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너만 그런 줄 알아
10 종욱서 2021.06.11 10:06:23
조회 269 댓글 2 신고
 
너만 그런 줄 알아?
어떤 사내가 아름다운 아가씨와 호텔 방에 들어갔다.
여자가 먼저 샤워를 하고, 사내가 뒤이어 욕실로 들어갔다.
그런데 마음이 급한 나머지 샤워 꼭지를 잠그는 것을 잊어
버리고 말았다.
사내가 아가씨와 뜨거운 시간을 보내는 동안 물이 넘쳐흘러
아래층으로 새기 시작했다.
아래층에 있던 남자는 욕을 퍼부으며 물 좀 잠그라고 소리쳤다.
그러자 위충의 사내도 질세라 말을 받았다.
"이봐요, 지금 숙녀하고 함께 있는데 무슨 말버릇이오!"
그러자 아래층 남자가 하는 말,

"뭐가 어째? 그럼 나는 뭐 지금 오리하고 침대 속에
누워 있는 줄 알아? 이 못된 놈아!"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재미톡 게시판 이용규칙(2020.07.29 수정)  (12)
[유머] 의사도 사람임  file new 캬하하핳 15 17:42:29
[유머] 소주는 안되고 맥주는 괜찮은 내로남불 심의기준.jpg   new 헤리슨김 22 16:09:29
[유머] 그런 기계는 네 엄마가 갖고 있다  file 수키 171 21.08.01
[유머] 투자의 귀재인줄 알았던 남편이 유흥업소 호스트였다?!   헤리슨김 242 21.07.30
[유머]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file 은꽃나무 306 21.07.30
[유머] 김치 볶음밥 맛집  file (1) 은꽃나무 262 21.07.30
[기타] 눈으로 만든 예술  file (1) 은꽃나무 223 21.07.30
[유머] 오동통면 먹다 울컥한 사람  file (1) 은꽃나무 233 21.07.30
[유머] 인터스텔라 개봉 때 영화 보러 갔다 빡친 고3  file (1) 은꽃나무 189 21.07.30
[유머] 대륙의 흔한 공원 풍경  file (1) 하양 315 21.07.29
[유머] 카트 사고  file 하양 247 21.07.29
[유머] 부러진 열쇠 꺼내기  file 하양 279 21.07.29
[유머] 포장 당하는 직원  file (1) 하양 276 21.07.29
[유머] 대륙의 야외식당  file 하양 262 21.07.29
[유머] 얼굴이 차은우급이어도 선넘은 것 같은 전남친의 태도.jp.   (1) 헤리슨김 320 21.07.29
[유머] 이성친구와 친동생의 차이   뚜르 295 21.07.28
[기타] 이강인 미친 왼발   뚜르 226 21.07.28
[유머] 아빠의 애정   뚜르 221 21.07.28
[유머] 남친일까?   뚜르 228 21.07.28
[유머] 혼자소도 잘해요   뚜르 230 21.07.2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