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재산 다툼에 지적장애 동생 살해한 40대 구속기소
39 더팩트 2021.07.27 20:09:14
조회 48 댓글 0 신고
상속재산을 가로채기 위해 지적장애인 친동생을 살해한 40대 남성이 구속기소 됐다. /이새롬 기자
상속재산을 가로채기 위해 지적장애인 친동생을 살해한 40대 남성이 구속기소 됐다. /이새롬 기자

경찰에 거짓 실종신고로 덜미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상속재산을 가로채기 위해 지적장애인 친동생을 살해한 40대 남성이 구속기소 됐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서정식 부장검사)는 지적장애가 있는 친동생을 물에 빠뜨려 살해한 A(44) 씨에게 살인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향정) 혐의를 적용해 27일 재판에 넘겼다고 밝혔다.

부모 사망 후 재산 대부분을 상속받은 A씨는 동생 B(38) 씨의 후견인이 상속재산분할·부당이득반환 청구소송을 제기하자 동생을 살해하기로 마음먹었다.

A씨는 지난달 28일 이른 오전 경기 구리시 왕숙천 인근에서 B씨에게 향정신성의약품 성분이 든 수면제를 약이라고 속이고 먹였다. 이후 B씨가 깊은 잠에 빠지자 물에 빠뜨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범행 후 A씨는 경찰에 거짓 실종신고를 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사건 당일 오전 2시50분께 '동생이 영화관에 간다면서 집을 나선 뒤 돌아오지 않는다'고 신고했다.

경찰은 CCTV 영상 등을 토대로 B씨의 행적을 확인하면서 A씨가 거짓말을 한 정황을 포착했다. A씨는 범행 다음 날인 6월 29일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B씨의 시신은 같은날 강동대교 아래 한강에서 발견됐다.

검찰은 초기단계부터 경찰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수사를 진행해왔다. 사건 송치 이후 검찰은 과학수사 등 다각도로 보완수사를 한 결과 A씨가 지인들에게 수면제를 요구한 사실이나 사건 당일 미리 구한 수면제를 약으로 속여 먹인 사실 등 살인의 고의와 마약 범죄를 추가로 찾아냈다.

검찰 관계자는 "향후에도 검찰은 경찰과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해 강력범죄에 엄정 대응하고, 피고인이 죄에 상응하는 처벌을 받을 수 있도록 공소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sejungkim@tf.co.kr



[인기기사]

· 윤석열 입당 '초읽기'…최재형과 주도권 다툼 불가피

· 文정권, 'K-방역' 자신감의 그림자

· [서울 민선7기 3년①] 오세훈 4선 '최대변수'…24대1 구청장 향방도 주목

· [단독] 김현아 SH사장 후보자, 청담동 아파트 4억 올랐다

· 카카오뱅크 청약 오늘(27일) 마감…흥행 성공할까?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 3607만명 집계…성인기준 81.7%  file 더팩트 8 21.09.19
박범계·김진욱 강력한 의지 천명…'고발사주 수사' 총력전  file 더팩트 35 21.09.19
집회의 자유, 시장님 마음대로?…'뜨거운 감자' 감염병예방법  file 더팩트 27 21.09.19
“작년보다 손님 늘었어요”…코로나 2년째 추석 시장 '활기'  file 더팩트 32 21.09.19
[인터뷰] 베이비 야나, 이유 있는 새 이름과 음악  file 더팩트 20 21.09.19
김고은X안보현, 작품 밖에서도 '열일'하는 비주얼 케미 [TF움짤뉴스]  file 더팩트 24 21.09.19
'바달집'→'복면가왕'...이번 추석은 '스핀오프'가 대세  file 더팩트 24 21.09.19
[인터뷰] 백아연, 평범함을 특별하게 바꾸는 가수  file 더팩트 17 21.09.19
"능력껏 군대 뺐어야지" 女소대장, 병사 속옷 들며 막말  file 더팩트 60 21.09.18
"데이트폭력에 가족이 숨져"…승객 울린 4호선 안내방송  file 더팩트 75 21.09.18
'성노예 착취물 100개' 트위터 '마왕' 구속  file 더팩트 62 21.09.18
코로나 신규확진자 역대 네 번째 규모…추석 연휴 비상(종합)  file (1) 더팩트 31 21.09.18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2087명…서울·경기 1377명  file 더팩트 26 21.09.18
오늘(18일)부터 백신 미접종자 500만명 예약 가능  file 더팩트 62 21.09.18
"길원옥 할머니 치매 몰랐다"…'준사기 혐의' 윤미향 공판  file 더팩트 72 21.09.18
갑질 연예인 폭로 파문…노키즈존 특혜 논란도 [TF업앤다운(하..  file (1) 더팩트 64 21.09.18
"뒤숭숭한 사건이 많아서…" 한 눈 팔 시간 없는 순찰대  file 더팩트 30 21.09.18
'트롯 6인방' 새출발…'펜하' '슬의생' 화려한 퇴장 [TF업앤다운(상).  file 더팩트 41 21.09.18
'기적' 임윤아, "'청와대' 발음 어려워…박정민은 '정멜레온'"①  file 더팩트 41 21.09.18
'기적' 임윤아, "누군가의 뮤즈로…추석은 '기적'과 함께"②  file 더팩트 53 21.09.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