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곽상도 이어 권순일…'대장동 50억클럽' 줄줄이 검찰에
39 더팩트 2021.11.27 17:22:58
조회 23 댓글 0 신고
대장동 개발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이른바 '50억클럽' 거론 인물들을 잇달아 불러 조사하고 있다. /뉴시스
대장동 개발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이른바 '50억클럽' 거론 인물들을 잇달아 불러 조사하고 있다. /뉴시스

전날 박영수 ·홍선근 이어 출석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대장동 개발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이른바 '50억클럽' 거론 인물들을 잇달아 불러 조사하고 있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이날 오전 곽상도 전 국민의힘 의원에 이어 오후 2시 권순일 전 대법관을 출석시켜 조사하고 있다. 두 사람 모두 피의자 신분이다.

곽상도 전 의원은 2015년 대장동 개발 민간사업자 선정 당시 화천대유자산관리가 참여한 하나은행컨소시엄이 무산될 위기를 맞아 김만배 전 기자의 부탁을 받고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받는다. 검찰은 곽 전 의원이 이 대가 명목으로 화천대유에서 근무한 아들의 퇴직금 50억원을 받았다고 의심한다.

김 전 기자와 친분이 두터운 권순일 전 대법관은 퇴임 후 변호사 등록을 하지않고 화천대유 고문을 맡아 변호사법을 위반한 혐의로 고발됐다. 대법관 시절인 지난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 상고심에서 무죄 취지 의견을 낸 대가로 월급 1500만원가량인 화천대유 고문직을 맡았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권 전 대법관은 대장동 의혹이 확산되자 고문직에서 물러나며 그동안 받은 월급을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검찰은 전날 박영수 전 특별검사와 홍선근 머니투데이 회장을 불러 조사하는 등 '50억 클럽'에 거론되는 인물을 차례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

'50억 클럽'은 천화동인 5호 소유주 정영학 회계사가 검찰에 제출한 녹취록에 나오는 말이다. 김만배 전 기자 등은 녹취록에서 대장동 사업에 기여한 인물들에게 성과급 50억원씩을 줘야한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은 '50억 클럽' 인물은 박 전 특검, 권 전 대법관, 곽 전 의원, 김수남 전 검찰총장, 최재경 전 청와대 민정수석, 언론인 홍모 씨(홍선근 회장) 등 6명이라고 주장한 바 있다. 당사자들은 모두 사실무근이라며 법적 대응 방침을 밝혔다.


leslie@tf.co.kr



[인기기사]

· "사지도 팔지도 못하는 상황이죠" 서울 주택 거래 자취 감췄다(현장)

· 70대 할머니 무릎 꿇린 미용실 사장, 이유는 '전단지 배포'

· '오미크론' 공포, 이탈리아는 '코로나19 감염 파티' 유행

· [속보] 신규확진 4068명…위중증 634명 '역대 최대' 기록

· 동급생 구타하고 영상 유포…중학생 2명 입건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성남도개공 팀장 "정영학 사업제안 특혜소지…법적으론 가능"  file new 더팩트 7 00:00:02
"멤버 전원 성인"...프로미스나인, 과감한 사랑 고백 'DM' (종합)  file new 더팩트 2 00:01:02
SH공사 찾은 오세훈 "임대주택 대신 공공주택" (영상)  file new 더팩트 2 00:00:02
"속이 뻥 뚫리실 것"…진진&라키, 유쾌한 유닛 출격(종합)  file new 더팩트 0 00:00:02
'안희정 피해자' 김지은 "김건희, 진심어린 사과해야"  file new 더팩트 8 22.01.17
서울 전통시장 159곳 , 설맞이 최대 30% 할인  file new 더팩트 2 22.01.17
서울 공유정책 만족도 1위는 '따릉이'  file new 더팩트 2 22.01.17
'솔로지옥' 송지아 가품 착용 논란…"깬다" vs "그럴 수 있다"  file new 더팩트 60 22.01.17
서울시, '코로나 고용불안' 버스기사에 50만원  file new 더팩트 19 22.01.17
‘채용비리’ 전 서대문구 국장 유죄…법원 “구청장 불기소 의문”  file new 더팩트 4 22.01.17
'공수처법 주석서' 발간…쟁점 조항 총망라  file new 더팩트 9 22.01.17
김태호 PD, 오늘(17일) 퇴사…김구산 본부장 "허전함 커"  file new 더팩트 32 22.01.17
[엔터Biz-D] 30만 원 깨진 하이브, 1.41%↓…하락세 여전  file new 더팩트 8 22.01.17
가수 김필, 허경영 전화에 "제발 그만해 주세요" 호소  file new 더팩트 27 22.01.17
“공무원에 유리한 세무사시험” 수험생들 헌법소원 제기  file new 더팩트 9 22.01.17
인권위, '극우단체 수요시위 방해' 긴급구제 경찰에 권고  file new 더팩트 2 22.01.17
급속도로 퍼지는 오미크론…확진자 4명 중 1명  file new 더팩트 6 22.01.17
서울 병상가동률 20%대…"오미크론 대비 추가 확보"  file new 더팩트 4 22.01.17
이준호→이세영, MBC 설 특집 '옷소매 붉은 끝동 부여잡고' 출격  file new 더팩트 28 22.01.17
경찰, "'민중총궐기' 양경수 등 6명 출석 요구"  file new 더팩트 7 22.01.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