' 새 MC 이만기 발표  file new 더팩트 2 14:37:05
검찰, '회삿돈 69억 횡령' LG유플러스 전 직원 구속기소  file new 더팩트 4 14:37:21
경찰, '이준석 성접대 무마 시도 의혹' 김철근 조사  file new 더팩트 6 14:36:25
'서해 피격' 공무원 유족 "김홍희 전 해경청장 고발할 것"  file new 더팩트 5 13:27:01
'기자 실명·연락처 공개' 추미애, 200만원 배상 판결  file new 더팩트 4 13:22:34
군인권센터 "한타바이러스 육군 병사 사망은 국가책임"  file new 더팩트 3 13:25:18
김희재 측 "7월 예정된 전국투어 콘서트 개최 NO"  file new 더팩트 23 12:56:33
블리처스 크리스, 두바이 사막서 황홀한 금빛 무드  file new 더팩트 4 11:29:40
'다듀키드' 허성현, 'DDKD' 선공개…다이나믹듀오·저스디스 지원사..  file new 더팩트 3 11:23:25
박병은·한선화, 제26회 BIFAN 개막식 진행...3년만의 대면 행사  file new 더팩트 6 11:22:10
'론스타 사건' 결론 10년 만에 나온다…중재절차 종료  file new 더팩트 4 11:27:4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