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서인국·박보영, 멸망과 동경의 '흑백 눈맞춤' [TF움짤뉴스]
39 더팩트 2021.05.09 07:00:02
조회 30 댓글 0 신고
서인국과 박보영이 지난 6일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멸망' 제작발표회에서 팔짱을 끼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tvN 제공
서인국과 박보영이 지난 6일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멸망' 제작발표회에서 팔짱을 끼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tvN 제공

죽음과 삶의 경계 속 상반된 캐릭터로 '초월 케미' 예고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죽음과 삶의 경계에서 두 남녀가 만납니다. 모든 것들을 사라지게 하는 존재 멸망(서인국 분)과 살 날이 얼마 남지 않은 동경(박보영 분)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가 오랜 만에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두 배우의 초월 케미스트리를 예고하고 있습니다.

서인국과 박보영은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극본 임메아리, 연출 권영일, 이하 '멸망')의 제작발표회에 싱그러운 미소를 띠고 참석했는데요. 서인국은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이후 3년 만에, 박보영은 '어비스' 이후 2년 여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합니다. 오랜 만에 만나는 반가운 얼굴 만큼이나 두 배우가 갖고 있는 특유의 풋풋한 매력이 돋보이네요.

이날 의상도 빼놓을 수 없는데요. 서인국은 자신이 연기할 '멸망'의 어두운 분위기를 연상케 하는 올블랙 패션으로 등장한 반면, 박보영은 순백의 의상으로 등장했습니다.

흑과 백 조화는 언뜻 보면 저승사자와 인간, 악마와 천사 등이 떠오르는 대조적인 조합입니다. 드라마 '멸망'의 연출을 맡은 권영일 감독은 '멸망'은 "죽음의 이야기가 아닌 삶에 대한 이야기"라고 표현했는데요. 시놉시스를 봐도 슬픈 사연의 서사가 머릿속에 그려지기도 합니다. 죽음에 익숙한 '멸망'과 죽음을 앞둔 '동경'의 만남은 어떤 모습일지 기대를 모으네요.

각각 3년, 2년 여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서인국과 박보영이 '멸망'을 통해 초월 케미스트리를 예고하고 있다. /tvN 제공
각각 3년, 2년 여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서인국과 박보영이 '멸망'을 통해 초월 케미스트리를 예고하고 있다. /tvN 제공

슬픈 서사도 잠시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서인국의 팔장을 끼고 그를 올려다보는 박보영과 그런 박보영을 바라보는 서인국의 눈빛에는 흑백 조화 속 묘한 달달함이 느껴지기도 합니다. 두 배우는 설레는 키 차이 만큼이나 드라마 '멸망'에서 상반된 캐릭터를 연기할 예정인데요. 드라마 전개가 진행될수록 슬픈 서사가 더해진다면 대부분의 시청자들이 이날의 눈맞춤을 기억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드라마 '멸망'에는 서인국과 박보영 외에도 이수혁 강태오 신도현 우희진 다원 정지소 이승준 송주희 최소윤 등 배우들이 출연해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멸망'은 오는 10일 밤 9시 동경의 집 현관으로 들어올 예정입니다.

2kuns@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TF비즈토크] "엎어진 공매도 운동장?"…여전히 빗발치는 개미 '원성'

· '친문' '친이재명' 갈등 조짐…불 붙은 與 '경선 연기론'

· 카네이션 받은 손정민씨 아버지…"아들 한 번만 안아봤으면"

· [단독] '장발'의 조두순, 뒷짐지고 여유로운 '외출' 포착

· 손흥민 리그 최다 17호골 '폭발', 차범근 대기록과 '타이'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무인점포 털고, 취한 채 병원서 폭력…3달 간 5만4000여 명 검거  file new 더팩트 1 10:52:37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452명…주말 영향 100여 명 감소  file new (1) 더팩트 6 09:35:40
땅 팔 때 조건 없으면 묫자리 쓸 권리…"단 사용료는 내야"  file new (1) 더팩트 6 09:00:02
'한명숙 직권남용' 윤석열 겨눈 공수처…"이성윤 사건과 닮아"  file new 더팩트 16 00:00:02
조정석→전미도, '슬의생' 99즈의 각양각색 스타일 [TF움짤뉴스]  file new 더팩트 28 00:00:02
'AZ 백신 접종 후 사망' 3건 추가…당국, 인과관계 파악 나서  file new 더팩트 70 21.06.12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565명…이틀 연속 500명대  file (1) 더팩트 22 21.06.12
조국·정경심 "'학폭 피해' 아들에 매달렸을 뿐…위조 없었다"  file (1) 더팩트 27 21.06.12
3주 잘 넘기면…7월 노마스크·해외여행 현실로  file 더팩트 72 21.06.12
'기록 행진' 블랙핑크...★들의 기부·득남 소식도 [TF업앤다운]  file 더팩트 49 21.06.12
6월 극장가, 전주국제영화제 화제작 연이어 개봉 [TF확대경]  file 더팩트 33 21.06.12
윤석열-이성윤 갈등에 중단된 주례보고 '부활'  file 더팩트 18 21.06.11
'박원순 피해자 실명 공개' 김민웅·오성규 검찰 송치  file 더팩트 49 21.06.11
택배노조 "정부, 1차 합의 뒤집어…총파업 수위 높인다"  file (1) 더팩트 21 21.06.11
검찰, 추미애 '아들 청탁·허위 증언' 고발 건 모두 각하  file 더팩트 40 21.06.11
노량진1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건축심의 통과  file 더팩트 19 21.06.11
조남관 "검찰개혁-정치적 중립 함께 가야 성공"  file 더팩트 12 21.06.11
조국 딸, 부모와 한 법정 선다…증인 채택  file 더팩트 15 21.06.11
AZ→얀센 백신 갈아탈 수 있다…60~74세 예약자  file 더팩트 73 21.06.11
'평화음악회, 출연자 2차 공개…명품 라인업 완성  file 더팩트 27 21.06.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