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라인 신드롬
뚜르 2022.07.17 13:19:46
조회 100 댓글 0 신고
느슨한 머터니티 룩에 긴장감을 주는 오늘날의 D라인에 관하여.

출산을 경험했던 한 친구는 그 과정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분명히 기쁜 일인데 어떤 면에선 아주 불편하고 나중엔 치욕스럽기까지 해. 배는 불러오고 뼈가 벌어지고 몸도 불어나니까. 속수무책으로 힘든 건 둘째치고 예전에 입던 예쁜 옷을 보며 입고 싶다는 생각을 하다가도 입을 수 없다는 사실은 생각보다 날 우울하게 했어. 자존감이 바닥을 치더라고.” 입고 싶은 옷을 못 입는 슬픔을 십분 이해하기에 출산 경험이 없는 에디터는 그 심정에 마음이 동한다. 새로운 생명이 탄생하는 숭고한 일임에는 분명하지만, 그 이면에 여자는 10개월 동안 변해버린 자신의 몸을 인정할 수밖에 없는 인고의 시간이기도 한 것. 스스로를 아끼고 자존감을 잃지 않는 것이 중요한 자기 몸 긍정주의에 귀 기울이는 이 시대에도 어쩌면 가장 위대한 일을 해내기 위해 희생하는 엄마들에게 무관심했던 건 아닐까?

그런 의미에서 최근 리한나의 행보는 많은 이에게 영향을 주었다. 지난 2월 힙합 뮤지션 에이셉 라키와 임신 소식을 발표한 리한나는 샤넬의 핫 핑크색 패딩 코트와 커스텀 주얼리, 로 라이즈 데님을 입고 찍힌 스트리트 컷에서 볼록한 배를 당당하게 드러냈다. 정말 뽐냈다는 말이 어울린다. 그녀는 한 인터뷰에서 “제 몸은 지금 엄청난 걸 하고 있어요. 전 이걸 부끄러워하지 않을 거예요”라고 선언했고, 다들 가리기에 급급했던 통 큰 머터니티 룩에 반기를 드는 리한나의 행보에 에디터는 물론 대중 역시 열렬히 환호했다.

그리고 그것은 단 한 번의 이벤트로 끝나지 않았다. 이후 버질 아블로의 마지막 오프화이트™ 패션쇼에서는 짧은 핑크색 미니 원피스를, 구찌 컬렉션에서는 블랙 크롭트 톱에 로웨이스트 팬츠를 매치한 펑키하고 힙한 룩을, 디올 쇼에서는 블랙 시스루 드레스로 연출한 관능적인 임신부 룩으로 종횡무진 일정을 소화했다. 마치 임신하기 전처럼. 배속에 아기가 있어도 충분히 패셔너블할 수 있다는 걸 몸소 보여준 파격적인 행보다.

‘리한나라서 가능한 거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 때쯤 풍만한 D라인은 패션계에 유행처럼 번졌다. 더 이상 자신의 D라인을 숨기지 않겠다는 의지를 담은 듯 말이다. 섹시한 빅토리아 시크릿의 에인절로 활동하던 아드리아나 라마는 2022년 칸영화제에서 시원하게 배를 드러낸 검은색 발망 드레스를 입고 과감하게 스포트라이트를 즐기는가 하면 급기야 〈엘르〉 브라질 커버를 만삭의 몸으로 장식하며 전성기 못지않은 아름다움을 보여줬다. 지난 6월 〈엘르〉 영국 커버 걸로 등장한 배우 소피 터너 또한 풍만한 몸에 어울리는 블랙 가운을 입고 메트 갈라에 등장하거나 몸매가 훤히 드러나는 드레스에 힐을 신고 특유의 D라인을 우아하게 소화해 시선을 끌었다. 또 임신 중에도 반짝이는 보디 체인으로 볼록 나온 D라인을 강조하거나 보디라인이 여실히 드러나는 드레스를 마음껏 즐기는 배우 셰이 미첼도 자연스럽게 이 변화에 합류한 듯 보인다.

