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강하늘, 차기작은 스릴러물…영화 '스트리밍' 출연 확정
39 더팩트 2021.03.02 10:11:26
조회 17 댓글 0 신고
강하늘이 영화 '스트리밍'에 캐스팅됐다. 그는 주인공 우상 역을 맡아 관객들과 실시간으로 연쇄살인사건을 추격한다. /티에이치컴퍼니 제공
강하늘이 영화 '스트리밍'에 캐스팅됐다. 그는 주인공 우상 역을 맡아 관객들과 실시간으로 연쇄살인사건을 추격한다. /티에이치컴퍼니 제공

준비 끝내고 2일 첫 촬영 돌입

[더팩트 | 유지훈 기자] 배우 강하늘이 관객들을 실시간 스트리밍의 세계로 초대한다.

2일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는 "강하늘이 영화 '스트리밍'(감독 조장호) 출연을 확정하고 오늘 첫 촬영에 돌입한다. 주인공 우상 역을 맡아 열열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스트리밍'은 구독자 수 1위의 미스터리 스트리머 우상(강하늘 분)이 풀리지 않는 연쇄살인사건의 단서를 파헤치는 과정을 실시간으로 방송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스릴러다.

영화 '스물' '동주'로 청춘의 자화상을, '재심'과 '기억의 밤'에서 장르물을 빛내는 강렬한 캐릭터를, KBS2 '동백꽃 필 무렵'으로 순정남에 분해 탄탄한 연기 내공을 입증한 강하늘은 이번 작품을 통해 인기 스트리머 우상으로 변신한다.

우상은 실시간 동영상 플랫폼에서 범죄 프로파일링 전문 방송을 하는 구독자 수 1위의 미스터리 스트리머다. 강하늘은 실시간으로 쏟아지는 댓글과 후원금, 인기 순위를 의식하는 동시에 풀리지 않는 연쇄살인사건의 실체에 한 발씩 다가가는 우상의 다채로운 면모를 자신만의 색으로 빚어낼 계획이다.

한편, '스트리밍'은 조장호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청년경찰' '히트맨' 등을 탄생시킨 제작사 베리굿스튜디오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스트리밍이라는 신선한 소재에 연쇄살인사건을 실시간으로 추적하는 설정을 더해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포부다.

tissue_hoon@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인기기사]

· 20년도 모자란 '태극기 사랑'. 코로나도 꺾을 수 없다 [포토기획]

· 안철수, 제3지대 단일화 경선 승리…남은 단계는 '야권 단일화'

· 손흥민 2도움, 베일 2골 '부활' 도왔다!...토트넘, 번리에 4-0 대승

· 방송이 만든 '잉꼬부부'의 허상(虛像)

· 업계 '최연소 CEO' 하나금투…글로벌 사업 확장 속도내나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정동원, 순수·능청 오가는 팬 소통…"장난감도 필요 없어"  file new 더팩트 31 21.05.06
정인선, '골목식당'과 눈물의 작별…"2년 동안 감사"  file new 더팩트 37 21.05.06
[ 나의 인생곡⑯] 윤수현 '천태만상', '역주행 신화' 쓴 커버송 원..  file new 더팩트 7 21.05.06
유상 출퇴근 카풀 허용한 여객자동차법 '합헌'  file new 더팩트 15 21.05.06
'집단 성폭행' 펨코 글 사실이라면…"특수강간죄 가능성도"  file new 더팩트 25 21.05.06
'마인'부터 '멸망'까지...5월 책임질 tvN 신작들 [TF프리즘]  file new 더팩트 13 21.05.06
'흡연 논란 사과' 임영웅, '건행' 전도사의 아쉬운 오점 [TF확대경]  file 더팩트 77 21.05.06
성인 10명 중 6명 "코로나19 백신 맞을 의향 있다"  file 더팩트 23 21.05.05
코로나 백신 2차 접종자 6만여 명, 자가격리 일부 면제   file 더팩트 15 21.05.05
김고은, 어린이날 맞아 저소득층 환아 위해 5000만 원 쾌척  file (1) 더팩트 60 21.05.05
"너 아니면 행복이라는 단어를 몰랐을 것"…한강 실종 의대생 ..  file (1) 더팩트 67 21.05.05
헌재 "한전이 산정하는 전기요금체계 합헌"  file 더팩트 11 21.05.05
"한강 실종 대학생 억울함 풀어달라" 국민청원 30만 명 넘어  file 더팩트 69 21.05.05
유흥주점에서 53명 무더기 적발...경찰관에 욕설·폭행 현행범 체포  file 더팩트 61 21.05.05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676명…'다시 600명대'  file 더팩트 17 21.05.05
임영웅, '노마스크' 실내 흡연 논란…이미지 어쩌나  file 더팩트 137 21.05.05
동·호수 빼고 소송서류 부친 법원…대법 "송달 무효"  file 더팩트 17 21.05.05
'달이뜨는강' 이지훈, 평강의·평강에 의한·평강을 위한 [TF인터뷰]  file 더팩트 17 21.05.05
대한민국 수사기관 샅바싸움…공수처-검찰 '으르렁'  file 더팩트 15 21.05.05
[원세나의 연예공:감] '대중 정서 무시' 노엘, 결국 대중이 '외면'  file 더팩트 26 21.05.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