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TF인터뷰] '뺑소니 혐의' 입건 김흥국, "오토바이 운전자가 3500만원 요구"
39 더팩트 2021.05.06 12:51:05
조회 42 댓글 0 신고
\
"내 잘못도 아닌데 가벼운 접촉사고에 3500만원이 말이 되느냐?" 김흥국은 6일 <더팩트>와 전화통화에서 오토바이 운전자로부터 과도한 금전을 요구받았고, 이를 거절했다고 덧붙였다. /더팩트 DB

"오토바이 운전자가 먹고 살기 힘들다, 병원 안갈테니 합의하자' 요구했다"

[더팩트|강일홍 기자, 박지윤 인턴기자]가수 김흥국이 6일 오토바이를 치고 달아난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YTN은 이날 오전 '김흥국이 뺑소니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돼 조사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김흥국은 지난달 24일 서울 시내 사거리에서 SUV 차량을 몰고 정지 신호에서 불법 좌회전을 하다 역시 신호를 위반한 채 직진하던 오토바이 운전자를 들이받은 뒤 사고를 수습하지 않은 채 떠난 혐의를 받는다.

보도에는 '뺑소니'라는 혐의가 언급되면서 네티즌들의 반응이 뜨겁게 달궈졌다. 더구나 김흥국이 '미투 사건' 이후 최종 무혐의 판단과 함께 활발한 방송활동을 재개한 시점이어서 관심이 폭발했다.

김흥국은 6일 오후 <더팩트>와 단독 전화 인터뷰에서 "너무 어이가 없다. 한강변으로 운동을 나가던 길에 비보호 좌회전 대기상태에서 깜빡이를 켜고 서 있었고, 그때 갑자기 오토바이가 내 차량 번호판을 툭 치고 갔다"고 밝혔다.

그는 또 "오토바이 운전자가 사고 현장을 바로 떠났기 때문에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못했다"며 "당시 오토바이 운전자가 넘어졌으면 내려서 상태를 봤을 텐데 그냥 가길래 '별일 없나 보다'라고 생각해 보험회사에만 신고를 하고 해당 사건을 잊고 있었는데 경찰에서 연락이 왔다"며 뺑소니 의혹을 부인했다.

그러면서 김흥국은 오토바이 운전자로부터 과도한 금전을 요구받았고, 이를 거절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오토바이 운전자가 3500만 원이라는 터무니없는 금액을 요구했다"면서 "설령 못보고 지나갔더라도 그렇지 가벼운 접촉 사고에 상식에 어긋나지 않나? 연예인이란 사실만으로 이런 협박을 당한 것"이라고 억울한 심경을 전했다.

<다음은 뺑소니 혐의에 억울함을 호소하고 있는 김흥국과 주고받은 일문일답>

- 사건 당일 어떤 상황이었나?

그날 한강 운동을 나가려고 비보호에 차가 서있었다. 차가 지나가고 사람들이 건너가고 이제 좌회전을 하려고 하는데 오토바이가 내 차를 쳤다. 앞에 넘버를 툭 치고 갔다. 그래서 나도 놀랬다.

- 왜 그 자리에서 신고를 하지 않고 넘어갔나?

차를 세게 받거나, 오토바이 운전자가 내 앞에서 넘어지거나 쓰러졌으면 나도 차에서 내렸을 텐데 그러지 않았다. 오토바이 운전자가 그냥 가길래 나도 대수롭지 않다고 생각해서 넘어갔다. 그 사고 현장 주변에 있던 사람들도 사고를 보고 놀랬고, 오토바이 운전자보고 나쁜놈이라고 그랬다. 근데 알고보니 그때 내 차 넘버를 보고 신고했더라. 이 사실은 나중에 알았다. 경찰에 연락이 와서 조사 받았다.

- 경찰 조사는 어떻게 이루어졌나?

