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2층 광역버스 첫 운행…승객 대부분 만족하지만 '이것' 만큼은
39 더팩트 2014.12.16 09:00:47
조회 181 댓글 1 신고

2층 광역버스 첫 운행 결과 이용 승객들은 좁은 좌석 간격과 가파른 계단을 불편한 점으로 꼽았다. 2층 광역버스 첫 운행에 대해 승객 대부분은 만족감을 표시했다. /배정한 기자
2층 광역버스 첫 운행 결과 이용 승객들은 좁은 좌석 간격과 가파른 계단을 불편한 점으로 꼽았다. 2층 광역버스 첫 운행에 대해 승객 대부분은 만족감을 표시했다. /배정한 기자

2층 광역버스 첫 운행, 승객들 대체로 만족…일부는 "불편해"

[더팩트 | 강희정 인턴기자] 2층 광역버스 첫 운행에서 개선할 점이 눈에 띈다.

지난 8~12일 경기도는 국내 최초로 서울~경기 광역노선인 '7770번'(수원~사당) 배차에 79인승 2층 버스 한 대를 투입했다. 출근시간과 낮시간, 퇴근 시간 등 하루 왕복 6회 2층 광역버스를 시험 운행했다.

2층 광역버스 첫 운행에 승객들은 대체로 만족스러워했지만 일부 개선되어야 할 점도 눈에 들어온다.

승객들은 2층 버스의 좌석 간격이 좁고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이 가파르다는 지적을 했다.

첫 운행을 한 2층 버스는 영국 알렉산더 데니스(ADL)사에서 만든 엔비로(Enviro)500 모델로 길이12.86m, 폭 2.55m, 높이 4.15m이다.

15~19일까지는 김포~서울역 'M6117번' 노선에서, 22~26일에는 남양주~잠실 '8012번' 노선에서 2층 광역버스가 운행된다. 그 후 국토교통부, 교통안전공단, 경기개발연구원 등과 함께 결과를 분석해 2층 버스 도입 여부를 판가름할 예정이다.

지난 5일간 운행한 2층 광역버스는 회당 평균 52명이 이용해 같은 시간대 일반버스의 2대 몫을 해내는 것으로 나타나 있다.

sseoul@tf.co.kr



[인기기사]

· '명품건전클럽', 키스·원나잇 '본능'만 꿈틀

· '위, 아래? 위!' 수지-이채영, 볼륨은 나의 힘

· [영상] 허니버터칩 광풍! 기자가 직접 만들어 먹어 보니

· [영상] 벗고 달리는 미녀들! 그라운드에 무슨 일이?

· 정지원 아나, 손으로 가릴 수 없는 '아찔 볼륨'

· '워킹걸' 클라라, 꿀벅지 사이 '보일 듯 말 듯'

· 보배드림 조수석 튜닝女, F컵 가슴 '출렁 출렁'

· '다 불장난!?' 정윤회, 드디어 모습을 드러내다

· 매력女 '매끈한 옷맵시 어렵지 않아요'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