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너만 그런 줄 알아
10 종욱서 2021.06.11 10:06:23
조회 269 댓글 2 신고
 
너만 그런 줄 알아?
어떤 사내가 아름다운 아가씨와 호텔 방에 들어갔다.
여자가 먼저 샤워를 하고, 사내가 뒤이어 욕실로 들어갔다.
그런데 마음이 급한 나머지 샤워 꼭지를 잠그는 것을 잊어
버리고 말았다.
사내가 아가씨와 뜨거운 시간을 보내는 동안 물이 넘쳐흘러
아래층으로 새기 시작했다.
아래층에 있던 남자는 욕을 퍼부으며 물 좀 잠그라고 소리쳤다.
그러자 위충의 사내도 질세라 말을 받았다.
"이봐요, 지금 숙녀하고 함께 있는데 무슨 말버릇이오!"
그러자 아래층 남자가 하는 말,

"뭐가 어째? 그럼 나는 뭐 지금 오리하고 침대 속에
누워 있는 줄 알아? 이 못된 놈아!"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기타] 캠핑가서 번따하는 50대 남자들   헤리슨김 333 21.07.13
[기타] 그 땐 으른같았는데 지금 보면 애기같은 가수들.jpg   헤리슨김 417 21.07.12
[유머] 결심  file 은꽃나무 363 21.07.12
[유머] 사랑이 싹트는 화장실  file 은꽃나무 347 21.07.12
[유머] 여름에 피규어 관리 잘해야 하는 이유  file 은꽃나무 297 21.07.12
[기타] 97년 경기도 작은 분교의 여름 방학식  file (1) 은꽃나무 285 21.07.12
[유머] 직장인 신용카드 공감  file 은꽃나무 302 21.07.12
[유머] 똑똑  file (1) 하양 520 21.07.12
[유머] 협동게임  file 하양 488 21.07.12
[유머] 코코넛 쥬스 파는 노점  file 하양 489 21.07.12
[유머] 숨 막히는 대륙의 관광지 인파  file (1) 하양 539 21.07.12
[유머] (대륙) 양가죽 뗏목  file (1) 하양 480 21.07.12
[유머] 집사의 하루   뚜르 368 21.07.12
[유머] 유명하지 않은 세계대회...   뚜르 376 21.07.12
[기타] 숫자 쓰기   뚜르 317 21.07.12
[유머] 고양이의 사냥 본능   뚜르 283 21.07.12
[유머] 트와이스 멤버들을 향한 정연의 나쁜손   뚜르 314 21.07.12
[유머] 억만장자가 말해주는 억만장자의 단점  file 물김치 274 21.07.12
[유머] 우리 삼촌이 슈퍼맨이에요  file 물김치 236 21.07.12
[기타] 요즘 교과서 표지  file (1) 물김치 227 21.07.1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