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서예지, 유노윤호도 가스라이팅?…"소통 끊고 말 잃어가"
39 더팩트 2021.04.16 08:08:55
조회 96 댓글 0 신고
각종 논란에 시달리고 있는 배우 서예지가 2014년 드라마 '야경꾼일지'를 촬영할 당시 유노윤호에게도 가스라이팅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더팩트 DB
각종 논란에 시달리고 있는 배우 서예지가 2014년 드라마 '야경꾼일지'를 촬영할 당시 유노윤호에게도 가스라이팅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더팩트 DB

2014년 '야경꾼일지' 촬영 당시 생긴 일

[더팩트 | 정병근 기자] 배우 서예지가 김정현 외에도 유노윤호를 '가스라이팅(gaslighting)'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지난 14일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이진호'는 '야경꾼일지에서 생긴 일. 그녀의 가스라이팅'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통해 "2014년 방송 된 MBC 드라마 '야경꾼일지' 촬영 당시의 스태프로부터 받은 제보다. 정말 깜짝 놀라울 정도로 충격적인 내용"이라며 서예지의 또 다른 가스라이팅 정황을 전했다.

가스라이팅은 타인의 심리나 상황을 교묘하게 조작해 그 사람이 스스로 의심하게 만듦으로써 타인에 대한 지배력을 강화하는 행위를 의미한다. 서예지와 유노윤호는 '야경꾼일지'에 함께 출연했고 그해 10월 열애설이 불거졌다. 당시 두 사람의 소속사는 "동료 사이일 뿐"이라고 부인했다.

"제보를 받고 또 다른 관계자에게 크로스 체크를 했다"는 이진호는 과거 제기됐던 유노윤호와 서예지의 열애설을 언급하며 "양 측은 열애설을 부인했다. 두 사람을 연인으로 단정 지을 수는 없다. 당시 촬영장 상황을 말씀드리는 것 뿐이다", "현장에서 본 유노윤호와 서예지의 모습은 달랐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야경꾼일지' 촬영을 시작할 당시만 해도 촬영장 분위기가 좋았다고 한다. 하지만 어느 순간 남녀 모두와 잘 어울리던 유노윤호의 모습이 변해갔고 소통을 끊었고 점점 말을 잃어갔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몇 가지 정황을 전했다. "현장 메이크업을 되게 잘 받던 유노윤호가 어느 날, 눈을 감고 팔을 뒤로 한 채 '빨리 끝내라'고 했다더라", "의상을 만져주거나 입혀주는 과정에서 유노윤호가 '내 몸에 손대지 말라'고 말하는 일도 있었다" 등이다.

그러면서도 그는 "유노윤호의 책임감은 김정현과 달랐다. 사소한 문제가 있었지만 펑크낼 정도는 아니었다. 최악의 환경에서 최선을 다해 드라마를 끝마쳤다"고 덧붙였다.

앞서 서예지는 지난 2018년 연인이었던 배우 김정현이 드라마 '시간'을 촬영하는 동안 가스라이팅을 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두 사람이 나눈 문자 메시지 내용까지 공개돼 파장이 컸다. 이후 학력 위조, 학교 폭력, 스태프에 갑질 등 다양한 폭로와 의혹이 쏟아졌다.

서예지 측은 김정현 조종 논란에 대해 "연애 싸움"이라며 부인했고 학력 위조 논란에 대해서는 "합격 통지를 받았지만 활동으로 인해 다니지 못 했다"고 일부 해명했다. 학교 폭력에 대해서는 "일절 사실이 아니다"라며 전면 부인했다.

그러나 이후에도 학력 위조와 학교 폭력과 관련해 계속해서 폭로가 등장하고 있는 상황이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GS리테일 '역대급' 과징금에 빛바랜 허연수표 '상생·책임 경영'

· 文대통령, 광폭 경제행보…기업 CEO와 소통 강화

· '지하철역 식물 농장' 보셨나요?...농업도 최첨단 IOT 시대 [TF포토기획]

· 사라진 '조국' 반성문…'제 2의 조금박해' 안 보인다

· 김재환→AB6IX, 4월 가요계 책임지는 '워너원'[TF확대경]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서인국·박보영, 멸망과 동경의 '흑백 눈맞춤' [TF움짤뉴스]  file new 더팩트 0 07:00:02
대변인 소환·법정 공개비판…검찰 공세에 공수처 '부글부글'  file new 더팩트 4 00:00:04
'조직개편' 공 넘긴 오세훈…시의회는 갑론을박  file new 더팩트 6 00:00:02
[한류 인사이드⑦-구범석] 기술과 예술, 그리고 미래를 품다(하)  file new 더팩트 1 00:00:02
카네이션 받은 손정민씨 아버지…"아들 한 번만 안아봤으면"  file new 더팩트 46 21.05.08
'어버이날 자원봉사' 나선 정은경 "백신 선택 아닌 필수"  file new 더팩트 6 21.05.08
이규원 "김학의 출금은 봉욱 지시"…봉욱 "사실 무근"  file new (1) 더팩트 17 21.05.08
"관심 끌고 싶어서"…'벤츠 보복주차' 작성자 사과  file new 더팩트 48 21.05.08
"지휘부가 백신 접종 강요"…현직 경찰관, 인권위 진정  file new 더팩트 30 21.05.08
경찰, '한강 실종 대학생' 친구 가족이 신발 버리는 CCTV 확..  file new (1) 더팩트 216 21.05.08
'韓 대표 배우' 윤여정, 오스카 트로피 안고 조용한 귀국  file new 더팩트 21 21.05.08
60대 택시기사 '무차별 폭행'…20대 남성 구속  file new 더팩트 21 21.05.08
[속보] 코로나 신규 확진 701명…10일 만에 다시 700명대  file new 더팩트 11 21.05.08
조대식 SK수펙스 의장 15시간 검찰 조사  file new 더팩트 17 21.05.08
이보영X김서형 '마인', 욕망·카리스마·매력 '한도 초과'(종합)  file 더팩트 21 21.05.08
정동원, '내 마음속 최고' 응원법 소개..."사랑해요 정동원"  file 더팩트 44 21.05.08
이규원 놓고 싸우는 검찰-공수처…법원이 칼자루 쥐었다  file 더팩트 9 21.05.08
스타 기부 선행 '눈길'...실내 흡연·뺑소니 혐의 '눈살' [TF업앤다운.  file 더팩트 43 21.05.08
이진아, 음악감독 데뷔 "너무나 값진 시간이었다" [TF비하인드]  file 더팩트 25 21.05.08
'오세훈 효과' 둘로 나뉜 도시재생지역 사람들(영상)  file 더팩트 12 21.05.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