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이유·신세경 소속사 "악플러 선처 없다" 법적 대응
39 더팩트 2022.01.21 20:09:59
조회 34 댓글 1 신고

소속사 측 "익명·비공개 악플도 고소, 끝까지 추적할 것"

가수 아이유 배우 신세경의 소속사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섰다. /남용희 기자
가수 아이유 배우 신세경의 소속사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섰다. /남용희 기자

[더팩트ㅣ이선영 인턴기자] 가수 아이유 배우 신세경의 소속사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섰다.

21일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그동안 회사 내 자체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께서 보내주시는 제보를 검토하며 악성 게시물의 심각성을 인지했다. 이에 수집된 새로운 증거 자료를 토대로 법무법인 신원을 통해 수사기관에 수차례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비로그인 형태의 아이피로 근거 없는 루머 유포 및 악성 게시글을 반복적으로 게시한 일부 가해자에 대해서는 장기간 증거 자료를 수집해왔다"며 "당사는 비로그인 계정과 통신사 아이피로 작성한 게시글을 확보해 수사기관에 전달했다"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가해자들이 증거를 남기지 않기 위해 익명으로 작성한 게시글이나 기록을 삭제한 경우도 있으나 이를 실시간 모니터하며 이들이 삭제한 게시물과 기록들을 수집해 이에 대한 고소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다수의 가해자가 합의를 요구했으나 일절 합의나 선처 없이 엄중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라며 "당사는 악성 글 게시자를 끝까지 추적해 악의적 행위가 자행될 수 없도록 엄중한 조치를 취할 것이며 이 과정에서 그 어떠한 선처나 합의는 없을 것임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EDAM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EDAM엔터테인먼트입니다.

언제나 EDAM엔터테인먼트 아이유, 신세경을 아낌없이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당사는 앞서 공지드린 바와 같이 명예훼손 및 인신공격, 모욕, 허위사실 유포, 악의적 비방, 사생활 침해 등 악성 게시물을 대상으로 정기적인 법적 대응에 나서며 권익 보호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회사 내 자체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께서 보내주시는 제보를 꼼꼼히 검토하며 악성 게시물의 심각성을 충분히 인지하였고, 이에 수집된 새로운 증거 자료를 토대로 법무법인 신원을 통해 수사기관에 수차례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최근 비로그인 형태의 아이피로 근거 없는 루머 유포 및 악성 게시글을 반복적으로 게시한 일부 가해자에 대해서는 시일이 지날수록 악의적 행위가 점차 심해지고 있음을 인지하여, 이에 대해 예의주시하며 장기간 증거 자료를 수집해왔습니다. 당사는 이러한 자료를 통해 그동안 사용한 닉네임을 비롯해 비로그인 계정과 통신사 아이피로 작성한 게시글을 확보하여 수사기관에 전달했습니다.

또한, 악성 게시글은 물론, 이미지를 저해하는 모욕적인 댓글 및 비방글을 작성한 가해자들이 증거를 남기지 않기 위해 익명으로 작성한 게시글이나 기록을 삭제한 경우도 있으나, 디시인사이드를 포함해 비공개 카페, 커뮤니티, SNS 등을 실시간 모니터 하며 이들이 삭제한 게시물과 기록들을 수집해 이에 대한 고소를 진행 중에 있습니다.

더불어 비공개 카페에서 과도한 비방과 무분별한 악플로 인해 소환 조사를 받은 다수의 가해자가 합의를 요구한 부분이 있었으나, 일절 합의나 선처 없이 엄중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그 밖에 악의적 행위를 지속적으로 일삼아 모욕죄 및 명예훼손 등의 혐의를 받은 또 다른 가해자는 그 죄질이 상당히 무겁다는 검찰의 판단 하에 재판에 넘겨졌으며, 곧 공판 후 선고가 이루어질 예정입니다.

당사는 악성글 게시자를 끝까지 추적하여 악의적 행위가 자행될 수 없도록 엄중한 조치를 취할 것이며, 이 과정에서 그 어떠한 선처나 합의는 없을 것임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 또한, 고소 진행 과정에서 다소 긴 시간이 소요되기에 결과가 나오는 대로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알려드리겠습니다.

아울러 앞으로도 악성 게시물에 대한 증거 자료 수집 및 보완, 자체 모니터링을 적극적으로 하여 강력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따라서 팬 여러분께서도 비방 게시물과 악의적 행위 등을 발견하실 경우 공식 이메일 계정으로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마지막으로 저희 EDAM엔터테인먼트는 당사의 아티스트들과 팬 여러분의 마음에 그늘 한 점 없이 따스한 햇살만이 깃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seonyeong@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광주 아파트 붕괴' 현장 내부…처참히 무너진 콘크리트 [TF영상]

· 홍준표 尹겨냥, "공천 추천을 꼬투리...가증스럽다"

· 정청래 "이핵관" 파문…"탈당해줬으면" vs "반민주적"

· [김병헌의 체인지] 김건희'통화록'공개 파장...이재명'난감',민주당'머쓱'

· 청주 자동차 배터리 공장서 큰 불… 직원 1명 고립 추정(종합)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법원, 용산 대통령집무실 근처 집회 일부 허용  file new 더팩트 0 20:14:16
심재철 남부지검장 "검찰, 정치중립 잃으면 존립 위태"  file new 더팩트 8 17:52:34
'대장동 의혹' 김만배·남욱 구속기간 연장…"증거인멸 우려"  file new 더팩트 4 17:31:23
바이든 방한 美정부 직원, 술 취해 한국인 폭행  file new 더팩트 5 17:28:57
떠나는 이정수 중앙지검장 "엄정·겸허한 검찰돼야 신뢰 회복"  file new 더팩트 2 16:14:30
이정재 연출작 '헌트', 칸에서 기립박수…연인 임세령도 참석  file new 더팩트 24 15:19:39
최강욱, 2심도 의원직 상실형…"납득할 수 없다"  file new 더팩트 13 15:14:37
강남 한복판 연인·경찰 폭행한 20대 외국인 체포  file new 더팩트 19 15:01:44
루나·테라 폭락 사태, 합수단 1호 사건됐다  file new 더팩트 9 14:50:36
경찰, '당원매수 의혹' 진성준 수사…건설업자 압수수색  file new 더팩트 7 14:47:13
[속보] '조국아들 허위 인턴' 최강욱, 2심도 의원직 상실형  file new 더팩트 13 14:21:04
코로나 확진자 격리의무 유지키로…4주 뒤 재평가  file new 더팩트 31 11:55:28
[속보] '루나·테라 사태' 남부지검 합수단 배당…1호 수사  file new 더팩트 18 11:47:42
박성진 대검 차장 퇴임…"정치가 법치 훼손말아야"  file new 더팩트 18 11:38:23
서예지 복귀작 '이브', 첫 방 연기→제작발표회 불발  file new 더팩트 34 11:32:22
도심 속 700그루 나무길…"월드컵공원서 만나요"  file new 더팩트 15 11:15:02
'솔로지옥' 송지아, 4달 만에 근황 포착…강예원과 봉사활동  file new (1) 더팩트 28 10:47:33
[속보] 신규확진 2만5125명…이틀째 2만 명대  file new 더팩트 16 09:56:24
'멤버 학폭 논란' 르세라핌, 오늘(20일) 스케줄 전면 취소  file new 더팩트 40 09:29:42
여진구 조이현 '동감' 크랭크인…풋풋한 대본리딩 소감 공개  file new 더팩트 39 08:55: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