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방과후 설렘', 학년 연합 배틀 동점…탈락자 대거 속출
39 더팩트 2022.01.17 07:55:17
조회 43 댓글 0 신고
'방과후 설렘' 학년 배틀은 동점으로 끝났고 탈락자가 대거 발생했다. /방송 캡처
'방과후 설렘' 학년 배틀은 동점으로 끝났고 탈락자가 대거 발생했다. /방송 캡처

1&2학년 vs 3&4학년, 연합 배틀 결과 동점

[더팩트 | 정병근 기자] '방과후 설렘' 학년 연합 배틀의 결과는 동점이었다.

16일 방송된 MBC '방과후 설렘'은 올라운더 포지션 배틀이 펼쳐졌다. 1&2학년으로는 최사랑 연습생이, 3&4학년 연습생으로 4학년 이미희가 출격해 치열한 대결을 예감하게 했고 그 결과 역시 동점으로 이어졌다.

먼저 4학년 이미희 연습생이 무대에 오르자 전소연은 "시청자분들이 무대를 본다면 미희한테 빠질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드러냈다. 이미희는 에스파의 'Next Level(넥스트 레벨)' 무대를 선보이며 흔들리지 않는 보컬과 춤 실력을 과시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2학년 최사랑은 "짧은 기간 누구보다 열심히 이를 갈았으니까 꼭 이기고 싶다"고 포부를 전하며 'MONEY(머니)' 무대로 깔끔한 춤선과 안정적인 라이브 실력을 뽐냈다. 최사랑의 무대에 아이키는 "아쉬웠다. 한 번밖에 못 봐서 아쉬웠다"고 평했다.

두 연습생의 완벽한 무대에 결과가 쉽게 예측이 되지 않는 가운데 4학년 이미희가 400점, 2학년 최사랑이 600점을 획득했다. 이들의 결과에 따라 학년 연합 배틀은 결국 '동점'이 됐다.

믿을 수 없는 점수 결과에 옥주현, 소녀시대 유리, 아이키, 전소연은 긴급 회의에 돌입, 데뷔조 자리는 각 학년별로 배분되고 낮은 등수 순으로 탈락자가 결정됐다. 이에 6명의 탈락자들이 연이어 발생하자 소녀시대 유리는 "시간을 되돌리면 내가 더 뭘 해줄 수 있지 않았을까"라며 복잡한 심경을 드러냈다.

글로벌 걸그룹을 발굴하고 육성하는 오디션 프로그램 '방과후 설렘'은 매주 일요일 밤 9시 MBC와 네이버 NOW.에서 동시 방송된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불명예 퇴진하나…정몽규 HDC 회장, 오늘(17일) '광주 참사' 입장 발표

· 김건희 녹취 방송 본 이준석 "문제 될 일 없다"

· [엔터Biz] '홍진영 효과' 선택, 코스피 상장사 아센디오 '계산법'

· 대법 "국정교과서 실린 동화 저작권은 작가 소유"

· 이재명·윤석열 '초미세' 공약 대결…중도 겨냥 '포퓰리즘'?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돈 달라'는 곽상도에 김만배 '당장 못 준다'며 탁자 내리처"  file new 더팩트 12 00:00:08
아리트, 파격 백금발+몽환적 분위기로 신곡 예고  file new 더팩트 3 00:00:04
'윤시내가 사라졌다', '부캐 인생' 모녀의 유쾌 힐링 로드무비  file new 더팩트 1 00:00:04
[나의 인생곡(70)] 이선희 'J에게', 쓰레기통서 건진 불후명곡  file new 더팩트 5 00:00:02
법원, 김은혜·김동연 양자토론 제동…강용석 가처분 인용  file new (1) 더팩트 10 22.05.25
[속보] 법원 "강용석 뺀 김동연·김은혜 양자토론 방송금지"  file new 더팩트 8 22.05.25
전국 초중고 절반서 ‘1군 발암물질’ 석면 확인  file new 더팩트 22 22.05.25
'지하철 휴대폰 폭행' 20대, 1심 징역 2년 구형  file new 더팩트 25 22.05.25
이원석 검찰총장 직대, '5.18 피해자 명예회복' 지시  file new 더팩트 9 22.05.25
'성폭행 무혐의' 유명 영화감독 맞고소 취하  file new 더팩트 44 22.05.25
'명동 사채왕에 누명' 60대, 국가 상대 소송 패소  file new 더팩트 9 22.05.25
'김학의 출금' 차규근, 직위해제에 반발…법무부 "적법 진행"  file new 더팩트 13 22.05.25
채수빈, 現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과 재계약 "두터운 신뢰 바탕"  file new 더팩트 22 22.05.25
한동훈 장관, "교정공무원 처우 획기적 개선해야"  file new 더팩트 34 22.05.25
롤링쿼츠, 6월 4일 첫 대면 콘서트…김장훈·김종서 게스트  file new 더팩트 17 22.05.25
[단독] '정경심 재판 모해위증' 최성해 불송치…방조혐의 윤석열·한..  file new 더팩트 15 22.05.25
경찰, '비자금 조성 의혹' 신풍제약 임원 송치  file new 더팩트 8 22.05.25
"나도 걸릴까봐" 11억 횡령 새마을금고 직원 자수  file new 더팩트 23 22.05.25
'소통령 한동훈' 논란…법무부 "인사검증 독립성 보장"  file new 더팩트 7 22.05.25
'붉은 단심' 강한나, 궁중을 뒤흔드는 '독보적 존재감'  file new 더팩트 11 22.05.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