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최근 5년간 데이트폭력 4만 8000건…4.2%만 구속
39 더팩트 2021.09.21 20:10:41
조회 38 댓글 0 신고
이은주(사진) 정의당 의원이 경찰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데이트폭력 사건은 모두 4만 8000여 건 발생했지만 구속률은 4.2%에 그쳤다. /이선화 기자
이은주(사진) 정의당 의원이 경찰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데이트폭력 사건은 모두 4만 8000여 건 발생했지만 구속률은 4.2%에 그쳤다. /이선화 기자

살인 등만 227건…"죽음을 부르는 범죄, 강력 처벌해야"

[더팩트ㅣ송주원 기자] 최근 5년간 데이트폭력 사건은 살인·살인미수 혐의가 적용된 227건 등 모두 4만 8000여 건이 발생했지만 구속률은 4.2%에 그쳤다.

21일 이은주 정의당 의원이 경찰청에서 받은 '최근 5년간 데이트폭력 유형별 신고 건수·입건·조치 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6∼2020년 데이트폭력 사건은 모두 4만 7755건으로 집계됐다.

적용된 혐의는 살인·살인미수, 폭행·상해, 체포·감금·협박, 성폭력 등이다. 살인 및 살인미수 혐의가 적용된 사례는 227건이다.

연도별로는 2016년 8367건, 2017년 1만 303건, 2018년 1만 245건, 2019년 9858건, 2020년 8982건으로 집계됐다.

연도별로 살인 및 살인미수 혐의가 적용된 사건은 2016년 52건, 2017년 67건, 2018년 42건, 2019년 35건, 2020년 31건으로 나타났다.

연인에게 폭행 또는 상해를 당했다는 신고도 상승 추세다. 2016년 6483건, 2017년 9378건이었다가 2018년 1만 2212건, 2019년 1만 2615건으로 늘어났다. 지난해에는 1만 2256건으로 주춤했지만 여전히 만 건대다.

반면 신고 건수 대비 검거 비율은 2016년 96.1%에서 2017년 80.5%, 2018년 61.1%, 2019년 55.5% 2020년 52.3%로 감소세다.

2016~2020년 데이트폭력으로 입건된 4만 4755명 가운데 구속된 인원은 2007명으로 전체 4.2%에 불과했다.

이 의원은 "상대를 죽이거나 죽일 때까지 때리지 않고서는 구속조차 되지 않는 상황"이라며 "죽음을 부르는 데이트폭력 범죄에 대한 강력한 제재와 처벌이 필요하다"라고 촉구했다.

ilraoh@tf.co.kr



[인기기사]

· [인물탐구-홍준표] 대중성·확장성 겸비…솔직한 화법 '양날의 칼'

· [르포] 치솟는 수도권 집값…"부동산 안정화 시킬 후보 택할 것"

· '4사4색' 편의점 무인화 전략, 어디까지 왔나(영상)

· [인터뷰] '펜트하우스 3' 유진 "반전 악행, 작품에 꼭 필요한 설정"①

· 연휴가 두려운 반려동물…비정한 주인에 보호소는 만원(영상)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2021 TMA] '대륙의 황태자' 황치열, 무대 뒷모습 '풀공개' (영상)  file new 더팩트 9 17:33:37
2021 미스 월드·유니버스, '한국의 美' 대표하는 주인공 공개  file new 더팩트 21 16:57:17
'대장동 개발 의혹' 유동규 19일 구속적부심  file new 더팩트 5 16:12:51
'트롯 신사' 장민호, 첫 콘서트 '드라마' 서울 공연 성료   file new 더팩트 7 16:05:28
에스파 'Savage' 美 빌보드 입성…글로벌 '인기 행진'   file new 더팩트 9 16:03:41
경찰, "대장동 강제수사 일선 불만…검찰 협조 필요"  file new 더팩트 3 15:57:27
서울 공원 환경정비원 30명 공채…체력인증서 필수  file new 더팩트 7 15:55:09
"곽상도 아들 50억, 김오수 30만?"…'성남시 변호사' 도마에  file new 더팩트 7 15:53:44
16~17세 백신예약률 55.5%…오늘부터 접종  file new 더팩트 10 15:57:51
경찰 “민주노총 총파업 엄중 대응…차벽 설치할 수도”  file new 더팩트 5 15:55:34
서울시민 3명 중 2명 "메타버스 출근 선호"  file new 더팩트 5 15:54:53
아이콘 구준회, 영화배우 데뷔…'죽어도 다시 한 번' 캐스팅  file new 더팩트 12 14:19:23
대장동 수사팀 내부갈등설…검찰 "명백히 사실 아냐"  file new 더팩트 19 11:18:20
검찰, '대장동 의혹' 성남시 2차 압수수색  file new (1) 더팩트 10 11:03:02
CGV, 디카프리오 주연 '돈 룩 업' 등 넷플릭스 6편 극장 개봉  file new 더팩트 15 10:56:55
'지리산' 주지훈, '지리산·집념·막내' 키워드로 연기 변신 예고  file new 더팩트 14 10:55:00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1050명…4차 유행 이후 최저  file new 더팩트 10 10:06:10
'베놈2', 개봉 5일 만에 100만 관객 돌파…주말 1위  file new 더팩트 10 09:58:12
'차차차' 신민아X김선호, 완벽한 '해피엔딩'에 시청자 '흐뭇'  file new 더팩트 41 09:19:47
'런닝맨' 하하, 예능감 폭발…'주꾸미 게임' 대활약  file new 더팩트 30 08:27:5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