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SM, 소속 가수 곡에 아내 가사 채택한 직원 징계
39 더팩트 2021.05.06 20:15:58
조회 46 댓글 0 신고
SM엔터테인먼트가 최근 A&R 직원의 부적절한 업무 진행을 확인하고 해당 직원을 중징계했다. /SM엔터 로고
SM엔터테인먼트가 최근 A&R 직원의 부적절한 업무 진행을 확인하고 해당 직원을 중징계했다. /SM엔터 로고

A&R 직원 일탈에 발빠른 조치

[더팩트 | 정병근 기자] SM엔터테인먼트 소속 A&R 직원이 소속 아티스트의 곡에 아내를 작사가로 참여시켜 징계를 받았다.

SM엔터테인먼트는 6일 "최근 해당 직원의 부적절한 업무 진행이 확인돼 이와 관련해 징계 조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데일리안은 'SM엔터테인먼트 A&R 유닛장이었던 A씨가 엑소, 보아 등의 곡에 자신의 아내가 쓴 가사를 회사 모르게 채택한 것이 발각돼 중징계를 받았다', 'A씨 아내가 작사에 참여한 곡은 총 15곡'이라고 보도했다.

A&R(Artists and repertoire)은 아티스트의 발굴, 계약, 육성과 그 아티스트에 맞는 악곡의 발굴, 계약, 제작을 담당한다.

A씨는 작사 내용을 취합하고 채택하는 과정에서 자신의 아내가 작사가로 동참한 사실을 회사에 알리지 않았다. 이는 공정성에 위배되는 행동이고 SM엔터테인먼트는 이를 확인한 뒤 발빠르게 대처했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단독] "죄송하다"던 장동민 돌멩이 테러범, 1심 실형 선고 당일 항소

· [TF인터뷰] '뺑소니 혐의' 입건 김흥국, "오토바이 운전자가 3500만원 요구"

· '흡연 논란 사과' 임영웅, '건행' 전도사의 아쉬운 오점 [TF확대경]

· '마인'부터 '멸망'까지...5월 책임질 tvN 신작들 [TF프리즘]

· [ 나의 인생곡⑯] 윤수현 '천태만상', '역주행 신화' 쓴 커버송 원조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해외 백신접종자도 가족방문 위해 입국 시 격리면제  file new 더팩트 6 17:30:17
[속보] 7월부터 해외서 백신 맞고 입국하면 '격리 면제'  file new 더팩트 3 16:07:07
백신 1차 접종자 38만6000여 명…누적 1200만 명 육박  file new 더팩트 9 14:42:55
'방랑식객' 임지호, 심장마비로 별세…강호동·김수로 등 추모행렬  file new 더팩트 85 12:31:31
손정민 父, 친구 휴대전화 습득 정황 지적한 전문가에 동조  file new 더팩트 27 12:04:19
무인점포 털고, 취한 채 병원서 폭력…3달 간 5만4000여 명 검거  file new 더팩트 23 10:52:37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452명…주말 영향 100여 명 감소  file new (1) 더팩트 9 09:35:40
땅 팔 때 조건 없으면 묫자리 쓸 권리…"단 사용료는 내야"  file new (1) 더팩트 19 09:00:02
'한명숙 직권남용' 윤석열 겨눈 공수처…"이성윤 사건과 닮아"  file new 더팩트 23 00:00:02
조정석→전미도, '슬의생' 99즈의 각양각색 스타일 [TF움짤뉴스]  file new 더팩트 40 00:00:02
'AZ 백신 접종 후 사망' 3건 추가…당국, 인과관계 파악 나서  file 더팩트 80 21.06.12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565명…이틀 연속 500명대  file (1) 더팩트 23 21.06.12
조국·정경심 "'학폭 피해' 아들에 매달렸을 뿐…위조 없었다"  file (1) 더팩트 27 21.06.12
3주 잘 넘기면…7월 노마스크·해외여행 현실로  file 더팩트 74 21.06.12
'기록 행진' 블랙핑크...★들의 기부·득남 소식도 [TF업앤다운]  file 더팩트 50 21.06.12
6월 극장가, 전주국제영화제 화제작 연이어 개봉 [TF확대경]  file 더팩트 33 21.06.12
윤석열-이성윤 갈등에 중단된 주례보고 '부활'  file 더팩트 18 21.06.11
'박원순 피해자 실명 공개' 김민웅·오성규 검찰 송치  file 더팩트 49 21.06.11
택배노조 "정부, 1차 합의 뒤집어…총파업 수위 높인다"  file (1) 더팩트 25 21.06.11
검찰, 추미애 '아들 청탁·허위 증언' 고발 건 모두 각하  file 더팩트 40 21.06.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