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오미크론 확산에 신규확진 7630명…"설 연휴 전 3차 접종해야"
39 더팩트 2022.01.23 14:56:39
조회 34 댓글 0 신고

"백신 접종, 가장 효과적 대응 수단"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주말 이틀째 7000명대를 기록했다. 사진은 지난달 17일 서울역광장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의 모습. /이동률 기자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주말 이틀째 7000명대를 기록했다. 사진은 지난달 17일 서울역광장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의 모습. /이동률 기자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주말 이틀째 7000명대를 기록했다.

23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7630명이다. 지난달 15일 7848명에 이어 코로나19 발생 이후 역대 두번째 규모를 기록했다.

전날(22일)보다 622명 늘어난 수치로, 이틀째 7000명대를 기록했다. 통상 주말에는 검사 수 감소 영향으로 신규 확진자수가 줄어드는 경향이 있으나 오미크론 확산으로 확산세가 뚜렷해지고 있다.

지난 16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1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수는 3857→4070→5804→6601→6767→7008→7630명이다. 일주일 만에 2배 가까이 증가했다.

누적 확진자 수는 73만 3902명이다.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7343명, 해외유입이 287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경기 2667명, 서울 1634명, 인천 589명으로 수도권이 4890명으로 전체 66.6%를 차지했다.

오미크론 변이 확산 이전인 지난달에는 신규 확진자의 80% 정도가 수도권에 집중됐었으나 수도권 비중이 60%대로 낮아지면서 전국화 양상도 뚜렷하다.

비수도권은 대구 448명, 광주 306명, 부산 287명, 경남 213명, 경북 207명, 충남 197명, 전남 191명, 대전 151명, 전북 136명, 충북 108명, 울산 84명, 강원 79명, 세종·제주 각 23명이다.

위중증 환자는 431명으로 전날보다 2명 줄어들었다. 사망자는 11명이 추가로 나와 누적 6540명(치명률 0.89%)을 기록했다.

방역당국은 설 연휴를 대비해 백신 3차 접종을 당부했다. /남용희 기자
방역당국은 설 연휴를 대비해 백신 3차 접종을 당부했다. /남용희 기자

정부는 방역체계를 '오미크론 대응 단계'로 전환할 방침이다. 26일부터 백신접종을 완료한 확진자의 격리기간은 기존 10일에서 7일로 줄어든다. 또 같은 날부터 광주와 전남, 평택, 안성 등 4개 지역에서는 PCR 검사를 밀접접촉자와 60세 이상 고령층 등 고위험군만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선제 조치에 들어간다.

정부는 선제 조치 후 상황을 본 뒤 오미크론 방역체계 완전 전환 시점을 결정할 계획이다. 특히 다가올 설 연휴 대규모 이동으로 코로나19가 급격히 확산할 가능성을 우려하고 있다.

방역당국은 설 연휴를 대비해 백신 3차 접종을 당부했다. 3차접종 완료 비율이 높은 60세 이상 고령층은 현재 신규 확진자 중에서 비중이 지속적으로 감소한다고 설명했다.

방대본은 "국내 오미크론 변이는 매우 빠른 확산세를 보이며 사회활동이 활발한 청장년층이 코로나19에 감염될 경우 전파력이 더욱 높아질 수 있어 18~59세 연령층에도 3차접종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백신 접종은 오미크론 변이에도 여전히 효과적인 대응 수단이다. 설 연휴 전 적극적으로 접종에 참여해달라"고 강조했다.


sejungkim@tf.co.kr



[인기기사]

· [TF비즈토크<하>] "혁신 기준 다시 쓴다"…삼성전자, 애플 잡을 병기는 'S펜'?

· [TF비즈토크<상>] '청약 대란' LG엔솔, 3646주 받았다고?…투자금 얼마길래

· '김건희 통화' 대부분 허용…尹, 정치적 부담 커질까

· 조심스럽게 복당한 정동영…이재명표 '대사면' 득실은?

· 대선 후보들의 '메시지 전쟁'..."짧아야 한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코로나 타격' 소상공인에 100만원 추가지원  file new 더팩트 0 06:00:02
백운규 넘어 청와대로?…산업부 블랙리스트 수사 박차  file new 더팩트 1 05:00:03
갈길 가는 서울교육감 보수후보들…꺼져가는 단일화  file new 더팩트 1 05:00:02
활어 내던지기 시위는 동물학대?…경찰은 '예스', 검찰은 '노'  file new 더팩트 3 05:00:02
'1심 의원직 상실형' 최강욱, 오늘 2심 선고  file new 더팩트 10 00:00:04
'안녕하세요' 김환희 "스무살 촬영작, 선배들과 호흡 영광"  file new 더팩트 8 00:00:03
尹 장모 '납골당 사업권 편취 의혹' 최종 무혐의  file new 더팩트 10 22.05.19
'파친코' 노상현·'쇼트 국대' 황대헌, 김종국과 새 예능 출연  file new 더팩트 14 22.05.19
서울경찰청, '성비위 의혹' 박완주 고소 사건 직접수사  file new 더팩트 6 22.05.19
경찰, '윤 대통령 삼부토건 의혹' 고발인 조사  file new 더팩트 11 22.05.19
루나·테라 투자자들, 권도형 대표 고소…"천문학적 피해"  file new 더팩트 21 22.05.19
송가인 '비내리는 금강산', 500개 후보 중 타이틀곡 엄선[TF비하인..  file new 더팩트 29 22.05.19
'안나라수마나라' 지혜원, 최성은·지창욱 괴롭히는 빌런으로 '눈도..  file new 더팩트 16 22.05.19
'사무실 압수수색' 백운규 "법 준수하며 업무 처리"(종합)  file new 더팩트 10 22.05.19
정혜성·황승언→장의수 '뉴노멀진', 6월 10일 티빙 첫 공개  file new 더팩트 20 22.05.19
아나운서 출신 황수경, 김성주·박슬기와 한솥밥 "새로운 첫발"  file new 더팩트 28 22.05.19
'산업부 블랙리스트' 수사 가속…백운규 한양대 사무실 압수수색  file new 더팩트 11 22.05.19
서울 구청장 후보 부동산 평균 28억…최고 513억  file new 더팩트 12 22.05.19
명문대·대기업 남자만 찾는 소개팅앱…인권위 우려 표명  file new 더팩트 18 22.05.19
'닥터로이어' 임수향 "전작과 180도 다른 반전 있는 캐릭터"  file new 더팩트 9 22.05.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