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첫 전국 지하철 총파업 초읽기…다음주 찬반투표
39 더팩트 2021.08.04 00:00:04
조회 24 댓글 0 신고
서울교통공사 노조를 비롯해 5개 도시지하철 노조는 사측의 구조조정 등에 반발해 총파업을 예고했다. /남용희 기자
서울교통공사 노조를 비롯해 5개 도시지하철 노조는 사측의 구조조정 등에 반발해 총파업을 예고했다. /남용희 기자

적자급증에 구조조정 추진…노조, 지자체·정부 지원 요구

[더팩트|이진하 기자] 서울교통공사 노동조합을 비롯한 전국 6개 도시지하철 노동조합이 총파업을 추진 중이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급증한 적자를 구조조정과 임금 삭감 등으로 해결하려는 사측에 대한 반발이다.

4일 서울교통공사 노조에 따르면 16~19일 서울을 비롯해 인천·대전·대구·부산·광주 등 6개 도시지하철 노조가 연대 총파업을 놓고 찬반 투표를 진행한다.

노조는 지난달 21일 임시대의원대회를 열고 쟁의발생을 결의했다. 전국 6개 도시지하철 노조 동시 쟁의발생 결의는 이번이 처음이다. 파업이 현실화되면 사상 최초 전국 지하철 동시 파업이 된다. 서울지하철도 지난 2016년 이후 5년 만이며 2017년 서울교통공사 통합 출범 후로는 첫 파업이다.

이들은 △지하철 재정위기 해소 대책 마련 △도시철도 무임수송 손실비용 지원 제도 마련 △서울시·공사 인력감축 등 구조조정 계획 철회 △제도에 따른 총인건비 잠식 문제 해소 등 4개 요구사항을 내걸었다.

최대 쟁점은 만성적 재난 적자다. 서울메트로(1~4호선)와 서울교통공사(5~8호선)는 2017년 통합 출범한 후 2019년까지 매년 5000억 원대 적자를 냈다.

특히 지난해는 코로나19 여파로 운임이 줄어들면서 약 1조1000억원의 적자를 기록했다. 올해는 1조60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6년째 동결인 지하철 요금과 매년 늘어나는 버스환승 손실, 65세 이상·국가 유공자 등의 무임수송 부담이 증가하면서 만성 적자에서 벗어나지 못하는데다 코로나에 따른 단축운행, 승객감소까지 겹쳤다.

사측은 구조조정과 임금 삭감을 해법으로 내놓았다. 공사는 전체 직원 약1만6700명의 10%인 직원 1539명을 감축하고 복지 축소, 임금 동결 등을 골자로 한 자구안을 마련했다.

도시지하철 노조는 무임승객 즉 공익서비스에 대한 비용이 적자의 가장 큰 원인이라고 주장했다. /남용희 기자
도시지하철 노조는 무임승객 즉 공익서비스에 대한 비용이 적자의 가장 큰 원인이라고 주장했다. /남용희 기자

반면 노조는 정부와 서울시의 지원을 요구한다. 노조 관계자는 "고령화 사회에 따른 무임수송 인원 증가와 지하철 환승 할인 등이 재정적자의 큰 원인"이라며 "서울시와 정부는 책임을 직원들에게 전가하면 안 된다"라고 반발했다.

이어 "서울시는 다른 5개 광역시와 달리 재정자립도가 80%가 넘는데 보조금을 하나도 지원하지 않아 1조원이 넘는 손실이 발생했다"며 "지자체 지원이 있었다면 적자가 절반으로 줄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서울을 제외한 5개 도시지하철 노조는 지자체의 지원에도 무임승차에 대한 국고보조가 필요하다고 입을 모은다. 여기에는 한국철도공사(코레일)과 형평성 문제가 제기된다.

현재 도시지하철공사는 무임수송 손실을 모두 자체 부담하고 있으나 코레일은 철도산업발전 기본법에 따라 손실 중 60%를 보전받는다.

이에 따라 지하철 노조는 이번 총파업과 함께 공익서비스 비용의 국가보조 입법화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노조 관계자는 "파업 전까지 사측을 비롯해 국회, 지자체와 합의를 이끌어 내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만약 합의가 이뤄지지 않으면 서울교통공사는 빠르면 9월 초순에 주간 파업에 돌입하고 다른 지역은 10월에 파업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jh311@tf.co.kr



[인기기사]

· 尹 입당 변수...'보수' 선명성 강화 나선 최재형

· [단독] "제로페이 강화" 오세훈, 취임 석 달간 딱 한 번 썼다

· '광복절·개천절·한글날' 올해 대체공휴일 확정

· UFO?…터키 하늘에 정체 불명 '초록색 섬광' 정체는?(영상)

· 이마트·홈플러스, 잇단 오프라인 점포 매각 배경은?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곽상도 아들 퇴직금 50억…화천대유 "성과급에 위로금 포함"  file new 더팩트 0 17:36:44
확진자 급증에도 '불법 영업'…경찰, 노래방·주점 적발  file new 더팩트 0 17:29:54
60세 이상, 의료진 등 고위험군 '부스터샷' 곧 시작"...27일 계획 ..  file new 더팩트 2 15:48:08
70대 이상 노령층 확진자, 10명 중 7명이 '돌파감염'  file new 더팩트 13 14:40:01
"연기로 보답"…김정현, '가스라이팅 논란' 5개월 만에 심경 고백  file new 더팩트 15 12:42:21
김부겸 총리 "노마스크 이르면 연말쯤 가능할 듯"  file new (2) 더팩트 36 11:25:57
추석연휴 확진자 대란 현실화...이번주 최대고비  file new (1) 더팩트 11 11:03:49
"6년 근무 후 50억"…조국, '곽상도 아들 퇴직금' 공세  file new 더팩트 16 10:36:50
[속보]코로나19 신규확진 2771명…역대 두 번째 규모  file new 더팩트 3 09:44:34
지난해 이혼사건 줄고 소년범죄 늘었다  file new 더팩트 11 09:00:02
민주노총, '영장없는 사무실 수색' 국가배상 길 열려  file new (1) 더팩트 8 09:00:02
입시부터 자격증까지…오세훈 야심작 '서울런' 한 달  file new 더팩트 35 00:00:03
지현우X이세희, 스윗한 신사와 발랄한 아가씨 [TF움짤뉴스]  file new 더팩트 36 00:00:03
의정부서 교도소 이송 중 20대 절도 피의자 탈주  file new 더팩트 39 21.09.25
이태원역 '오징어 게임' 세트장, '방역 위반 논란'에 조기 철거  file new 더팩트 31 21.09.25
대학생 단체 "장제원 아들 래퍼 노엘, 당장 구속시켜야"  file new 더팩트 34 21.09.25
정은경 "1~2주간 확진자 급증할 듯...사적 모임 취소해달라"  file 더팩트 24 21.09.25
정부 직계약 모더나 백신 107만1000회분 인천공항 도착  file 더팩트 17 21.09.25
라오스 박쥐서 발견된 바이러스 "코로나19와 96.8% 일치"  file 더팩트 44 21.09.25
오세훈 '내곡동 의혹' 수사 속도…생태탕집 모자 조사  file 더팩트 32 21.09.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