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4·7재보선, 성평등 정책 실종…오세훈, 조직문화 고쳐야"
39 더팩트 2021.04.08 17:32:20
조회 14 댓글 0 신고
서울시장 위력 성폭력 사건 공동행동이 8일 오전 서울시청 도서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에게 구체적인 성평등 정책을 촉구했다. /최의종 기자
서울시장 위력 성폭력 사건 공동행동이 8일 오전 서울시청 도서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에게 구체적인 성평등 정책을 촉구했다. /최의종 기자

여성단체 기자회견 "박원순 피해자 복귀 약속 지켜라"

[더팩트ㅣ최의종 기자] 290여개 여성단체가 모인 서울시장 위력 성폭력사건 공동행동(공동행동)이 4·7 재보궐선거에 대해 "(선거) 이유가 된 성폭력 사건을 직시하지 않고 성평등 정책은 실종됐다"라고 평가했다.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에게는 "성차별 관행을 뿌리 뽑으라"고 촉구했다.

공동행동은 8일 오전 중구 서울도서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부동산으로 시작해 부동산으로 끝난 선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선거"라고 이번 선거를 평가했다.

이들은 선거 기간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박원순 전 서울시장 사건을 정쟁의 도구로만 활용했다고 지적했다. 양당이 내놓은 성평등 공약이 군소정당의 공약과 비교해도 부족했다고 주장했다.

김은화 한국여성민우회 회원은 "오 시장은 이렇다 할 성평등 공약조차 내놓지 않았다. 캠프의 이준석 뉴미디어본부장이 '시대착오적인 페미니즘을 강요하지 말라'고 말했는데 앞뒤가 맞지 않는다"며 "(피해자 업무 복귀) 약속은 반드시 지켜지길 바란다"고 했다.

오 시장은 이날 새벽 당선 소감을 통해 "피해자가 오늘부터 편안한 마음으로 업무에 복귀하도록 잘 챙기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들은 오 시장에게 성평등 정책을 즉각 마련하라고 요구했다. 윤김진서 유니브페미 대표는 "여성의 안전에 대한 이해가 없는 후보가 정권심판이라는 이름으로 다시 서울시장이 됐다는 사실이 비참하다"며 "당장 오늘부터 공존할 수 있는 평등한 서울을 고민해라. 당선자로써 마땅히 할 첫 단계"라고 주장했다.

구체적으로 오 시장에게 서울시의 조직문화를 고쳐야한다고 지적했다. 한국여성노동자회 활동가 '밍갱'은 "피해자가 안전하게 복귀할 환경, 성차별 괴롭힘 관행 뿌리 뽑기, 성평등한 서울을 위한 대책 수립을 요구한다"고 말했다.

기자회견이 끝난 후 서울시장 당선자에게 전달하는 시민공동성명을 알리는 퍼포먼스가 진행됐다. 해당 성명에는 '당선자는 매일 매시간 매초마다 성평등을 되새김질하시길', '정치의 목표는 집권이 아니라 더 나은 사회를 만드는 것이어야 합니다' 등의 내용이 담겼다.


bell@tf.co.kr



[인기기사]

· [속보] '악마를 보았다' n번방 '갓갓' 문형욱 '징역 34년'

· 끝까지 "성폭행 당했다" 무고 40대 여성…알고보니 불륜

· MB 판결로 본 '박수홍 형 30년 전 횡령' 처벌 가능성

·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700명…91일 만에 최다

· [서울시장 오세훈②] '임기 1년, 101석 vs 6석'…2대 난제가 성패 좌우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대한민국 수사기관 샅바싸움…공수처-검찰 '으르렁'  file 더팩트 15 21.05.05
[원세나의 연예공:감] '대중 정서 무시' 노엘, 결국 대중이 '외면'  file 더팩트 26 21.05.05
검사의 탄식 "조주빈 보면 '허탈한 웃음' 난다"  file 더팩트 29 21.05.05
[홍대 Blues ①] 코로나 후, 공연 종사자들의 어떤 비극들  file 더팩트 18 21.05.05
김오수 청문회 준비 착수…'정치적 중립성'이 관건  file 더팩트 11 21.05.05
'대중 외면 눈총' 서예지, '백상' 입후보에 투표 1위까지 [TF확대경]  file 더팩트 54 21.05.05
홍현희·홍진경·신동, '연애도사' MC 발탁…연애·썸 카운슬링 도전  file 더팩트 17 21.05.05
'보석 같은 명작' 영화 '바그다드 카페', 감상 포인트 3 [TF확대경]  file 더팩트 18 21.05.05
경찰, '해직교사 특채' 조희연 사건 공수처 이첩  file 더팩트 9 21.05.04
정진운·경리, 4년 열애 마침표 "최근 결별"  file 더팩트 60 21.05.04
[요즘 뭐하세요?-박지헌] "지금 일곱 명과 사랑에 빠졌습니다"   file 더팩트 33 21.05.04
대검, 공수처 사무규칙에 반발…"법적 근거 없어"  file 더팩트 13 21.05.04
하이브, 1분기 영업익 217억…MD·콘텐츠 매출 급상승  file 더팩트 13 21.05.04
'당혹사', 김정은 형 김정남 암살범 단독 인터뷰 영상 공개  file 더팩트 29 21.05.04
"검찰의 보복 기소" 최강욱에 당선무효형 구형  file 더팩트 15 21.05.04
[속보] 검찰, '박사방' 조주빈에 2심도 무기징역 구형  file 더팩트 15 21.05.04
서울 수도요금 9년 만에 인상…4인가구 월 720원 더  file 더팩트 15 21.05.04
[속보] 검찰, '선거법 위반' 최강욱에 당선무효형 구형  file 더팩트 14 21.05.04
내일 화이자 백신 43.6만회분 추가 도입…누적 243만  file (1) 더팩트 18 21.05.04
법무부 "코로나19 폐업 임차인에 계약해지권 검토"  file 더팩트 17 21.05.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