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일상회복 한 발 앞으로…"확진자 2만명 대비해야"
39 더팩트 2021.10.23 00:00:03
조회 38 댓글 0 신고
단계적 일상 회복을 앞두고 전문가들은 확진자 급증에 대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새롬 기자
단계적 일상 회복을 앞두고 전문가들은 확진자 급증에 대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새롬 기자

"확진자 급증할 듯…의료체계 정비 필수"

[더팩트|이진하 기자] 이르면 내달부터 단계적 일상회복으로 방역체계가 전환된다. 그러나 '위드코로나'가 시행되면 하루 신규확진자가 2만 명대로 급증할 수 있어 의료체계 정비가 시급한 상황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은 22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11월 초 첫 번째 개편에서 우선 식당, 카페 운영시간 제한 해제를 검토한다고 밝혔다. 또 유흥시설 등 일부 고위험 시설은 접종 증명·음성 확인제를 한시적으로 도입하는 방안도 제시했다.

코로나19 일상회복지원위원회(이하 일상회복위)는 이날 2차 전체회의를 열었다. 이후 공개 토론회를 통해 전문가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또 25일 방역·의료 분과 공청회가 열릴 예정이다. 내주 초에는 단계적 일상회복 로드맵 초안을 발표한다.

전문가들은 규제가 완화되면 미국과 유럽처럼 확진자가 급증할 수 있어 점진적인 접근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은다.

김정기 고려대 약학대학 교수는 "단계적 일상 회복은 말 그대로 단계적으로 실시해야 한다"며 "정부는 규제 완화의 조건을 위중증이나 사망, 치명률을 기준으로 판단하고 있지만 현시점에서 규제를 정하는 기준은 확진자 수에 따라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현재 백신 접종 비율에서 보면 확진자의 2%대 초반이 위중증 환자지만 '위드 코로나'가 시행되면 2만 명까지 확진자가 치솟고 위중증 환자도 급격하게 증가할 수 있다"며 "의료체계가 붕괴하지 않도록 체계적으로 준비해 나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천은미 이대목동병원 호흡기센터장은 "덴마크의 사례처럼 서서히 일상 회복에 들어가야 한다"며 "일상회복 단계에서도 실내에서는 반드시 마스크를 써야 하고 실외도 사람이 밀집한 곳에서는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이어 "백신 접종 독려를 위해 백신 부작용에 대한 보상을 확대할 필요가 있다"며 "그래야 많은 국민들이 안심하고 접종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전문가들은 규제가 완화되면 확진자 급증에 대비해 의료체계를 점검해야 한다고 밝혔다. /남용희 기자
전문가들은 규제가 완화되면 확진자 급증에 대비해 의료체계를 점검해야 한다고 밝혔다. /남용희 기자

논란이 되는 소아청소년의 백신 접종에 대해서는 "16세 이하 소아청소년에게 백신 접종을 권장하려면 1회만 접종하는 것도 방법"이라며 "실제 부작용은 2차 접종 때 많이 나타난다. 영국과 홍콩에서는 소아청소년에게 1차만 접종한다"고 말했다.

김 교수도 "16세 이하 소아청소년은 성인과 신체적으로 많이 다르기 때문에 접종하는 백신의 양을 줄이는 것도 부작용을 줄이는 방법"이라고 설명했다.

유흥시설 등 일부 고위험 시설에 대한 규제는 전문가들도 의견이 엇갈렸다.

김 교수는 "자가검사키트는 신뢰도가 낮아 큰 혼란을 야기할 가능성이 높다"며 "키트보다 접종 인센티브 도입이 낫다"고 말했다.

반면 천 교수는 "백신 인센티브를 적용하는 것도 좋지만 자가검사키트로 신속 검사를 한 후 출입 여부 등을 제한해 감염 확산을 방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jh311@tf.co.kr



[인기기사]

· [단독] 김원웅 광복회장 사무실에 '오물투척' 반대파 기소

· '대장동 의혹' 유동규 "김만배 맞장구치다 주범 몰려"

· '정신과 전문의' 원희룡 아내 "이재명은 소시오패스"

· 어머니와 아들 근친상간 시킨 안산 '악마목사' 징역 25년

· [취재석] '비방 혈안' 野 대선주자, 정책 검증으로 품격을 높여라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치킨 논쟁' 황교익 "한국 육계 너무 작다…퍽퍽살 불만"  file new 더팩트 0 10:46:43
[속보] 코로나19 신규확진 3928명…위중증 647명 '역대 최다..  file new (1) 더팩트 3 09:40:44
검찰, '윤창호법 재판' 공소장 바꾼다…위헌 후속조치  file new 더팩트 9 09:00:02
21명 사상 '원산안면대교 낚싯배 사고' 선장 실형 확정  file new 더팩트 7 09:00:02
'오미크론' 막아라…정부, 남아공 등 8개국 입국 제한  file new 더팩트 21 00:00:05
한파에 코로나 이중고…집도 백신도 거부하는 노숙인들  file new 더팩트 19 00:00:04
전원 구속된 '도이치 주가조작'…김건희 수사는 무소식  file new 더팩트 17 00:00:03
옥주현·소연·아이키, 담임 선생님의 남다른 '포스' [TF움짤뉴스]  file new 더팩트 22 00:00:02
스크린에 부는 '뉴트로 바람'…화제작 속속 개봉 [TF확대경]  file new 더팩트 13 00:00:02
임영웅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뮤비 조회수 4300만 뷰 돌파  file new 더팩트 58 21.11.27
곽상도 이어 권순일…'대장동 50억클럽' 줄줄이 검찰에  file new 더팩트 19 21.11.27
'학폭 논란' 이다영·재영 구단 '폭력 반대' 캠페인  file new 더팩트 21 21.11.27
'채팅서 만난 고교생 성폭행 혐의' 20대男, 1심 실형에 항소  file new 더팩트 28 21.11.27
70대 할머니 무릎 꿇린 미용실 사장, 이유는 '전단지 배포'  file new 더팩트 94 21.11.27
BTS '미국 공연' 하루전, 소파이 스타디움 주변에 수만명 '장사진'..  file new 더팩트 27 21.11.27
[속보] '아들 퇴직금 50억' 곽상도 전 의원 검찰 출석  file (1) 더팩트 16 21.11.27
[속보] 신규확진 4068명…위중증 634명 '역대 최대' 기록  file 더팩트 16 21.11.27
'청룡영화상' 설경구 문소리 주연상…'모가디슈' 6관왕(종합)  file 더팩트 47 21.11.27
'인천 흉기난동' 뭇매 맞는 경찰…"직무상 면책조항 필요"  file 더팩트 38 21.11.27
'보조금 부정 의혹' 윤미향 "상근학예사, 박물관 필수 아냐"  file 더팩트 18 21.11.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