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관심 끌고 싶어서"…'벤츠 보복주차' 작성자 사과
39 더팩트 2021.05.08 13:53:58
조회 76 댓글 0 신고
주차장 두 칸을 차지한 벤츠 차량에 이른바 '보복 주차'를 했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던 작성자가 일주일 만에 사과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주차장 두 칸을 차지한 벤츠 차량에 이른바 '보복 주차'를 했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던 작성자가 일주일 만에 사과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사과문 게재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주차장 두 칸을 차지한 벤츠 차량에 이른바 '보복주차'를 했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던 작성자가 일주일 만에 사과했다.

벤츠 보복 주차 관련 글을 작성한 당사자라고 소개한 A씨는 7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벤츠 보복주차 공식 사과문'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A씨는 "오해에서 비롯된 거짓된 글로 인해 차주분이 큰 피해를 입고 있어, 사실을 정확히 알려드리고 차주분에게 사과를 전하기 위해 글을 쓴다"며 "입구 앞이라 주차하고 싶었는데 벤츠 차량이 주차된 걸 보고 '참교육'을 해야겠다는 잘못된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

그는 "최대한 차를 붙여 주차하는 등 고의적인 보복 주차를 했다. 차주에게 문자와 전화를 하고 얼굴을 보기 위해 기다리고 있었다"며 "차주분이 나오자마자 충분한 사과를 했고, 심한 말이나 예의에 어긋나는 언행은 전혀 하지 않았지만 저는 더 골탕 먹일 생각에 한, 두시간가량 일부러 차를 빼주지 않았다"고 했다.

이후 A씨는 차를 빼는 과정에서 벤츠 차량을 긁었고, 당황해서 '보험 처리를 해라'며 현장을 벗어났다고 전했다. A씨에 따르면 벤츠 차주 측은 견적액 절반 가격으로 수리해줬고, 렌트비도 받지 않았다.

A씨는 "보복 주차 글을 올리면 관심을 끌겠다 싶어 글을 올리게 됐다"며 "제 글로 인해 차주분이 공격당할 수 있다고 생각하지 못해 자극적으로 보이고자 거짓을 섞고 과장해 글을 썼던 것 같다. 제 의도와 다르게 일을 잘 처리해준 벤츠 차주분과 남편분에게 너무 엄한 피해를 끼친 것 같다"고 했다.

앞서 지난 1일 A씨는 서울 강서구 한 홈쇼핑 건물에서 2면에 걸쳐 주차한 벤츠 차주에게 보복 주차를 했다는 글을 커뮤니티에 올렸다. 당시 A씨는 "자리가 저기 하나뿐이라 조심스레 주차에 성공했다"며 "차주가 모 홈쇼핑 쇼호스트인데 오자마자 적반하장으로 반응했다"고 주장했다.

글이 알려진 뒤 비난 여론이 거세지자 벤츠 차주 B씨는 "현재 임신 10주차 임산부로서 그날 컨디션이 좋지 않아 약속된 방송 시간에 늦어 급한 마음에 빠르게 주차하느라 제대로 확인하지 못했다"며 사과했다.

B씨는 다른 자리가 많았는데도 불구하고 A씨가 자신의 옆자리에 주차했고, 차를 빼는 과정에서 오히려 자신의 차를 긁어 수리비를 물어줬다고 했다. 그러면서 "한 달 전 마무리된 일을 왜 갑자기 공론화시킨 것인지 당황스럽다"고 입장을 밝혔다.

sejungkim@tf.co.kr



[인기기사]

· [단독] '장발'의 조두순, 뒷짐지고 여유로운 '외출' 포착

· [주간政談] '대략 난감' 장관 후보자들…"역대급 흠결이네"

· 60대 택시기사 '무차별 폭행'…20대 남성 구속

· 스타 기부 선행 '눈길'...실내 흡연·뺑소니 혐의 '눈살' [TF업앤다운]

· SSG랜더스필드 상륙한 노브랜드 버거…선수도 팬들도 '엄지척'(영상)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이달말 '역대급 검찰인사'…정권수사팀도 물갈이될 듯  file new 더팩트 2 05:00:02
광화문광장 내년 4월 정식 개장…월대·해치상은 2023년  file new 더팩트 7 00:40:34
'뛰는 자 위에 나는 자'…조직 뒤통수 친 보이스피싱 수거책  file new 더팩트 15 00:00:04
조영남, 양수리 빵공장서 '엄영수 결혼 축가' 열창(영상)  file new 더팩트 7 00:00:03
'모두 부인한다' 양승태 등 뻔한 답변서…판사 "이러면 재판 끝"  file new 더팩트 12 00:00:03
[나의 인생곡㉓] 남진 '님과 함께', 변치않는 '젊은오빠' 상징곡  file new 더팩트 6 00:00:01
검찰 중간간부 인사 이달 말 발표…연수원 31기 차장 승진  file new 더팩트 10 21.06.23
자전거 인증제 통과하면 '따릉이' 요금 감면  file new 더팩트 10 21.06.23
'역대급 검찰 인사' 임박…인사위 2시간 반 만에 종료  file new 더팩트 10 21.06.23
서울시, 세종문화회관 재건축 논의…내달 중순 결정  file new 더팩트 6 21.06.23
'1심 각하' 위안부 피해자 소송 …내년 5월 항소심 선고  file new 더팩트 5 21.06.23
서울시 "자가검사키트, 효과있었다"…'전시행정' 비판 반박  file new 더팩트 6 21.06.23
'멀푸봄' 박지훈, 본격 러브라인 시작…'설렘 모멘트' 선사  file new 더팩트 7 21.06.23
'미치지 않고서야', 공감+위로 담은 'N년차' 직장 생존기(종합)  file new 더팩트 7 21.06.23
(여자)아이들 민니, 코로나19 음성 "태국 자택서 자가격리"  file new 더팩트 8 21.06.23
조민아, 득남…SNS에 출산 소식 직접 전해   file new 더팩트 28 21.06.23
[단독] '음주운전 혐의' 애프터스쿨 출신 리지 검찰 송치  file new (1) 더팩트 30 21.06.23
유다인, 민용근 감독과 올가을 '부부의 연' 맺는다  file new 더팩트 22 21.06.23
송이한, '듣는 음악'의 힘 증명…은은하게 스며든 '롱런'  file new 더팩트 5 21.06.23
경찰, '사기 의혹' 윤석열 장모 거듭 무혐의  file new (1) 더팩트 12 21.06.2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