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8뉴스' 방탄소년단 "모든 성과 아미 덕분…특사, 사명감 가질 것"
39 더팩트 2021.07.25 09:57:16
조회 40 댓글 1 신고
그룹 방탄소년단이 SBS '8뉴스'에 출연해 그동안의 성과와 대통령 특사 등 앞으로 활동 계획을 전했다. /빅히트뮤직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SBS '8뉴스'에 출연해 그동안의 성과와 대통령 특사 등 앞으로 활동 계획을 전했다. /빅히트뮤직 제공

24일 빌보드 핫 100 8주 연속 1위 후 첫 언론 인터뷰 

[더팩트|원세나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Butter(버터)'와 ''Permission to Dance(퍼미션 투 댄스)'로 빌보드 핫 100 8주 연속 1위라는 대기록을 세운 이후 언론과 처음으로 인터뷰를 진행했다.

방탄소년단은 24일 방송된 SBS '8뉴스'에 출연해 김용태 앵커와 대담을 나눴다. 이날 멤버들은 'Butter'에서 'Permission to Dance'로 이어지는 최근의 성과에 대한 멤버들의 생각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비대면 공연을 이어온 소회, 그리고 전 세계 팬들에 대한 감사를 전하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대통령 특사 활동 등 앞으로의 활동 계획도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5월 21일 발매된 'Butter'로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에서 7주 연속 1위를 차지하는 대기록을 세운 데 이어 지난 9일 발매한 신곡 'Permission to Dance'로 핫 100 1위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Permission to Dance'는 그뿐만 아니라 빌보드의 또 다른 메인 차트인 아티스트 100 1위를 포함해 총 10개 부문 1위라는 대기록을 썼다.

RM은 "꿈 같다. 시기가 시기라서 그렇기는 하지만 '버터'라는 곡이 낼 때만 해도 7주 연속 1위는 전혀 예상을 못 했다. 7주 연속 1위를 하고 나서 우리끼리 농담 삼아 배턴 터치했으면 좋겠다고 했는데 실현돼서 영광이다. 이 노래를 들어주신 모든 분, 특히 아미분들께 가장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빌보드 역사상 핫 100차트에 핫샷 데뷔(발표 즉시 1위)한 뒤 7주 이상 1위를 지키다 자신의 다른 곡으로 핫 100 1위를 대체한 가수는 퍼프 대디, 드레이크, 그리고 방탄소년단뿐이며, 그룹으로는 방탄소년단이 유일하다. 방탄소년단에 앞서 한 가수가 자신의 곡으로 핫 100 정상 자리를 주고받은 사례는 비틀스, 저스틴 비버, 테일러 스위프트 등 13팀뿐이다.

진은 "저도 인터넷을 통해 알게 됐다. 우리가 그런 일들을 할 수 있게 된 게 우리 팬 여러분, 아미 여러분들 덕분이다. 우리 음악을 들어주셔서 감사하고 또 보답하기 위해 정말 더 열심히 하겠다고 이렇게 말하겠다. 아미 여러분들 사랑한다"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표현했다.

방탄소년단은 앞서 지난 21일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됐다. 이에 따라 오는 9월 유엔총회 등 국제회의에 특별사절 자격으로 참석한다.

RM은 "연습생 때부터 생각해 보면 저희는 밀레니얼 세대에 속한다. 지금 청년 세대 분들과 함께 커왔다고 말씀드릴 수 있을 것 같다. 세계적으로 경제 위기나 사회적으로 무언가가 우리에게 미치는 것들을 실감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2021년에 위기가 있을 때 미약하지만 문화 특사든 유엔총회든 저희가 할 수 있는 일이 있고 힘이 있다면 참여해서 청년 세대 분들이나 전 세계 미래 세대 분들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해보자 했다. 감히 우리나라를 위해서 할 수 있는 일을 해보자 한다. 무거우면서도 즐거운 마음으로 임할 것이다. 사명감을 갖고 완수하고 오겠다"라고 밝혔다.

앞으로의 활동에 대해 정국은 "이때까지 음원이나 음반을 발매한 것도 그때의 우리 생각들이나 감정 상태, 흐름에 따라 탄생이 된 거라서 앞으로도 지금까지 그랬던 것처럼 '지금 우리가 어떤 얘기를 하면 좋을까' 이런 것들을 고민하고 얘기해 나가면서 자연스럽게 좋은 곡, 멋진 곡이 만들어지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답했다.

wsen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주간政談<상>] '친문 적자' 김경수 유죄 '후폭풍'...추미애 '가시방석'

·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1629명…18일째 네 자릿수

· 靑 선 그었지만…재계, 이재용 부회장 특사 기대 여전

· 조국 딸 동창 "검찰 조사 중 '위증죄 처벌' 위협 당했다"

· 영탁·김희재→하니, 코로나19 확산에 연예계 '비상' [TF업앤다운(하)]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고발사주부터 김건희·윤우진까지…'윤석열 수사팀' 주목  file new 더팩트 6 05:00:01
부모 징계권 삭제 8개월…'체벌은 범죄' 인식은 아직  file new 더팩트 7 00:00:04
'스우파'·'걸스플래닛'으로 기사회생한 엠넷  file new 더팩트 5 00:00:04
추석 극장가 한국영화 선전, 어떤 작품 얼마나 벌까  file new 더팩트 6 00:00:03
[나의 인생곡㉟] 소명 '빠이빠이야', 24년 무명 벗은 '역발상'  file new 더팩트 5 00:00:03
중대본 "수도권 일 평균 1400명 확진…역대 최고보다 11% 증가"  file new 더팩트 14 21.09.22
에이티즈, 美 빌보드 7개 차트 IN…아티스트100 첫 진입  file new 더팩트 11 21.09.22
윤수현, 추석 연휴 마지막 날 프로야구 마운드서 열창  file new 더팩트 9 21.09.22
방탄소년단, UN 퍼포먼스 관심 폭발에 '확장 버전' 공개  file new 더팩트 28 21.09.22
김부선 "이재명, 옛정 생각해서 대장동 정보 좀 주지"  file new 더팩트 32 21.09.22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미국 시청 1위…한국 드라마 최초  file new 더팩트 28 21.09.22
방탄소년단, 유엔총회 연설·메시지에 외신도 주목  file new (1) 더팩트 23 21.09.22
[인터뷰] 김소연, '천서진'으로 거듭난 27년 연기 내공②  file new 더팩트 18 21.09.22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1720명…서울만 641명  file new 더팩트 7 21.09.22
오토바이 사고로 사지마비…대법 "보험사 계약해지 부당"  file new 더팩트 29 21.09.22
밀리언셀러 탄생…4세대 아이돌의 시대 개막  file (1) 더팩트 45 21.09.22
에이티즈, "이번 추석은 안전하고 행복하게...우리와 함께해요"  file 더팩트 20 21.09.22
"피크 때는 1분에 2~3명씩 검사"…'코로나 최전선' 선별검사소  file 더팩트 11 21.09.22
[인터뷰] 김소연, "'펜하'는 두려움 떨치게 해준 작품"①  file 더팩트 31 21.09.22
최근 5년간 데이트폭력 4만 8000건…4.2%만 구속  file 더팩트 20 21.09.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