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법원, '조선중앙TV 8억 송금경로' 공개 요청…통일부 "비공개"
39 더팩트 2021.08.03 19:04:17
조회 47 댓글 0 신고
국군포로 추심금 소송을 심리 중인 법원이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남문협)의 조선중앙TV 저작권료 송금경로와 수령인을 공개하라고 요청했으나 통일부가 비공개 입장을 낸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은 서울동부지법. /더팩트DB
국군포로 추심금 소송을 심리 중인 법원이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남문협)의 조선중앙TV 저작권료 송금경로와 수령인을 공개하라고 요청했으나 통일부가 비공개 입장을 낸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은 서울동부지법. /더팩트DB

[더팩트ㅣ최의종 기자] 국군포로 추심금 소송을 심리 중인 법원이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경문협)의 조선중앙TV 저작권료 송금경로와 수령인을 공개하라고 요청했으나 통일부가 비공개 결정한 것으로 파악됐다.

3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법 민사1단독 송승용 부장판사는 경문협이 2005~2008년 조선중앙TV에 보낸 저작권료 7억8000만원의 송금경로와 수령인을 공개해달라고 지난 4월 통일부에 요청했다.

하지만 통일부는 지난달 13일 법원에 비공개 결정이 담긴 사실조회 회신서를 보냈다. 통일에 관한 문제이며 경문협의 영업상 비밀이라는 이유에서다.

원고 측 엄태섭 변호사(법무법인 오킴스)는 "통일부가 경문협에게 협력사업 관련 내용은 보고 받았다고 밝혔다"면서도 "다만 구체적인 내용을 밝힐 수 없다는 취지로 비공개했다"고 전했다.

국군포로 한모 씨와 노모 씨는 지난해 7월 북한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승소했다. 한국전쟁 당시 북한군에 포로로 붙잡혀 내무성 건설대에 배속돼 강제노역한 사실을 인정받은 것이다. 당시 서울중앙지법 민사47단독 김영아 판사는 "북한과 김정은 위원장은 총 4200만 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이에 한씨 등은 지난해 8월 법원 채권압류 및 추심명령을 받아 경문협에 조선중앙TV 저작권료를 달라고 요청했다. 북한과 김정은 위원장에게 직접 배상을 받기 어려우니 제3자인 경문협이 조선중앙TV에 보낼 저작권료를 달라고 요청했다.

그러나 경문협이 이를 거부하자 한 씨 등은 지난해 12월 서울동부지법에 추심금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bell@tf.co.kr



[인기기사]

· 尹 입당 변수...'보수' 선명성 강화 나선 최재형

· [단독] "제로페이 강화" 오세훈, 취임 석 달간 딱 한 번 썼다

· '광복절·개천절·한글날' 올해 대체공휴일 확정

· UFO?…터키 하늘에 정체 불명 '초록색 섬광' 정체는?(영상)

· 이마트·홈플러스, 잇단 오프라인 점포 매각 배경은?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고발사주부터 김건희·윤우진까지…'윤석열 수사팀' 주목  file new 더팩트 4 05:00:01
부모 징계권 삭제 8개월…'체벌은 범죄' 인식은 아직  file new 더팩트 6 00:00:04
'스우파'·'걸스플래닛'으로 기사회생한 엠넷  file new 더팩트 4 00:00:04
추석 극장가 한국영화 선전, 어떤 작품 얼마나 벌까  file new 더팩트 4 00:00:03
[나의 인생곡㉟] 소명 '빠이빠이야', 24년 무명 벗은 '역발상'  file new 더팩트 1 00:00:03
중대본 "수도권 일 평균 1400명 확진…역대 최고보다 11% 증가"  file new 더팩트 13 21.09.22
에이티즈, 美 빌보드 7개 차트 IN…아티스트100 첫 진입  file new 더팩트 11 21.09.22
윤수현, 추석 연휴 마지막 날 프로야구 마운드서 열창  file new 더팩트 9 21.09.22
방탄소년단, UN 퍼포먼스 관심 폭발에 '확장 버전' 공개  file new 더팩트 28 21.09.22
김부선 "이재명, 옛정 생각해서 대장동 정보 좀 주지"  file new 더팩트 32 21.09.22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미국 시청 1위…한국 드라마 최초  file new 더팩트 28 21.09.22
방탄소년단, 유엔총회 연설·메시지에 외신도 주목  file new (1) 더팩트 23 21.09.22
[인터뷰] 김소연, '천서진'으로 거듭난 27년 연기 내공②  file new 더팩트 16 21.09.22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1720명…서울만 641명  file new 더팩트 7 21.09.22
오토바이 사고로 사지마비…대법 "보험사 계약해지 부당"  file new 더팩트 29 21.09.22
밀리언셀러 탄생…4세대 아이돌의 시대 개막  file (1) 더팩트 45 21.09.22
에이티즈, "이번 추석은 안전하고 행복하게...우리와 함께해요"  file 더팩트 20 21.09.22
"피크 때는 1분에 2~3명씩 검사"…'코로나 최전선' 선별검사소  file 더팩트 11 21.09.22
[인터뷰] 김소연, "'펜하'는 두려움 떨치게 해준 작품"①  file 더팩트 31 21.09.22
최근 5년간 데이트폭력 4만 8000건…4.2%만 구속  file 더팩트 20 21.09.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