이게 무슨 대형사고도 아니고, 내가 경찰한테 블랙박스나 CCTV 확인하면 된다고 했다. 음주 측정 하길래 그것도 했고, 음주는 아니다. 그리고 마약검사도 하길래 그것도 다 했다. 그리고 자동차 보험회사도 보험 처리 하려고 현장 와서 봤고, 내 차 차량 앞에 넘버가 조금 찌그러졌다. 근데 그 오토바이 운전자는 내가 일반인도 아니고 연예인인데 자꾸 나랑 통화하려고 한다. 매일 공갈협박을 한다.

- 오토바이 운전자가 뭐라고 했나?

자기는 병원도 안갈거라고 한다. 그리고 하루 벌어서 하루 먹고 산다며 자기가 어렵고 힘들다고 하더라. 그러면서 3500만 원이라는 터무니없는 금액을 요구한다. 그래서 내가 경찰한테 말이 안되지 않냐, 조사도 받았고, 경찰 결과도 기다려야 되지 않느냐고 얘기했다.

eel@tf.co.kr/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흡연 논란 사과' 임영웅, '건행' 전도사의 아쉬운 오점 [TF확대경]

· '마인'부터 '멸망'까지...5월 책임질 tvN 신작들 [TF프리즘]

· [ 나의 인생곡⑯] 윤수현 '천태만상', '역주행 신화' 쓴 커버송 원조

· SG워너비 "전국 콘서트 음원 발매? 협의 無…비도덕 행위 당혹"

· '집단 성폭행' 펨코 글 사실이라면…"특수강간죄 가능성도"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서울시, 6년 연속 '국제회의 개최 세계 3위 도시' 선정  file new 더팩트 2 19:03:22
서울시, 7월 노숙인 백신 2차 접종…1차 79.2% 완료  file new 더팩트 4 18:56:14
'아이들 급식에 이물질' 유치원 교사 구속송치  file new 더팩트 2 18:45:50
내년부터 택배기사 분류작업 제외…과로사 대책 2차 합의  file new 더팩트 2 18:44:20
고객 갑질에 김밥점주 사망…"쿠팡이츠, 블랙컨슈머 양산"  file new 더팩트 10 18:41:50
법원, 이스타항공·성정 투자계약 체결 허가  file new 더팩트 4 18:32:15
오세훈-이준석 화기애애…"서울시정 성공이 대선의 키"(영상)  file new 더팩트 1 18:25:06
대검 '국민 중심 검찰 추진단' 출범…조직·수사관행 혁신  file new 더팩트 4 18:08:54
백신 맞고도 확진 '돌파감염' 31명…중증·사망자는 없어  file new 더팩트 5 17:01:29
신혜선·경리 소속사 YNK엔터 "악플러 법적대응, 선처 없을 ..  file new (1) 더팩트 31 16:56:32
'이달소' 여진·김립, 콘셉트 포토서 '청순·아련' 매력 발산   file new 더팩트 6 16:08:19
임영웅, TV조선과 함께 3000만 원 상당 공기청정기 기부  file new (2) 더팩트 86 15:13:24
전소연, 신보 스케줄러 공개로 컴백 카운트다운 시작  file new 더팩트 8 15:04:18
방탄소년단, 핫100 씹어먹은 경이로운 10개월 [TF초점]  file new 더팩트 7 14:53:50
[속보] 백신 맞고도 확진 '돌파감염' 31명…여성·고령자 많아  file new 더팩트 13 14:49:36
밴드 소란, 'Beloved' 어쿠스틱 리믹스 발매  file new 더팩트 3 14:23:38
'킹덤:아신전' 전지현 포스터 공개, 강렬한 눈빛으로 호기심 자극  file new 더팩트 9 14:22:21
서울 신규 확진자 132명…마포강남·식당서 집단감염  file new 더팩트 4 14:13:11
슈퍼주니어 규현, 사계절 프로젝트 여름 신곡 '투게더' 발표  file new 더팩트 4 14:02:14
'한동훈 명예훼손' 유시민 측 "검찰 수사 자체가 위법"  file new 더팩트 2 13:48:3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