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방탄소년단, 2022년 동반입대 가능성 제기…빅히트 "입장 無"
39 더팩트 2021.04.21 15:20:18
조회 46 댓글 0 신고
그룹 방탄소년단의 동반 입대 가능성이 제기됐다. 또한 각종 사전제작을 통해 실제 공백기는 약 1년이 예상된다는 평가다. /배정한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동반 입대 가능성이 제기됐다. 또한 각종 사전제작을 통해 실제 공백기는 약 1년이 예상된다는 평가다. /배정한 기자

투자분석가 "2022년 중순까지 동반 입대, 실제 공백기 1년 예상"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2022년 동반 입대 가능성이 제기됐다. 다만 소속사는 병역에 관해 여전히 말을 아꼈다.

유성만 리딩투자증권 투자분석가는 21일 공개된 하이브 분석 리포트를 통해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2022년 동반 입대를 예상했다.

방탄소년단은 1992년생 진부터 1997년생 정국까지 멤버 전원이 현역병 입영 대상이다. 이들 중 맏형인 진의 경우, 현행 병역법에 따라 2022년 말까지 입영 연기가 가능하다.

이와 관련 유성만 투자분석가는 "진부터 입대해야 할 시기가 다가온다. 2022년 중순까지는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동반 입대가 예상되는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각종 사전제작 효과로 방탄소년단의 실제 공백기는 만 1년 수준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또한 그는 방탄소년단 입대 후 하이브의 전망을 예측하기도 했다. 유 분석가는 "하이브는 보이그룹 세븐틴 뉴이스트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엔하이픈, 걸그룹 여자친구의 국내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최근 인수합병을 통해 저스틴 비버, 아리아나 그란데도 합류했다. 올해 3분기부터 2022년까지 국내외 최소 5개의 남녀 신인 아이돌 데뷔 라인업도 탄탄하게 갖춰졌다"고 언급했다.

방탄소년단의 입대는 국내외 팬들의 많은 관심을 받는 사안이다. 그런 가운데 이들의 동반 입대 가능성이 제기되며 다시 한번 많은 이목이 집중됐다.

하지만 아직 확실하게 결정된 사항은 없다.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 뮤직 역시 이번에도 말을 아꼈다. 관계자는 <더팩트>에 "병역 관련은 아티스트가 직접 밝힌 것 외에 따로 드릴 말씀이 없다"고 전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비(BE)'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입대 관련 질문을 받은 바 있다. 이에 진은 "대한민국 청년으로서 병역은 당연한 문제라 생각한다. 나라의 부름이 있고, 시기가 되면 언제든지 응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탐사이다] 스치기만 하면 '로또'?…보험료 폭탄 '나이롱 환자' 진실

· '여성도 군대로' 與, 포퓰리즘? 병력 보충 대안?…논란 가중

· "안사요" 불가리스 자승자박 마케팅 소비자 외면 키웠나(영상)

· 개인에게 문턱 낮춘 '공매도'…손실위험성 우려도

· 서울 지하철 적자 1조 돌파…요금인상 '모락모락'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서인국·박보영, 멸망과 동경의 '흑백 눈맞춤' [TF움짤뉴스]  file new 더팩트 0 07:00:02
대변인 소환·법정 공개비판…검찰 공세에 공수처 '부글부글'  file new 더팩트 4 00:00:04
'조직개편' 공 넘긴 오세훈…시의회는 갑론을박  file new 더팩트 6 00:00:02
[한류 인사이드⑦-구범석] 기술과 예술, 그리고 미래를 품다(하)  file new 더팩트 1 00:00:02
카네이션 받은 손정민씨 아버지…"아들 한 번만 안아봤으면"  file new 더팩트 46 21.05.08
'어버이날 자원봉사' 나선 정은경 "백신 선택 아닌 필수"  file new 더팩트 6 21.05.08
이규원 "김학의 출금은 봉욱 지시"…봉욱 "사실 무근"  file new (1) 더팩트 17 21.05.08
"관심 끌고 싶어서"…'벤츠 보복주차' 작성자 사과  file new 더팩트 48 21.05.08
"지휘부가 백신 접종 강요"…현직 경찰관, 인권위 진정  file new 더팩트 30 21.05.08
경찰, '한강 실종 대학생' 친구 가족이 신발 버리는 CCTV 확..  file new (1) 더팩트 216 21.05.08
'韓 대표 배우' 윤여정, 오스카 트로피 안고 조용한 귀국  file new 더팩트 21 21.05.08
60대 택시기사 '무차별 폭행'…20대 남성 구속  file new 더팩트 21 21.05.08
[속보] 코로나 신규 확진 701명…10일 만에 다시 700명대  file new 더팩트 11 21.05.08
조대식 SK수펙스 의장 15시간 검찰 조사  file new 더팩트 17 21.05.08
이보영X김서형 '마인', 욕망·카리스마·매력 '한도 초과'(종합)  file 더팩트 21 21.05.08
정동원, '내 마음속 최고' 응원법 소개..."사랑해요 정동원"  file 더팩트 44 21.05.08
이규원 놓고 싸우는 검찰-공수처…법원이 칼자루 쥐었다  file 더팩트 9 21.05.08
스타 기부 선행 '눈길'...실내 흡연·뺑소니 혐의 '눈살' [TF업앤다운.  file 더팩트 43 21.05.08
이진아, 음악감독 데뷔 "너무나 값진 시간이었다" [TF비하인드]  file 더팩트 25 21.05.08
'오세훈 효과' 둘로 나뉜 도시재생지역 사람들(영상)  file 더팩트 12 21.05.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