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혜빈과 열애' 마르코, 거짓 해명 사과 "팬들께 죄송" (전문)
39 더팩트 2021.05.18 07:24:53
조회 93 댓글 0 신고
17일 혜빈과 열애를 인정한 마르코는 전날 팬들에게 열애를 부인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시그널콘텐츠 제공
17일 혜빈과 열애를 인정한 마르코는 전날 팬들에게 열애를 부인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시그널콘텐츠 제공

팬들과 단체 대화방서 "열애 아니다" 부인해 질타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모모랜드 혜빈과 열애 중인 마르코가 사과했다. 열애 인정 전날 팬들과 단체 대화방에서 혜빈과 연인 사이가 아니라고 거짓 입장을 한데 대한 반성이다.

마르코는 17일 밤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장문의 사과글을 게재했다. 마르코는 "오픈채팅에서 저의 언행으로 그동안 믿어주시고 응원해주신 분들께 큰 실망을 드리게 됐다"며 "거짓으로 팬 여러분을 안심시켜 드리고자 했던 것이 제 불찰이다"고 해명했다.

이어 마르코는 "많은 분께 피해가 갈 수도 있다는 두려움에 팬분들의 사랑으로 활동할 수 있었던 제가 진실한 자세가 당연하다는 사실을 외면했다. 올바르지 못한 판단과 거짓 해명으로 상처 입은 팬분들께 죄송한 마음뿐이다. 죄송하다는 말로 이미 저에게 받은 실망과 속상함이 없어지지는 않겠지만 끊임없이 반성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마르코는 온라인을 중심으로 혜빈과 열애 중이라는 소문이 돌았다. 이에 팬들은 마르코와 단체 대화방에서 마르코에게 사실 여부를 물었고, 마르코는 "전혀 아니다. 태어나서 커플링을 해본 적이 없다"며 부인한 바 있다.

다만 17일 모모랜드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가 두 사람의 열애가 맞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혜빈과 마르코의 열애가 공식화됐고, 이후 마르코는 팬들에게 거짓말을 했다는 질타를 받고 있다.

한편 마르코는 2017년 보이그룹 열혈남아로 데뷔했다가 2018년 KBS2 오디션 프로그램 '더 유닛'을 통해 프로젝트 그룹 유엔비로 활동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2019년 1월 유엔비 해체, 2020년 3월 열혈남아 해체 후에는 올해 2월 종영한 웹드라마 '리플레이'에 출연하면서 연기자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다음은 마르코 SNS 글 전문>

마르코입니다. 팬분들께 걱정을 끼쳐 죄송합니다. 어제 오픈채팅에서의 저의 언행으로 그동안 믿어주시고 응원해주신 분들께 제가 큰 실망을 드리게 되었습니다.

거짓으로 팬 여러분을 안심시켜드리고자 했던 것이 제 불찰입니다. 많은 분들께 피해가 갈 수도 있다는 두려움에, 팬분들의 사랑으로 활동을 할 수 있었던 제가, 진실한 자세가 당연하다는 사실을 외면했습니다.

올바르지 못한 판단과 거짓 해명으로 상처 입은 팬분들께 죄송한 마음뿐입니다. 죄송하다는 말로 이미 저에게 받은 실망과 속상함이 없어지지는 않겠지만 끊임없이 반성하겠습니다. 다시는 실망 시켜드리지 않게 노력하고 저의 철없는 행동에 보내주시는 질타는 잊지 않고 또 반성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사죄드립니다. 죄송합니다.

2kuns@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文정부, 지난 4년 '위기를 기회로 삼았다' 자화자찬

· 20대 "요즘엔 민주당 지지가 비하"…與, 또 '청년TF' 다를까?

· '5·18' 41주년, 야권 잇따라 광주행…'중도 잡기' 안간힘

· '1심 무죄' 가습기 참사 SK케미칼·애경 항소심 시작

· 윤갑근 실형, 술접대 검사 기소…'김봉현의 입' 적중 어디까지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단독] 최수종, 축구 경기 중 '오른팔 다발성 골절' 전치 10주 중상  file new 더팩트 1 07:15:04
[이슈현장] YG 신사옥 앞 달라진 풍경, the SameE의 가치(영상)  file new 더팩트 0 07:00:01
대법 "복지포인트는 통상임금 포함 안 돼"  file new 더팩트 0 06:00:02
조직개편 산 넘은 박범계·김오수…검찰인사 여세몰이  file new 더팩트 2 05:00:02
교육부 "코로나 확진자 1000명 미만이면 전면 등교 원칙"  file new 더팩트 18 21.06.20
한예슬, 유튜버 김용호 '2차전' 예고에…"이번엔 확실히 보내주나?.  file new 더팩트 46 21.06.20
'비아이 마약 무마' 양현석, 이번 주 첫 재판  file new 더팩트 19 21.06.20
7월부터 '6인 모임' 가능…"코로나 극복 중대한 분기점" (종합)  file new 더팩트 20 21.06.20
[속보] 7월부터 '6인 모임' 가능…거리두기 완화  file new 더팩트 41 21.06.20
선예, 캐나다 근황 공개…'세자매 엄마 맞아?'  file new 더팩트 83 21.06.20
국민 10명 중 9명 "국산 코로나 백신 개발해야"…임상 참여는..  file new (1) 더팩트 20 21.06.20
조국 딸, 이번 주 첫 법원 출석…부모 재판 증언대 선다  file new 더팩트 11 21.06.20
손정민 父 "수사 궁금한데 물어볼 곳 없어…이렇게 버림받나"  file new 더팩트 30 21.06.20
크래프톤, 마동석 주연 첫 배그 단편영화 '그라운드 제로' 공개  file new 더팩트 18 21.06.20
코로나 백신 1차 접종자 인구 대비 30% 목전…1500만 명 돌파  file new 더팩트 7 21.06.20
IQ 156 '뇌섹녀' 하연주, 오늘(20일) 사업가와 웨딩마치  file new 더팩트 55 21.06.20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429명…이틀 연속 400명대  file new (1) 더팩트 8 21.06.20
출소 7달 만에 또 절도…대법 "상습절도죄도 특가법 처벌 가능"  file new 더팩트 21 21.06.20
석달 2200만 접종 '속도전'…국민 70% 집단면역 본격화  file 더팩트 18 21.06.20
고위 법조인 재판만 법대로…'인권교과서'된 양승태·김학의 사건  file 더팩트 23 21.06.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