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해몽부탁합니다. 모바일등록
5 Y12345 2021.10.24 10:22:38
조회 192 댓글 1 신고

아래 정보를 함께 적어주시면 더욱 정확한 꿈해몽을 들으실 수 있습니다. 성별 :여 나이 :57 결혼유무 :유 현실에 처해 있는 상황 :

어제와 오늘 꾼 꿈입니다.

1.제가 자가용으로 목적지를 향해 가는데 자동차로 꽉 찬 도로 상황입니다.서행하던 채로 왼쪽의 시선에 학교 운동장이 보이는데 운동장 절반 이상을 차지할 만큼의 많은 인원이 군인처럼 질서정연하게 집결해 있습니다. 모두 교복같은 검정옷을 입고 있었고 데모나 시위를 위해 집결한 느낌이었는데 순긴적으로 저 무리들이 거리로 쏱아지면 교통이 거의 마비가 될 것 같다는 직감이 왔습니다.동시에 신호등을 봤는데 푸른 신호등이었고 저 사람들이 쏟아지기 전에 푸른신호등을 건너야지 건너야지 하는데 집결한 많은 사람들의 짧은 함성과 함께 운동장을 흩어져 나옵니다.그 어마한 무리들이 운동장을 다 빠져나오기 전에  저는 무사히 푸른 신호등을 건너서 그들과 마주치지 않고 목적지를 향해 나아가는 것에 안도했습니다.

2.저의 남자지인과 저는 모르지만 지인은 아는 신사와 어느 공간에 함께 있습니다. 제가 모르는 지인의 신사가 무슨 이유인지는 모르지만 제게 4장의 돈을 줍니다.신사임당 그림이 보였던 거 같기도 하고 수표같기도 했는데 아뭏든 4장의 가치가 2천만원이었고(4장이 2천만원이면 수표인 것 같네요.) 많은 액수에 눈동자가 크질만큼  놀랐지요. 그런데 제가 아무 거리낌없이 당연하듯이 받았고 그 자리에서 제 옆에 있는  저의 지인에게 4장 중에 2장을 나눠주었어요. 제가 지인에게 줄 때는 마치 위로금 같은 느낌으로 준 것 같아요. 모르는 사람에게 큰 액수의 돈을 받고 그것을 지인에게 반을 나눠준겁니다. 흉몽일까봐 불안해요. 해몽 부탁합니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저희 어머니 꿈에   new 베타멘 70 21.12.02
요즘 또 같은꿈을꾸는데요   모바일등록 꿈꾸는그대 92 21.12.02
고양이를 안고 쓰다듬었어요.   모바일등록 (1) ssista 101 21.12.01
초콜릿 케이크를 먹었어요   모바일등록 (1) ssista 78 21.12.01
꿈문의   (1) 회사원111 127 21.12.01
외할머니 집이 사라진꿈   (1) 이니79 88 21.12.01
피가쏟고계속닦아도 피가 나요 뼈가 보일정도로 칼에 베이다 마지막..   (1) 우비쭈야 143 21.11.30
아버지가 돌아가셔ㅆ어요.   (1) 김영순 194 21.11.30
부탁드립니다   모바일등록 (1) Gasdd 176 21.11.30
도주.자수   모바일등록 (1) 곧빛날나에게 133 21.11.30
장바구니꿈   모바일등록 (1) 따라리 169 21.11.30
꿈문의   (1) 학12 139 21.11.29
칼로손목베이는꿈   (1) ㅡ슬기 102 21.11.29
검은용 두마리가 나란히 있는 꿈에 대한 해몽 부탁드립니다.   (1) 아가씨760 123 21.11.29
다리   모바일등록 (1) 박완수 108 21.11.29
집터에 금덩이   (1) 이니79 141 21.11.29
동생이 높은곳에서 떨어진 꿈   모바일등록 (1) tmddusdl 98 21.11.29
소름끼치는 아저씨   (1) 로라12 2,124 21.11.28
꿈해몽 부탁드려요   모바일등록 (1) 얼음냥이 163 21.11.28
속눈썹 뽑는 꿈   모바일등록 (1) 키이 73 21.11.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