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김건희 녹음파일' MBC '스트레이트' 시청률 17.2%…자체 최고
39 더팩트 2022.01.17 08:03:34
조회 57 댓글 0 신고
16일 오후 8시 20분 방송된 MBC 시사 프로그램 '스트레이트' 159회 시청률은 17.2%(닐슨코리아)로 집계됐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는 유튜브 채널 '서울의 소리' 이명수 기자와 통화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검찰 수사 등에 대해 \
16일 오후 8시 20분 방송된 MBC 시사 프로그램 '스트레이트' 159회 시청률은 17.2%(닐슨코리아)로 집계됐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는 유튜브 채널 '서울의 소리' 이명수 기자와 통화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검찰 수사 등에 대해 "조국의 적은 민주당"이라고 했다. /남윤호 기자

평소 시청률 1~3% 대와 비교, 엄청난 폭발력 '국민적 관심'

[더팩트|강일홍 기자] '김건희의 파괴력'은 시청률로도 입증됐다.

16일 오후 8시 20분 방송된 MBC 시사 프로그램 '스트레이트' 159회 시청률은 17.2%(닐슨코리아)로 집계됐다. 자체 최고 시청률이다.

'스트레이트'는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화 녹음파일을 공개했다. 시청률만으로 국민적 관심이 확인된 셈이다. 평소 시청률 1~3% 대였던 것과 비교하면 엄청난 폭발력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씨가 '서울의소리' 이명수 기자와 나눈 '7시간 통화' 중 일부 내용이 공개됐다.

김 씨는 이명수 기자와 통화에서 "빨리 끝내야 된다는데 유튜브나 유시민(전 노무현재단 이사장) 이런 데서 계속 (사건을) 키웠다. 사실 조국의 적은 민주당"이라며 이같이 언급했다.

이 기자는 지난해 7월부터 12월까지 김 씨와 여러 차례 통화하면서 녹음한 7시간가량 음성 파일을 MBC 측에 넘긴 것으로 알려졌다. 법원은 14일 김 씨가 MBC를 상대로 낸 가처분 신청 심문을 진행하고 일부 인용 결정을 내렸다.

'스트레이트'는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화 녹음파일을 공개했다. '스트레이트'는 이날 방송 말미에 \
'스트레이트'는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화 녹음파일을 공개했다. '스트레이트'는 이날 방송 말미에 "추가 반론요청이 있다면 다음 방송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MBC '스트레이트'

이른바 '조국 사태'가 커지면서 윤 후보가 대선 후보로 부상했다는 인식도 내비쳤다. 김 씨는 "(남편이 검찰)총장 되고, 대통령 후보가 될 줄 꿈이나 상상했겠나. 우린 빨리 나와서 편하게 살고 싶었다"라면서 "(남편을) 누가 키워준 거야? 문재인 정권이 키워준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 씨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미투'(#Me too) 사건에 대해선 "솔직히 안희정이 불쌍하더라. 나와 아저씨(윤석열)는 되게 안희정 편"이라며 "미투도 문재인 정권에서 먼저 터뜨리면서 그걸 잡자고 했잖아. 그걸 뭐 하러 잡자 하냐고. 사람이 살아가는 게 너무 삭막해"라고 말했다.

또 그간 정치권에서 떠돌던 모 검사와의 동거설, 유흥업소에서 일했다는 '쥴리' 의혹 등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방송 이후 MBC 시청자 게시판과 관련 기사 댓글에는 "문제 되는 발언이 있지만 평소 우리들이 늘 하던 애기 하던데ㅋ"(유비**) "민주당이 기대한만큼 별거 없는 거 같다"(경일pan**) "패키지로 놀러 갔다고 하는 부분은 좀 많이 화자가 될 듯" 등 다양한 의견들이 등장했다.

한편 '스트레이트'는 이날 방송에서 김씨 측이 보낸 서면 답변을 공개한 뒤 "(오늘 방송내용에 대해) 추가 반론요청이 있다면 다음 방송에 반영하겠다"고 밝혀 녹음파일 관련 이슈를 좀 더 끌고갈 것임을 간접 시사했다.

eel@tf.co.kr



[인기기사]

· 김건희 녹취 방송 본 이준석 "문제 될 일 없다"

· 홍준표, 김건희 향해 "참으로 대단한 여장부"

· '김건희 녹음파일' MBC '스트레이트' 시청률 17.2%…자체 최고

· [엔터Biz] '홍진영 효과' 선택, 코스피 상장사 아센디오 '계산법'

· 이재명·윤석열 '초미세' 공약 대결…중도 겨냥 '포퓰리즘'?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코로나 타격' 소상공인에 100만원 추가지원  file new 더팩트 2 06:00:02
백운규 넘어 청와대로?…산업부 블랙리스트 수사 박차  file new 더팩트 1 05:00:03
갈길 가는 서울교육감 보수후보들…꺼져가는 단일화  file new 더팩트 1 05:00:02
활어 내던지기 시위는 동물학대?…경찰은 '예스', 검찰은 '노'  file new 더팩트 3 05:00:02
'1심 의원직 상실형' 최강욱, 오늘 2심 선고  file new 더팩트 10 00:00:04
'안녕하세요' 김환희 "스무살 촬영작, 선배들과 호흡 영광"  file new 더팩트 9 00:00:03
尹 장모 '납골당 사업권 편취 의혹' 최종 무혐의  file new 더팩트 10 22.05.19
'파친코' 노상현·'쇼트 국대' 황대헌, 김종국과 새 예능 출연  file new 더팩트 14 22.05.19
서울경찰청, '성비위 의혹' 박완주 고소 사건 직접수사  file new 더팩트 6 22.05.19
경찰, '윤 대통령 삼부토건 의혹' 고발인 조사  file new 더팩트 13 22.05.19
루나·테라 투자자들, 권도형 대표 고소…"천문학적 피해"  file new 더팩트 23 22.05.19
송가인 '비내리는 금강산', 500개 후보 중 타이틀곡 엄선[TF비하인..  file new 더팩트 29 22.05.19
'안나라수마나라' 지혜원, 최성은·지창욱 괴롭히는 빌런으로 '눈도..  file new 더팩트 16 22.05.19
'사무실 압수수색' 백운규 "법 준수하며 업무 처리"(종합)  file new 더팩트 10 22.05.19
정혜성·황승언→장의수 '뉴노멀진', 6월 10일 티빙 첫 공개  file new 더팩트 20 22.05.19
아나운서 출신 황수경, 김성주·박슬기와 한솥밥 "새로운 첫발"  file new 더팩트 28 22.05.19
'산업부 블랙리스트' 수사 가속…백운규 한양대 사무실 압수수색  file new 더팩트 11 22.05.19
서울 구청장 후보 부동산 평균 28억…최고 513억  file new 더팩트 12 22.05.19
명문대·대기업 남자만 찾는 소개팅앱…인권위 우려 표명  file new 더팩트 18 22.05.19
'닥터로이어' 임수향 "전작과 180도 다른 반전 있는 캐릭터"  file new 더팩트 9 22.05.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