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독박육아 스트레스를 .. 모바일등록
익명 2022.03.03 23:53:56
조회 308 댓글 9 신고

외국 사는데 남편은 일로 매일 0시가 넘어야 집에 오고 

2돌 4돌 천방지축 아들 둘을 독박육아~~

애들이 와서 볼에 뽑뽀 해도 행복한줄 모르겟고 

코로나로 큰애도 얼집 안간지 두달 돼 가고 

매일 애 둘은 싸우고 울고 불고 !!! 

유일한 스트레스 푸는 방법은 혼술이 였는데~~ 

술만 먹나? 안주도 어마어마하게 집어 먹고 ㅠ ㅠ 

 

 

결혼때 몸무게 보다 8킬로나 뿔어 있고 

무작정 굶는 다이어트도 20대때나 직방 효과 있었지만 지금은 ㅠ ㅠ 

한끼 굶고 하루 폭식하니 ㅋㅋㅋㅋ 

혼술 하며 인터넷 뒤지다 홈 트레이닝 하는 동영상 보고 

따라 시작한지 3주 됐는데~~ 

운동전 스트레칭 하고 홈룰러로 뭉친 근육 30분 풀어 주고 40분 유산소 운동 신나는 음악과 함께~~~~~ 

그렇게 안 빠지던 살들이 3주에 2킬로 빠졌네요 

몸매 라인에 변화가 생기고 땀 흘리며 신나는 음악에 뛰고 애들도 같이 뛰고 스트레스도 풀리고 ~~ 

알콜에서 벗어 날수 있을거 같다는 희망이~~~~~ 

 

아직 5킬로~~~~~~~. 갈길이 멀구나~~~ 

찌는건 진짜 한순간이여도 빼는건 진짜 ㅠ ㅠ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참교육   모바일등록 (6) 익명 386 22.04.02
왜 이리 투덜되고 자꾸 야한 농담을 할까요?   모바일등록 (4) 익명 600 22.04.02
정리   (3) 익명 951 22.04.01
만우절   모바일등록 (2) 익명 926 22.04.01
삼쩜삼광고 사기임   모바일등록 (4) 익명 11,322 22.04.01
오늘따라   (3) 익명 320 22.03.31
내가 못돌아다녀서   모바일등록 (4) 익명 274 22.03.31
판단이 안서요   모바일등록 (4) 익명 413 22.03.29
이런성격.......   모바일등록 (19) 익명 503 22.03.29
어쩌라고   모바일등록 (23) 익명 658 22.03.28
새로운한주   모바일등록 (3) 익명 186 22.03.28
날씨 좋다   익명 143 22.03.27
시원하고 기분좋다   모바일등록 (4) 익명 342 22.03.26
통찰력   모바일등록 (12) 익명 407 22.03.26
어제 축구   (3) 익명 186 22.03.25
물가 고공행진중   모바일등록 (6) 익명 289 22.03.23
산재신청후.   모바일등록 (2) 익명 221 22.03.23
한잔생각   (3) 익명 277 22.03.23
요즘 갑자기   (3) 익명 298 22.03.22
만두  file (16) 익명 399 22.03.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