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남친과 남친형이랑 같이살고있습니다. 제가어떡하면좋을지.. 모바일등록
익명 2021.11.12 00:41:30
조회 688 댓글 7 신고

1년6개월가량 같이살고있습니다.

 

돌아보면 속앓이한날이 참 많았는데요.

 

특별히 서로 얼굴붉히며  갈등(?)이 생긴일은 없었었는데

 

며칠전, 남친형이 저와할얘기가있다고 대화를걸더군요.

 

갑자기 무슨 심각한일이냐싶어 의아했습니다.

 

내용은, 남친 친한 친구들 둘이있는데(저랑도 여럿이 밥도먹고 친하게 지냈던 친구들) 남친이 연애상담이랍시고 저와의 은밀한 얘기를

 

했다고 말을하더군요. 여친이 요즘 의무감으로 나랑자는거같다며

 

스킨십 문제등을 이야기핬는데 형도 들었나봅니다.

 

그래서 저에게 얘기하기를 동생이 요즘 너와의잠자리가 없다는둥 그런얘길.. 제 얼굴보고하는데 너무화가나서

 

근데 지금 그런얘기를 내가 오빠랑 나눌대화가아닌 거 같은데?

 

라며.. 화를냈구요.

 

그 이후 잊어버리자며 스스로 다독이며 지내고있는데

 

계속 생각이납니다.

 

남친이 남친 친구들에게 했을 얘기들..

그걸 또 절앞에다두고 잠자리 운운하며 말을꺼낸 남친형..

 

이대로가는거 맞는걸까요, ,

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게시글은 최소 3줄 이상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2019.05.14 수정)  (2)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눈와요..눈..   모바일등록 new (3) 익명 131 22.01.17
눈온다   모바일등록 new (1) 익명 69 22.01.17
오늘도   (2) 익명 230 22.01.15
자랑질   모바일등록 (1) 익명 203 22.01.15
집에가서   (2) 익명 243 22.01.14
구두쇠   모바일등록 (7) 익명 337 22.01.12
돈 문제   (16) 익명 341 22.01.12
가자   (2) 익명 289 22.01.10
생일   모바일등록 (9) 익명 312 22.01.10
인연은,,   모바일등록 (5) 익명 426 22.01.09
결혼 축의금   (13) 익명 379 22.01.09
좋아   (2) 익명 239 22.01.08
멋진주말   모바일등록 (4) 익명 219 22.01.08
토요일 아침   모바일등록 (5) 익명 201 22.01.08
별의별   모바일등록 (4) 익명 185 22.01.08
  모바일등록 (5) 익명 206 22.01.07
소한   모바일등록 (3) 익명 197 22.01.05
최고입니다   (5) 익명 283 22.01.05
울고싶어라   (3) 익명 290 22.01.04
제가 속이 좁은건가요.   모바일등록 (3) 익명 353 22.01.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