2022 칸영화제 암파 갈라 쇼에서 볼록 나온 배를 드러내고 등장한 모델 샤니나 샤이크.
자신의 뷰티 행사장에 과감한 실버 홀터넥 드레스를 입은 리한나.
우아한 블랙 드레스를 입고 메트 갈라에 등장하거나 몸매가 드러나는 옷도 거리낌없이 즐기는 배우 소피 터너.
우아한 블랙 드레스를 입고 메트 갈라에 등장하거나 몸매가 드러나는 옷도 거리낌없이 즐기는 배우 소피 터너.
2022 칸영화제에서 발망의 독특한 드레스를 입은 모델 아드리아나 라마.
임신 후에도 전과 다를 바 없이 ‘힙’한 스타일을 즐기는 배우 셰이 미첼.
임신한 모델의 스웨그 넘치는 스타일을 확인할 수 있는 2022 발렌시아가 컬렉션.
디올 쇼장에 블랙 시스루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리한나.
낸시 도자카 컬렉션에서 시스루 룩으로 등장한 모델 매기 마우어.
임신 후에도 전과 다를 바 없이 ‘힙’한 스타일을 즐기는 배우 셰이 미첼.
구찌 쇼장에 블랙 크롭트 톱과 로웨이스트 팬츠를 매치한 리한나.
다양성 존중에 귀 기울이는 캣워크에도 이런 바람은 꾸준히 불었다. 2022 낸시 도자카의 컬렉션에서 시스루 룩으로 등장한 전설적인 모델 매기 마우어와 칸영화제 중 암파 갈라 쇼에서 스스럼없이 볼륨을 드러내고 캣워크를 활보한 모델 샤니나 샤이크가 그 예. 이런 움직임에 더욱 당당하게 자신의 임신을 드러내고 있다. 그렇게 요즘 엄마들의 당당한 룩은 급물살을 타고 패션 신을 뒤흔들고 있다.

시간을 거슬러 2018년 리한나의 첫 번째 란제리 컬렉션 새비지×펜티 런웨이에서 임신 9개월의 모델 슬릭 우즈를 봤을 때가 떠오른다. 그 시기의 그녀는 충격이었고, 지금의 리한나는 혁명이 되었다. 불과 4년 만에 저마다의 방법으로 임신부 룩을 자유롭게 즐기는 그녀들을 보며 나 또한 어쩌면 엄마가 돼도 나쁘지 않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자신감과 자긍심으로 무장한 지금 이 시대의 엄마들을 정면으로 바라보게 되었달까. 훗날 같은 입장이 됐을 때 위축되지 않은 아름다운 모습으로 소중한 시간을 보내고 싶은 마음도 있다. 핀터레스트에 ‘레이스 출산 가운’ 검색량이 40% 증가했다는 결과가 말해주고 있다. 이것은 단순히 반짝하고 사라질 그들만의 트렌드가 아니라는 걸.

저작권자© 허스트중앙 엘르 무단전재·복사·배포금지

원문기사 보기 : https://news.v.daum.net/v/20220716000114195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과감하고 특별하게, 이번 시즌 데님을 즐기는 방법!   뚜르 65 22.10.07
[fashion] 가을에는 니트를 입겠어요   뚜르 89 22.10.06
① [하객 룩] TPO를 넘어 트렌드와 내 몸에 맞는 룩을 찾는다면?   뚜르 92 22.10.05
② [하객 룩] TPO를 넘어 트렌드와 내 몸에 맞는 룩을 찾는다면?   뚜르 127 22.10.05
퓨잡 2022-23 가을/겨울 시즌 키즈 컬렉션 런칭  file 니노니농 336 22.10.05
내 남친에게 복붙하고 싶은 스타일 모음 zip   뚜르 112 22.10.04
뉴진스도 신은 슈즈의 정체는!?   뚜르 244 22.10.03
스타일리시한 신랑신부를 위한 패션 아이템 큐레이션 2   뚜르 95 22.10.02
스타일리시한 신랑신부를 위한 패션 아이템 큐레이션 1   뚜르 87 22.10.02
[celeb style] 김고은 & 이세영 드라마 여주 패션 따라잡기   뚜르 117 22.10.01
세이브더덕, 22FW 컬렉션 런칭.. 친환경 패딩 라인업 눈길   뚜르 135 22.09.30
'똑' 소리 나는 프레피 룩!   뚜르 99 22.09.29
산다라박·나연 등 셀럽들이 애정하는 국내 캡모자 브랜드 모음zip   뚜르 261 22.09.28
가을 스웨트셔츠 활용법   뚜르 81 22.09.27
하드캐리한 벨트 스타일   뚜르 88 22.09.26
막스마라, 밀란 패션위크서 2023 봄/여름 컬렉션 공개   뚜르 120 22.09.25
새롭게 떠오른 올 블랙 러버   뚜르 123 22.09.24
하이틴 영화 속 주인공 되는 치트키, 프레피 룩   뚜르 141 22.09.23
이성경 공항패션 가을 코디 정석  file eener 240 22.09.22
타임 X 카이아 거버 22FW 광고 컬렉션 화보  file eener 192 22.09.2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