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묵묵부답' 김정현, 이제는 직접 입장을 내야 할 때
39 더팩트 2021.04.14 00:00:02
조회 65 댓글 0 신고
배우 김정현에 대한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하지만 그는 논란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더팩트 DB
배우 김정현에 대한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하지만 그는 논란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더팩트 DB

3년 만에 재조명된 '시간' 하차 [TF확대경]

[더팩트|박지윤 인턴기자] 배우 김정현에 대한 논란과 이슈가 끊이질 않고 있다.

시작은 지난 8일 배우 서지혜와의 열애설이었다. 이후 서지혜 소속사 문화창고는 "김정현이 최근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마무리하고 이를 친한 서지혜와 논의한 것"이라며 "친한 누나 동생 사이"라고 해명했다.

반면 김정현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는 "아직 계약 기간이 남았는데 소속사 이적은 계약 위반"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김정현이 건강상의 이유로 MBC 드라마 '시간'에서 하차했을 당시 활동을 중단한 기간을 포함해 전속계약 만료 기간이 11개월 남았다고 주장했다.

동료 배우와의 열애설은 소속사와의 갈등으로 이어졌고, 과거사로 묻혔더 '시간' 하차 사건이 재조명되면서 논란으로 번졌다.

'시간' 하차 당시 소속사 측은 "김정현이 수면장애, 섭식장애 등이 있다. 일단 휴식을 취해야 하는 상황이다. 제작진과 이야기해 하차를 결정했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12일 연예 전문 매체 디스패치가 김정현과 배우 서예지의 과거 문자 내용을 공개하며 열애설과 동시에 '시간' 하차 과정을 폭로하면서 상황은 뒤바꼈다.

이날 보도에 따르면 김정현은 '시간' 촬영 당시 서예지와 교제 중이었다. 서예지의 지시에 따라 김정현은 스킨십이 없도록 대본 수정을 요구하고 상대 배우 및 스태프들을 무시했다.

당장 화살은 김정현이 아닌 서예지로 향했다. '김정현 조종설' '가스라이팅' 등 수식어가 붙은 서예지는 13일 참석 예정이었던 영화 '내일의 기억' 시사회에 '개인 사유'를 이유로 불참한다고 통보했다.

김정현과 서예지 과거 두 사람의 관계는 당사자만이 알 수 있다. 물론 공개된 문자 내용이 전부 사실이라면 두 사람 모두 부적절한 언행이나 태도를 보인 것에 대해서는 비판받아 마땅하다.

김정현은 성인이고 촬영장은 그의 일터다. 연인의 부탁이나 지시대로 행동에 옮겼다면 결과에 대한 책임도 본인 몫이다. 미성숙한 태도로 인한 피해는 오롯이 '시간' 제작진과 배우들이 감수했다. 이제 김정현이 직접 나서서 모든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혀야 할 때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묵묵부답' 김정현, 이제는 직접 입장을 내야 할 때

· [취재석] '조국 사태'로 시끄러운 민주당, 쇄신 기대감 '뚝'

· "영업익은 '쫀쫀'한데…" 젝시믹스, 소비자 편익엔 '느슨'한 대응?

· 삼성 vs 키움…증권株 호황에 시총 2위 자리 놓고 '치열'

· '오세훈 효과' 먹혔나…압구정현대 기준점 된 '평당 1억 원'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팩트체크] '별장이냐 농가냐' 신현준 양평 세컨하우스 가보니(영상.  file new 더팩트 1 07:00:01
사실상 개인기업인 주식회사…대법 "채무도 공동부담"  file new 더팩트 0 06:00:02
22년 연구직 행정직 발령…야근 다음날 산책 중 숨져  file new 더팩트 8 06:00:02
"우리 개를 물어?" 리트리버에 중상입힌 견주 집행유예  file new 더팩트 2 06:00:01
[강일홍의 클로즈업] 김흥국의 '불운', '미투 혐의' 벗으니 '뺑소니..  file new 더팩트 9 05:00:03
이성윤 오늘 두번째 기로…수사심의위 15명에 달렸다  file new 더팩트 3 05:00:03
[TF인터뷰] 안성기 "건강 좋아…무슨 일이든 할 수 있는 상태"  file new 더팩트 2 05:00:02
'똥국에 계란찜' 부실 식단 논란에…39사단 "부식 청구 문제..  file new (1) 더팩트 61 21.05.09
오마이걸, UFO에 우주복까지…'콘셉트 요정' 진면목  file new 더팩트 28 21.05.09
'AZ 백신 이상 반응' 30대 경찰관, '상세불명 뇌출혈' 최종진단  file new 더팩트 60 21.05.09
'다크홀' 송상은, 1분이면 충분한 '공포 유발자'  file new 더팩트 26 21.05.09
'샤넬 이미지 어쩌나' 성추행 혐의 샤넬코리아 관리자 검찰 송치  file new 더팩트 44 21.05.09
"신림동 택시 기사 폭행남 사진입니다" 온라인서 빠르게 확산  file new (3) 더팩트 360 21.05.09
로켓펀치, 80년대로 간 '레트로 요정'의 상큼함  file new 더팩트 14 21.05.09
'아이즈원 종료' 권은비, '에잇' 커버로 첫 행보  file new 더팩트 26 21.05.09
솔비, 어버이날 부친상…"숙환으로 별세"  file new 더팩트 90 21.05.09
내일(10일)부터 65~69세 AZ백신 접종 예약…자녀가 신청 가능  file new 더팩트 78 21.05.09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564명…주말 검사량 감소 영향  file new (1) 더팩트 19 21.05.09
임대주택 거주기간별 분양가격 기준 차이는 '합헌'  file new 더팩트 30 21.05.09
대법원 앞 '동성결혼 반대' 집회 주최자 무죄 확정  file new 더팩트 27 21.05.0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