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그냥 다 내려놓고 떠나고싶어요 모바일등록
익명 2022.04.04 23:28:59
조회 454 댓글 3 신고

무책임한 말이지만..

남편은 능력도 없고 제가 하는일 도와서 하는데요.

남편은 그래도 하루 몇시간 틈틈히 쉬고 자기시간 보내는데

저는 한시라도 쉴수가 없어요.

이게 설명하기 복잡해서 길게 쓰지를 못하지만 

저는 이렇게 쉬지도못하고 평생 일만하며 살다가 죽을꺼 같아요

내가 벌어도 나한테 온전히 쓰지도 못하고

남들은 턱턱 이것저것 자기한테 투자하며 사는데

저는 왜 이렇게 벌면서 옷하나 못사고 구질구질하게 살고있을까요??

그냥 오늘따라 너무 버겁고 힘들어요..

남편한테 말해봤자 너무 부담가지지말고 쉬라고하는데

쉬어봤자 그달 마이너스 되는거 기다리면서

모아둔돈에서 생활비 빼서 써야하고

더 큰 스트레스가 몰려오고

남편은 생각해주는척 항상 말뿐이네요.

언제쯤 저는 평온하게 살수있을까요 

죽고싶어요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싫다   (3) 익명 255 22.05.26
늙어가는 느낌?   (5) 익명 391 22.05.26
특정 종교...   (6) 익명 317 22.05.25
ㅎㅎ   모바일등록 (5) 익명 525 22.05.19
강풍   (6) 익명 287 22.05.18
어린마음에   (9) 익명 487 22.05.16
먹고살기 진짜 힘들다.   (6) 익명 520 22.05.15
하소연 좀 들어주세요.   모바일등록 (7) 익명 509 22.05.14
이제   (2) 익명 268 22.05.13
요즘 기름값이 미텼나봐요   모바일등록 (10) 익명 444 22.05.09
어버이날...   (7) 익명 306 22.05.07
어린이날   모바일등록 익명 167 22.05.05
어린이날   모바일등록 (2) 익명 197 22.05.05
좋다   (1) 익명 242 22.05.04
새로운 나의 첫도전...   모바일등록 (5) 익명 407 22.05.01
대화...   (16) 익명 518 22.05.01
마동석 최근  file 모바일등록 (4) 익명 436 22.04.29
벗는건 자유   (4) 익명 577 22.04.29
사랑   모바일등록 (7) 익명 459 22.04.28
손택스 왜그런걸까요?   모바일등록 (2) 익명 322 22.04.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