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KBS '태종 이방원' 동물 학대 논란 공식 사과…"책임 통감"
39 더팩트 2022.01.20 20:56:30
조회 26 댓글 0 신고

제작진, "말 사망 확인…촬영 방법 고칠 것"

KBS가 '태종 이방원' 동물 학대 논란에 대해 공식으로 사과했다. /KBS 제공
KBS가 '태종 이방원' 동물 학대 논란에 대해 공식으로 사과했다. /KBS 제공

[더팩트ㅣ이선영 인턴기자] KBS가 '태종 이방원' 동물 학대 논란에 대해 공식으로 사과했다.

20일 KBS1 대하드라마 '태종 이방원'(극본 이정우, 연출 김형일 심재현)은 공식 입장을 내고 "촬영 중 벌어진 사고에 대해 책임을 깊이 통감하고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사고는 지난 11월 2일 '태종 이방원' 7회에서 방영된 이성계의 낙마 장면을 촬영하던 중 발생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낙마 장면 촬영은 매우 어려운 촬영이다. 말의 안전은 기본이고 말에 탄 배우의 안전과 이를 촬영하는 스태프의 안전까지 고려해야 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또 "이 때문에 제작진은 며칠 전부터 혹시 발생할지 모를 사고에 대비해 준비하고 확인하는 과정을 거쳤다"고 전했다.

제작진은 "하지만 이런 노력에도 불구하고 실제 촬영 당시 배우가 말에서 멀리 떨어지고 말의 상체가 땅에 크게 부딪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직후 말이 스스로 일어났고 외견상 부상이 없다는 점을 확인한 뒤 말을 돌려보냈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최근 말의 상태를 걱정하는 시청자들의 우려가 커져 말의 건강 상태를 다시 확인했는데, 안타깝게도 촬영 후 일주일쯤 뒤에 말이 사망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이 같은 안타까운 일이 발생한 점에 대해 깊은 책임감을 갖지 않을 수 없다. 사고를 방지하지 못하고 불행한 일이 벌어진 점에 대해 시청자분들께 거듭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앞서 동물자유연대는 이날 SNS에 '태종 이방원' 말 학대 의혹 관련 촬영장 영상을 공개하며 "말을 쓰러뜨리는 장면을 촬영할 때 말의 다리에 와이어를 묶어 강제로 넘어뜨린 사실을 확인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영상에서 와이어를 이용해 말을 강제로 넘어뜨리는 과정에서 말은 몸에 큰 무리가 갈 정도로 심하게 고꾸라졌다. 말이 넘어질 때 함께 떨어진 배우 역시 부상이 의심될 만큼 위험한 방식으로 촬영했다"고 비판했다.

<다음은 KBS 공식 입장 전문>

사과드립니다.

<태종 이방원> 촬영 중 벌어진 사고에 대해 책임을 깊이 통감하고 사과드립니다.

사고는 지난 11월 2일, <태종 이방원> 7회에서 방영된 이성계의 낙마 장면을 촬영하던 중 발생했습니다.

낙마 장면 촬영은 매우 어려운 촬영입니다. 말의 안전은 기본이고 말에 탄 배우의 안전과 이를 촬영하는 스태프의 안전까지 고려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이 때문에 제작진은 며칠 전부터 혹시 발생할지 모를 사고에 대비해 준비하고 확인하는 과정을 거쳤습니다.

하지만 이런 노력에도 불구하고 실제 촬영 당시 배우가 말에서 멀리 떨어지고 말의 상체가 땅에 크게 부딪히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사고 직후 말이 스스로 일어났고 외견상 부상이 없다는 점을 확인한 뒤 말을 돌려보냈습니다. 하지만 최근 말의 상태를 걱정하는 시청자들의 우려가 커져 말의 건강 상태를 다시 확인했는데, 안타깝게도 촬영 후 1주일쯤 뒤에 말이 사망했다는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이 같은 안타까운 일이 발생한 점에 대해 깊은 책임감을 갖지 않을 수 없습니다. 사고를 방지하지 못하고 불행한 일이 벌어진 점에 대해 시청자분들께 거듭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KBS는 이번 사고를 통해 낙마 촬영 방법에 문제가 있다는 점을 확인했습니다, 이에 다시는 이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다른 방식의 촬영과 표현 방법을 찾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각종 촬영 현장에서 동물의 안전이 보장될 수 있는 방법을 관련 단체와 전문가들의 조언과 협조를 통해 찾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시청자분들과 동물을 사랑하시는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seonyeong@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이재명도 모르는 '이핵관'은 누구?…정청래 '폭로'에 당혹

· 尹 만난 홍준표 "처가 비리 엄단 선언하면 상임고문 합류"

· 법원, 김건희 수사 내용도 방영 허용…"유흥업소 의혹도 가능"(종합)

· '1주당 48만 원' 차익…LG엔솔 '따상' 가능성은?

· '코로나의 침공' 2년…1호 확진자부터 오미크론까지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방역수칙 위반' 최진혁, '미우새' 복귀…"속죄하는 마음으로"  file new 더팩트 0 07:33:04
[인터뷰] 마술사 리을, "지창욱, 당신은 마술을 믿습니까?"②  file new 더팩트 2 07:00:01
한꺼번에 보험계약 2년 뒤 숨진 채 발견…대법 "보험금 줘야"  file new 더팩트 5 06:00:01
'합수단 부활' 칼 빼든 검찰…'산 권력' 도이치모터스 처리 주목  file new 더팩트 9 00:00:03
[강일홍의 클로즈업] '음주사고' 김새론 논란, 더 역풍 맞은 이유  file new 더팩트 47 00:00:02
질병청 "원숭이두창 검사체계 구축…유입가능성 배제 못해"  file new 더팩트 25 22.05.22
황철규 국제검사협회장, EU검찰총장회의 기조연설  file new 더팩트 30 22.05.22
홈플러스'1+1 행사' 거짓광고 맞지만 과징금은 취소  file new 더팩트 40 22.05.22
내일부터 입국 시 신속항원검사도 인정…24시간 이내  file new 더팩트 20 22.05.22
[속보] 신규확진 1만9298명…6일만에 1만명대  file new 더팩트 34 22.05.22
법원 "방역 명분으로 무조건 집회금지는 위법"  file new 더팩트 11 22.05.22
아스트로 "청량=가장 잘하고 자신 있는 모습"(일문일답)  file (1) 더팩트 27 22.05.22
"대통령과 인연 없으면 '졸'인가"…尹정부 첫 검찰인사 파문  file (1) 더팩트 82 22.05.22
지금은 '만사檢통' 시대…권력 곳곳 친윤 검찰 출신  file 더팩트 32 22.05.22
'솔로 가수' 예린, 꽃과 함께 '만개한 비주얼'[TF움짤뉴스]  file 더팩트 45 22.05.22
"마동석 통했다"…'범죄도시2' 개봉 4일 차 200만 돌파  file 더팩트 42 22.05.21
손담비♥이규혁 '꿀 뚝뚝' 신혼여행 사진 공개  file 더팩트 93 22.05.21
간헐적 단식 9kg 감량한 효연, 한줌 허리 '눈길'  file (1) 더팩트 94 22.05.21
안정환·이혜원, '美 뉴욕대' 딸 졸업식 참석…"40대 맞아?"  file 더팩트 123 22.05.21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2만3462명…사흘째 2만명대  file (1) 더팩트 45 22.05.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